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571-5580 / 5,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Global Currents] 美-EU '통상마찰' 조율

    이번주 전세계인들의 이목은 미국으로 쏠릴 것 같다. 18일에는 차기 미국 대통령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인단 투표가 실시된다. 현재 조지 부시를 지지하는 선거인단 가운데 2명만 이탈하면 앨 고어의 막판 역전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나 사실상 이런 사태는 빚어지지 않을 것으로 보여 조지 부시의 당선이 확정된 상태다. 이번 선거 결과는 내년 1월 5일 열릴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발표된다. 같은 날 미국 워싱턴에서는 미국과 유럽연합(EU)간 정상회담이 ...

    한국경제 | 2000.12.18 00:00

  • [부시의 美國] 고어, 대권 재도전 가능할까..득표력은 일단 검증

    ... 그의 득표력이 입증됐기 때문이다. 톰 대술 민주당 상원 원내총무는 최근 "4년 후에는 많은 변수가 있겠지만 이번 선거의 패자가 차기 대선후보가 될 수 있음을 염두에 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 역사상 총투표에서 이기고 선거인단 투표에서 진 사례는 존 퀸시 애덤스,러더퍼드 헤이스,벤저민 해리슨 등 3명으로 이들은 모두 다음 대선에 출마해 대통령에 당선됐다. 고어의 재도전 여부는 차기 대권주자들의 야망,부시행정부의 공과 등과 복잡하게 맞물리면서 2002년 말께 ...

    한국경제 | 2000.12.15 00:00

  • [부시의 美國] 18일 선거인단 투표 '마지막 관문'

    연방대법원의 수작업 재개표 위헌판결로 미국 대선드라마는 사실상 막을 내렸지만 부시 후보의 백악관 입성에는 ''선거인단 투표''라는 또 하나의 고비가 버티고 있다. 이 관문만 통과하면 나머지는 백악관 주인이 되는 의례적 절차에 불과하다. 오는 18일 실시되는 선거인단 투표에 관심이 쏠리는 것은 미국 대통령선거가 사상 유례없는 혼전과 분열양상을 띠고 법원판결이 승패를 가르면서 선거인단의 ''표심'',특히 25명의 플로리다 선거인단의 마음이 흔들릴 ...

    한국경제 | 2000.12.14 00:00

  • 부시 당선 사실상 확정..."수검표 지시잘못" 美연방법원 판결

    ... 위배된다고 5대 4로 판결했다. 이로써 지난달 7일 선거후 35일만에 사실상 부시승리가 확정됐다. 연방대법원은 재심리를 요구하며 주대법원에 이 문제를 환송했다. 주대법원은 이에따라 이날 재심리에 들어갔으나 연방대법원이 플로리다주선거인단 선출시한(12일)이 유효하다고 판시한 까닭에 재검표강행 결정을 내릴수 없는 상황이다. 이로써 부시후보는 플로리다주정부가 확정한 5백37표차로 앨 고어후보를 누르고 플로리다주에서 승리하게 됐다. 부시후보는 플로리다주 선거인단 25명을 ...

    한국경제 | 2000.12.14 00:00

  • [부시의 美國] 미국 大選 일지

    ... △26:캐서린 해리스 플로리다주 정무장관,부시가 5백37표 차로 승리했다고 발표 △27:고어, 플로리다주 집계결과를 인정할 수 없다는 소송 제기 △12.4:연방대법원,일부 카운티의 수작업 재개표를 위해 집계 마감시한을 연장한 플로리다주 대법원의 결정을 파기환송 △8:플로리다주 대법원,일부 카운티 수작업 재개 판결 △9:연방대법원,수작업 재개표 중단명령 △12:플로리다주 하원,부시 지지 선거인단 승인·연방대법원,플로리다주 대법원 판결 파기

    한국경제 | 2000.12.14 00:00

  • [부시의 美國] 부정시비.법정공방.'리더십' 흠집..순탄치못할 앞날

    우여곡절끝에 미국의 43대 대통령으로 사실상 확정된 조지 W.부시 공화당후보의 앞날이 순탄치만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부시 당선자는 대통령을 뽑는 선거인단 수에서는 앞섰지만 더 많은 미국민들이 대통령으로 희망했던 사람은 전국 득표율에서 앞선 앨 고어 후보였다. 부시는 결국 "국민의 뜻"이 아닌 "19세기 방식의 선거제도"덕에 21세기의 첫 미국대통령으로 당선된 셈이다. 게다가 문제가 됐던 플로리다주 재검표과정의 부정시비와 이에따른 법정공방에서 ...

    한국경제 | 2000.12.14 00:00

  • 부시 당선 사실상 확정 .. 고어 패배인정 시사

    ... 패배를 인정할 것임을 시사했다. 고어는 이날 밤 연설을 통해 자신의 공식입장을 밝힌다. 연방대법원은 재심리를 요구하며 주대법원에 이 문제를 환송했다. 주대법원은 이에 따라 이날 재심리에 들어갔으나 연방대법원이 플로리다주 선거인단 선출시한(12일)이 유효하다고 판시한 까닭에 재검표강행 결정을 내릴 수 없는 상황이다. 이로써 부시 후보는 플로리다주 정부가 확정한 5백37표 차로 앨 고어 후보를 누르고 플로리다주에서 승리하게 됐다. 부시 후보는 플로리다주 선거인단 ...

    한국경제 | 2000.12.14 00:00

  • 연방 대법 '부시 지지' 우세 .. 13일중 역사적 판결

    미국은 물론 전세계의 시선이 12일(이하 현지시간) 미 연방대법원의 대선관련 판결에 집중되고 있다. 이번 판결이 5주일이 넘도록 계속되는 재개표 공방에 종지부를 찍으며 플로리다주에 걸린 선거인단 25명을 차지하고 나아가 제43대 미국대통령으로 자리매김할 후보를 낙점하는 역사적 결정으로 귀착될 공산이 크기 때문이다. 연방대법원이 시간상의 촉박함 때문에 심리개시 당일인 11일 판결을 내릴 것으로 예상되기도 했으나 판결은 일단 12일로 미뤄졌다. ...

    한국경제 | 2000.12.13 00:00

  • 플로리다하원, 특위 결의안 채택

    미국 플로리다주 하원은 11일 특별위원회를 소집하고 조지 부시 공화당 후보를 지지할 선거인단을 지명하기 위한 결의안을 5대 2로 통과시켰다. 이날 표결에서 민주당 소속 의원 3명 가운데 1명이 공화당쪽에 가세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0.12.12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연방대법 판결에 승복"

    한 달 이상 지루하게 끌어온 미국대선이 12일(이하 현지시간) 사실상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늦어도 이날까지는 연방대법원의 최종판결이 나올 것으로 예상되는 데다 이날은 또 플로리다주의 선거인단 선출 마감시한이기 때문이다. 연방대법원은 11일 심리를 열고 앨 고어 민주당후보와 조지 부시 공화당후보 양측의 입장을 90여분 동안 들었다. 판결 발표시간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이르면 11일 오후,늦더라도 12일께는 판결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최대 ...

    한국경제 | 2000.12.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