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01-5610 / 5,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투데이] 차기 美國 대통령의 과제

    ... 됐다. 첫째 대선과 관련해 이번과 같은 사태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는 일이고,둘째 분열된 국론을 통합하고 대통령 당선의 정당성을 확립할 방법을 찾는 일이다. 이 문제들을 해결하는게 어려운 일은 아니다. 현재의 위기상황을 선거인단 선거제도 탓으로 보는 비판자들이 많다. 국민들이 직접 대통령을 뽑는 직접선거제도가 더 낫다는게 이들의 주장이다. 그러나 선거인단 선거제도가 다른 제도보다 특별히 더 많은 문제를 안고 있는 것은 아니다. 이번 사태의 근본원인은 ...

    한국경제 | 2000.11.2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지루한 '연장전' 끝날까

    ... 입장이어서 자칫 소송이 장기화될 가능성도 있다. ◆수작업 재검표 결과를 인정하지 않을 경우=부시 승리가 확정된다. 부재자 투표를 포함,부시가 고어를 9백30표 차이로 앞섰다는 플로리다주정부의 발표가 최종집계로 확정돼 25명의 선거인단은 부시에게 돌아간다. 고어측이 판결에 불복,연방대법원까지 갈 가능성은 있다. 최근 TV에 출연한 조지프 리버만 민주당 부통령후보는 "모든 대안이 검토대상으로 남아있다"고 말해 여운을 남겼다. 그러나 민주당내에서조차 이제는 대법 ...

    한국경제 | 2000.11.21 00:00

  • [다산칼럼] 미국 대통령 선거 감상법..박효종 <서울대 교수>

    ... 있다. 세계 민주주의의 보루로 자처해 오며 문제가 있을 때마다 해외에 선거감시단을 파견해온 미국에서 야기된 사상 초유의 재검표 사태는 미국인들 자신은 물론,전세계를 당혹스럽게 하고 있다. 미국의 대통령선거 방식은 간선제인 ''선거인단제도''다. 선거일 유권자들은 각 대선후보가 내세운 선거인단을 선출한다. 1787년에 시작된 이 선거인단 제도는 중요한 정치철학과 역사적인 이유를 내포하고 있었다. 미국헌법을 창시한 ''건국의 아버지들''은 대통령을 뽑는데 있어 ...

    한국경제 | 2000.11.21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부시에 '승리의 여신' 손짓..법원 판결 파장

    ... 때문이다. 그러나 앨 고어 민주당 후보진영이 주 대법원에 상고할 예정이어서 여전히 불씨는 남아있다. 게다가 해외부재자 투표결과도 변수로 남아있다. 하지만 "수검표"라는 걸림돌이 제거됨으로써 부시 후보는 플로리다주에 배정된 25명의 선거인단을 확보,백악관의 새 주인이 될 가능성이 커졌다. 판결 의미=순회법원의 이날 판결은 막판 대역전을 노리던 고어 후보에게 치명타를 안기게 됐다. 그동안 고어 진영은 팜비치와 브로워드 카운티의 수검표를 통해 3백표차의 열세를 단번에 역전시킬 ...

    한국경제 | 2000.11.18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선거인단 '반란표'는 없을까

    ''선거인단의 반란도 배제할 수 없다'' 미국대선 결과가 혼미를 거듭하자 어느 한쪽이 선거인단수 확보에서 이기고도 대통령에는 당선되지 못하는 어처구니없는 사태가 발생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다시말해 대통령 선거인단이 오는 12월18일 최종선거에서 반대쪽 후보에게 표를 던질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선거인단들 중 골수 공화 또는 민주당원이 아닌 사람들이 당초 지지했던 후보에 대해 환멸을 느껴 다른 후보를 지지할 수도 있다는 얘기다. ...

    한국경제 | 2000.11.16 00:00

  • [2000 미국의 선택] '手검표 허용' 여부 판세 가른다

    ... 행사해 추가 접수된 수검표 수용여부를 결정하라"는 ''애매한''판결을 내렸다. 이에따라 수검표 허용여부를 사실상 해리스 장관이 결정짓게 됐다. 민주당 아성인 팜비치카운티 등에서 수검표가 이뤄지면 고어가 플로리다주에서 승리,선거인단 25명을 추가함으로써 제43대 미국대통령으로 당선될 가능성이 높다. 반대로 수검표가 인정되지 않으면 지금까지 개표에서 앞서 있는 부시 후보의 당선이 사실상 확정된다. 수검표와 함께 해외부재자표 변수가 남아있는 현재로선 어느 쪽이 승기를 ...

    한국경제 | 2000.11.16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만일 부시가 승리하면..6대 애덤스와 비교

    ... 대통령)에 중간이름 ''퀸지''의 약자를 넣은 존 Q 애덤스다. 부시 역시 41대 대통령인 아버지 이름 ''조지 부시''의 중간에 ''워커''를 끼워넣어 조지 W 부시로 쓰고 있다. 애덤스가 선거당시 전국 지지율에서는 지고도 선거인단 선거에서 이겨 대통령에 당선된 것처럼 부시에게도 비슷한 상황이 연출되고 있다. 애덤스는 선거에서 제3당 후보(헨리 클레이)가 경쟁자인 앤드루 잭슨의 표를 갉아먹는 바람에 반사이익을 봤다. 이번 선거에서 녹색당의 네이더 후보가 민주당 ...

    한국경제 | 2000.11.16 00:00

  • [2000 미국의 선택] '手검표 중단' 긴급청원서 제출

    ... 재량"을 행사해 추가접수된 수검표 수용여부를 결정하라"는 애매한 판결을 내림에 따라 수검표 허용여부가 사실상 해리스 장관에 달려있다고 평가했었다. 민주당 아성인 팜비치카운티 등에서 수검표가 이뤄지면 고어가 플로리다주에서 승리,선거인단 25명을 추가함으로써 제43대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될 가능성이 높다. 반대로 수검표가 인정되지 않으면 지금까지 개표에서 앞서있는 부시후보의 당선이 확정된다. 그러나 주 대법원이 해리스 장관의 청원을 받아들일 지가 아직 미지수인데다 ...

    한국경제 | 2000.11.16 00:00

  • [2000 미국의 선택] '고.부 갈등' 주말께 판가름날듯

    ... 아니라 민주주의 그 자체"라며 재검표 상황을 "민주주의 수호"와 "반민주주의 세력"간의 싸움으로 몰고갔다. 고어측은 "지연작전"의 일환으로 부시가 7천2백여표차로 이긴 뉴햄프셔주에 재검표를 요청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검토중이다. 뉴햄프셔주 선거인단수는 4명에 불과하지만 여기서 부시가 패배할 경우 플로리다에서 이겨도 선거인단 과반수인 2백70표를 얻지못하기 때문에 백악관입성은 좌절된다. 워싱턴의 정치전문가들도 시간을 끌수록 사태는 고어쪽에 유리해질 것이라고 진단했다. 팜비치 ...

    한국경제 | 2000.11.15 00:00

  • 개표 보고시한 연장 플로리다 법원심리

    ... 투표결과는 무효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에대해 민주당의 앨 고어 후보진영과 팜비치카운티 선관위는 볼루시아카운티에 이어 13일 플로리다주 법원에 개표결과 보고시한을 연장해줄 것을 요청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한편 마이애미연방지법은 이날 플로리다주의 선거인단 25명의 향방을 가리기 위해 주내 카운티별로 진행되는 수작업에 의한 재개표를 중단시켜달라는 조지 부시 후보측의 신청을 기각했다. 워싱턴=양봉진 특파원 yangbongjin@hotmail.com

    한국경제 | 2000.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