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471-5480 / 5,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선거인단의 시선

    10일 종하체육관에서 열린 민주당 울산국민경선대회에서 선거인단이 각 후보의 연설에 시선을 고정시키고 있다. / (울산=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선거인단수 노무현-이인제順

    민주당이 제주에 이어 10일 울산에서 대선후보 권역별 경선을 실시한 결과 노무현(盧武鉉) 고문이 두 지역을 합쳐 선거인단 수에서 423명을 확보, 1위로 나섰다. 이어 이인제(李仁濟) 고문이 394명, 김중권(金重權) 고문이 336명으로 2, 3위에 올랐고, 한화갑(韓和甲) 고문이 291명으로 4위를 기록했다. 정동영(鄭東泳) 고문은 175명으로 5위, 유종근(柳鍾根) 전북지사와 김근태(金槿泰) 고문은 각각 38명과 26명으로 6,7위를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표] 여 선거인단 확보현황

    ... │423 │ 25.1% │ │2위 │ 이인제 │394 │ 23.4% │ │3위 │ 김중권 │336 │ 20.0% │ │4위 │ 한화갑 │291 │ 17.3% │ │5위 │ 정동영 │175 │ 10.4% │ │6위 │ 유종근 │ 38 │ 2.3% │ │7위 │ 김근태 │ 26 │ 1.5% │ └──┴────┴───┴────┘ ※총선거인단 2,216명 투표참가 1,692명(투표율 76.4%) 유효 1,683 무효 9표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선거인단 일부 '기표' 혼선

    민주당이 정당사상 처음으로 도입한 '선호투표제'방식 등으로 인해 일부 선거인단의 경우 기표에 혼선을 빚고 있다. 민주당의 10일 울산 경선과정에서 일부 선거인단은 전자투표기 화면 오른쪽에 나타난 7인 후보 각각에 대해 선호순위를 결정해 화면 왼쪽의 기표란에서 선호순위 대로 기표해야 함에도 오른쪽 후보 번호대로 왼쪽에 기표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오른쪽 화면의 후보중 선거인이 가장 선호하는 후보를 기표할때 이 후보를 왼쪽화면의 1순위칸에 표시하지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여 울산경선 노무현 1위

    ... 대선후보 권역별경선에서 노무현(盧武鉉) 후보가 298표를 얻어 1위를 차지했고 김중권(金重權) 후보가 281표로 2위, 이인제(李仁濟) 후보가 222표로 3위를 각각 기록했다. 이날 울산 종하체육관에서 당원과 대의원, 일반국민 선거인단 등 모두 1천17명의 선거인단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4위는 116표를 얻은 한화갑(韓和甲) 후보가, 5위는 65표를 얻은 정동영(鄭東泳) 후보가 각각 차지했다. 또 유종근(柳鍾根) 김근태(金槿泰) 후보는 각각 20표와 10표를 얻어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울산경선 투개표 이모저모

    ... 선관위원장의 투표개시 선언과 함께 낮 12시53분께 시작돼 오후 2시55분께 종료됐다. 행사장엔 4개 투표소에 전자투표기 20대가 설치됐다. 선관위는 영상자막 및 사회자 송영길(宋永吉) 의원의 구두설명을 통해 투표방법을 반복 안내, 선거인단에 생소한 전자식 기표와 선호투표제의 부작용과 혼선방지에 주력했다. 또 전자투표기 앞에는 도우미가 배치돼 투표방식을 설명했고, 투표소마다 신원확인 및 전자투표 인증권을 나눠줄 선관위 요원들이 2명 배치됐으나 컴퓨터에 익숙지 않은 일부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與 울산 경선 돌입

    ... 및 소장개혁파 의원들의 개혁후보단일화론의 향방도 정해질 것으로 보여 경선구도의 압축과변화가 예상된다. 이날 오전 10시 울산시 종하체육관에서 경선후보 7인의 합동유세로 시작된 울산지역 경선의 투표엔 당원과 대의원, 일반국민 선거인단 등 총1천424명의 선거인단이 참여할 예정이다. 투표는 합동유세에 이어 낮 12시20분께 전자투표 방식으로 시작돼 오후 3시께개표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특히 제주 경선에서 예상을 뒤엎고 한화갑(韓和甲) 후보가 1위를 차지하는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與 경선 혼전속 '노무현 선두'

    민주당이 헌정사상 처음으로 국민참여경선제를도입, 전국 16개 시.도중 제주와 울산 2곳에서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투표를 실시한결과 노무현(盧武鉉) 고문이 울산에서의 선전을 발판으로 423명의 선거인단을 확보,전체 유효투표(1천683표)의 25.1%를 차지해 1위로 나섰다. 또 이인제(李仁濟) 고문이 394명(23.4%), 김중권(金重權) 고문이 336명(20.0%)을 확보, 각각 2,3위를 차지했으며 제주경선에서 선두를 차지한 한화갑(韓和甲) 고문이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야 '與후보경선' 평가절하

    ... 하겠다던 김근태(金槿泰) 후보나 정책대결을 주창한 유종근(柳鍾根) 후보가 1-2%의 저조한 득표율을 보였다는 점에 주목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논평을 내고 "막강한 자금과 조직을 앞세운 후보들이 선두를 차지했다는 점에서 선거인단에 포함된 국민이 대부분 `진짜국민'이 아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원창(李元昌) 총재 공보특보는 "지금은 선거전 초반인 만큼 누가 1위냐 2위냐는 별 의미가 없다"며 "다만 우리는 민주당 경선이 깨끗하게 진행되기를 바라지만 실제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연고지 후보 강세 .. 與 경선 표분석

    민주당이 10일 실시한 울산지역 경선 결과 제주에 이어 또다시 각종 여론조사와는 상당한 차이를 보이면서 일단 선두권 그룹이 형성되기 시작했다. 울산 선거인단 확정뒤 각 언론사가 실시한 조사에서 노무현(盧武鉉) 고문이 '25.7-33.8%', 이인제(李仁濟) 고문이 '21.9-24.4', 김중권(金重權) 고문이 '10.3-12.1%', 정동영(鄭東泳) 고문이 '8.8-10.1%'의 순으로 나타났으나 실제 결과는 사뭇 달랐다. 실제 결과에서 1위는 ...

    연합뉴스 | 2002.03.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