전체뉴스 5381-5390 / 5,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표] 민주당 쇄신안

    ...──┼────────────┤ │ 국민참여 │ 전당대회에서 대의원들이│ 대의원 20% 일반당원 │ │ 경선제 │ 대선후보 선출 │ 30% 일반국민 공모자 │ │ (대선후보) │ │ 50% 등으로 7만명 │ │ │ │ 선거인단 구성, 투표 │ │ │ │ 지역별 연령별 성별 │ │ │ │ 인구비.편차 반영 │ │ │ │ 주요당직자 등 당연직 │ │ │ │ 대의원 제외한 거의 │ │ │ │ 모든 선거인단에 여성 │ │ │ │ 30%이상, 40세미만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정치'를 바꿔야 '경제'가 산다] (대선주자 인터뷰) 이인제 민주고문

    ... 성공시켜야 합니다. 과거에는 정당의 입맛에 맞는 후보를 내놓고 국민에게 선택을 강요했으나 앞으로는 국민의 뜻에 맞는 후보를 내세워야 합니다. 이를 가능케 하는 틀이 바로 국민경선제 도입입니다. 당내 대의원을 포함해 7만여명의 국민선거인단이 참여하는 만큼 국민의 지지를 받지 못하면 대통령 후보가 될 수 없습니다" -민주당 대선후보가 되면 대통령 자리에 두번째로 도전하게 됩니다. 사실상 재수인 셈이죠.평소 품고 있는 대통령관을 밝혀 주십시오. "과거의 대통령은 통치자였습니다. ...

    한국경제 | 2002.01.06 17:52

  • 민주, 大選 경선체제 돌입..4월 전대.중복출마 허용

    ... 등으로 최소화하자는 쇄신연대측과 당직인사 제안권 및 원내총무 불신임회부권 등도 부여해야 한다는 특대위 주장이 팽팽히 맞서 있다. 대표 선출방법도 최고위원간 호선(쇄신연대)과 최고위원경선 최다득표자(특대위)로 갈려있다. 또 당정분리 원칙에 따라 대선후보로 결정된 인사는 당대표가 될 수 없도록 했다. 국민경선제도는 7만명 규모의 선거인단중 일반국민 비율을 50%로 상향조정하는 쪽으로 접근이 이뤄졌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06 17:46

  • 박근혜씨 "경선전 총재직 사퇴를"

    ... 끝난 뒤에는 불가능하다"면서 "대선후보 경선은 공정.공평의 원칙, 국민참여의 원칙, 지역균등의 원칙 등이 지켜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당 재정을 총재외에는 아무도 모르는 만큼 당 재정의 공개와 경선 공영제도 도입해야 하고, 민주당이 도입키로 한 일반 국민의 선거인단 참여문제도 적극 도입해야 하며 이 방안이 선거법상 불법이라면 법을 개정해서라도 국민 참여의 길을열어놔야 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안수훈기자 ash@yna.co.kr

    연합뉴스 | 2002.01.06 00:00

  • 與주자 경선목표와 '짝짓기'

    ... 시점인 4월께 가서야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세대교체, 동서화합, 개혁연대의 3가지 주제는 민주당이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총재에 맞서는 대선전략으로서 각각 채택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민주당 예비선거에 참여할 `국민선거인단''의 선택이 주목된다. 민주당은 그러나 종국적으론 대선후보-당대표-수도권 광역단체장 후보의 패키지를 통해 세대교체, 동서화합, 개혁 등 3개 기치를 모두 표방하는 라인업을 만들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인다. (서울=연합뉴스) 추승호 ...

    연합뉴스 | 2002.01.06 00:00

  • 여, 후보.대표 4월20일 선출

    ... 만큼 통과될 것이 확실시된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7일 전대 시기가 확정되는 대로 이번주중 당헌.당규 개정소위와 전당대회준비위원회, 경선기획단을 구성하는 등 본격적인 경선국면에 돌입할 전망이다. 민주당은 특히 대선후보 선출 선거인단을 모두 7만명으로 구성하고 이 가운데 20%는 대의원, 30%는 당원, 50%는 일반국민 공모자로 선정키로 해 선거 역사상 처음으로 일반 국민이 정당 대선후보 경선에 참여하게 된다. 민주당은 이와함께 지도부는 11명의 최고위원으로 ...

    연합뉴스 | 2002.01.06 00:00

  • 여 대선주자 '경선 발진'

    ...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가 4월중 실시되는 것으로 사실상 당내 입장이 정리됨에 따라 각 대선주자 진영의 ''경선 필승''을 위한 발걸음도 분주해 졌다. 특히 적게는 7만명(특대위안)에서 많게는 10만명(쇄신연대안)으로 예상되는 선거인단을 상대로한 ''국민경선제''는 사상 초유의 일이어서 각 주자 진영은 지역별 판세분석 및 득표 전략 수립 등 다각적인 대책 마련에 여념이 없다. 우선 대선주자들은 기존의 대권 도전 선언과는 관계없이 7일 당무회의에서 당쇄신안이 공식 ...

    연합뉴스 | 2002.01.06 00:00

  • 여 쇄신안 어떻게 정리되나

    ... 위해서는 불가피하다고 맞서고 있지만 현재로서는특대위안이 다수안으로 인식되고 있다. 또 대선후보와 대표 중복 출마를 금지하던 특대위안이 쇄신연대와 한 고문측의 의견을 받아들여 ''허용'' 쪽으로 수정됐고 국민예비경선도 7만명 규모의 선거인단중 일반국민비율을 50%로 책정한 특대위안이 무난히 채택될 전망이다. 인터넷 투표도 특대위가 적법성과 기술적 타당성을 전제로 전체 투표의 5% 범위 내에서 도입하기로 함에 따라 별다른 이견 없이 채택돼 실현성 여부에 대한 세밀한 검토가 ...

    연합뉴스 | 2002.01.05 00:00

  • 여야 전당대회 준비 본격화

    ... 적극 검토하고 있어 양당은 내주부터 본격적인 전당대회 준비와 경선국면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오는 7일 당무회의에서 4월 전대개최가 확정될 경우 가능한 빠른 시일내에 전당대회준비위원회를 구성하고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국민선거인단 5만명 모집공고 등 경선준비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내주 후반 당헌.당규개정소위를 포함한 전대준비위를 구성하고 이어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도 출범시킬 계획이다. 민주당은 후발주자들의 입장과 지방선거 준비에 필요한 시간을 감안, ...

    연합뉴스 | 2002.01.05 00:00

  • 여 全大 7일 확정..표결대치 해소

    ... 조세형(趙世衡) 특대위원장은 선호투표제를 통한 결선투표제, 원내총무와 정책위의장의 당연직 최고위원화 등 특대위 원안을 수정안으로 다시 제출했다. 조 위원장은 특히 대선후보와 당지도부 중복출마를 허용하고, 인터넷 예비경선제를 전체 선거인단표의 5%범위에서 도입키로 함으로써 쇄신연대측 주장을 일부 수용하는 동시에 당대표에게 당직인사 제안권과 총무.정책위의장에 대한 불신임투표회부권을 부여함으로써 당권파 입장도 일부 수용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

    연합뉴스 | 2002.0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