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541-5550 / 5,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선 선거인단수 5만명으로 확대..민주 특대위

    민주당이 내년 대통령 후보를 선출할 선거인단 수를 현행 9천3백여명에서 5만명 정도로 대폭 확대키로 했다. 민주당은 6일 '당 발전과 쇄신을 위한 특별대책위원회'를 열어 '국민참여방식의 예비경선제'도입을 위해 대의원 수를 2만명 정도로 늘리고 3만명은 일반 유권자 중 공모·추첨을 통해 뽑는 방향으로 의견을 모았다. 이를 위해 현재 호남지역 대의원이 전체의 65%를 차지하는 구도를 변경,영·호남간 균형을 맞추고 지구당 대의원의 비율도 현행 50%선에서 ...

    한국경제 | 2001.12.06 17:50

  • 선거인단 5만명 유력

    민주당은 6일 '당발전.쇄신특별대책위원회(위원장 조세형)'를 열어 대선후보 선출 때 일반국민을 참여시키는 '국민참여 경선제'의구체적인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특대위원들은 그동안 국민경선안을 다양하게 검토해왔으나 특히 선거인단을 5만명으로 구성하는데 대체적인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져, 이날 회의에서 일부 문제점을 보완한 뒤 이 방식을 채택할 가능성이 크다. 특대위 관계자는 "인구 1천명당 1명씩 4만6천명을 배정한 뒤 중앙당 몫으로 4천명을 추가, ...

    연합뉴스 | 2001.12.06 09:57

  • 민주당, '국민참여형 예비경선제' 도입 확정

    ... "국민참여 경선은 당심과 민심을 일치시키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일반 유권자를 대폭 참여시키고 인구 비례를 최대한 반영하는 것을 대원칙으로 정했다"고 말했다. 특대위는 이를 위해 △인터넷 등을 통한 국민 직접투표 △공모·추첨된 선거인단에 의한 투표 △대폭 증원된 대의원에 의한 투표 등 다양한 방식을 검토한 결과 공모 추첨방식을 채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 간사는 "특대위는 실현 가능성을 1백% 담보해야 하기 때문에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는 것이 ...

    한국경제 | 2001.12.05 21:36

  • 여 '국민참여 경선제' 도입

    ... 민심을 일치시키는 방식인 국민참여 경선제로 대선후보를 선출하기로 했다"며 "후보 선출방식은참여의 폭을 대폭 확대하고 인구비례를 최대한 반영하는 것을 원칙으로 정했다"고밝혔다. 특대위는 이에 따라 이날 국민 직접투표, 공모.추천된 선거인단 투표, 인터넷국민투표, 선거인단의 대폭 확대 등 다양한 `국민참여' 방식을 논의했으나 결론을내지 못하고 6일 더 논의해 최종결론을 내기로 했다. 김 의원은 "실현 가능성과 공정성이 확보돼야 한다는 원칙 아래 이 방법들을 검토하고 ...

    연합뉴스 | 2001.12.05 19:30

  • 여 '예비경선제' 일반 유권자도 참여

    ... '당 발전과 쇄신을 위한 특별대책위원회'(위원장 조세형)를 열고 '국민참여형 예비경선제'를 도입키로 확정했다. 김민석 특대위 간사는 이날 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가능한 한 많은 국민들의 의사를 반영하기 위해 일반유권자를 선거인단에 참여시키되 선거인단 수를 제한하는 방식을 채택키로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선거인단 정수와 관련,제한을 두지 않는 '완전개방형'의 경우 영남 등 취약지역에서의 유권자 확보가 어렵고,선거관리가 힘들다는 점에서 반대가 많았던 ...

    한국경제 | 2001.12.05 17:50

  • 여 '국민참여형 예비경선' 도입

    ... 예비경선제를 적극 검토해 실무안을 마련했다"며 "실현 가능하다면 원칙적으로 도입하자는 뜻"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특대위는 이날 예비경선제 도입을 전제로, 선거법과 정당법 등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에서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선거인단을 가능한 확대하는 방안과 선거법과 정당법의 개정추진 방안 등을 집중 논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특대위는 ▲선거인단의 정수를 제한하지 않는 개방형 ▲정수 제한형 ▲기존 대의원 대폭 확대형 등 3가지 대안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01.12.05 09:49

  • 여 제도쇄신 정치실험 윤곽

    ... 의원은 "최고위원은 당지도부 선출인 만큼, 국민참여 요소를 가미하고자 하는 대선후보 선출 방식과 달리 전당대회에서 대의원들이 선출하는 것이 논리적으로 옳다는 의견이 많다"고 전해 당 지도부를 선출하는 대의원과 대선후보를 선출하는 선거인단이 별개로 구성될 가능성을 시사했다. 김 의원은 `대선후보, 지도부 선출이 분리되는 것이냐'는 질문에 부인하지 않고"같은 날 치러질지 또는 시차를 두고 2개의 전대를 치를 것인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시차를 두고 2개의 전대를 ...

    연합뉴스 | 2001.12.04 17:18

  • 선관위 "일반인 경선참여 위법"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일 각 정당의 대통령후보경선에서 선거인단을 일반유권자를 대상으로 모집하는 것에 대해 선거법에 위배된다고 유권해석했다. 선관위는 또 선거인 자격을 주는 조건으로 선거인으로부터 일정액의 비용을 모금하는 것에 대해서도 정치자금법 위반이라고 해석했다. 이에 따라 민주당 당발전.쇄신특별대책위와 당내 개혁파 모임인 쇄신연대 등이 검토하고 있는 일반국민 대상의 `개방형 예비경선제'나 당원등록비를 받고 선거인단을 모집하는 방식의 예비경선제에 ...

    연합뉴스 | 2001.12.03 17:59

  • 여 '예비경선제' 도입될까

    ... 도입 논리를 내세우고 있다. 또 미국에서 비롯된 이 제도가 실제로는 `국민이 대의원을 선출하는 방식'이라는 점에서 `국민참여 경선제' 또는 `국민경선제' 등의 새 이름을 생각하고 있다. 지금까지 수렴된 경선 방안은 `민주당 대통령 선거인단 공모'를 통해 당원, 비당원(일반국민) 구분없이 신청을 받은 뒤 시도별, 성별, 연령별 구성비율에 따라 무작위 추첨을 통해 권역별 대의원을 뽑는다는 것. 공모 과정에는 지식정보사회에 맞게 인터넷은 물론이고 가두모집 등 다양한 이벤트가 ...

    연합뉴스 | 2001.12.02 11:20

  • 여, 국회의원 상향식 공천

    ... 아닌 지역당원이 주도하는 상향식 공천제도를 도입한다는 원칙에 합의했다. 이와함께 비례대표 국회의원도 당내와 외부 인사가 절반식 참여하는 선정위원회가 구성돼 위원회에서 비례대표 후보의 3배수를 선정한 뒤 500∼1천명 규모의 선거인단이 투표를 통해 비례대표 순위를 확정하는 제도가 도입될 전망이다. 특대위 간사인 김민석(金民錫) 의원은 이날 특대위 회의후 브리핑을 통해 "지역구 국회의원의 경우 대원칙으로 상향식 공천을 합의했다"며 "그 경우 중앙당은 사전과 사후에 ...

    연합뉴스 | 2001.12.01 2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