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9181-289190 / 297,1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가 452...거래량 최대 .. 싯가총액 100조 회복

    ... 뚜렷하다. 그러나 멀지않아 500선 돌파를 시도할 것이란 낙관론도 무성하다. 이같은 증시활황세의 주된 배경은 한국과 아시아 경제를 희망적으로 보고 있는 외국인의 폭발적인 매수세, 한자릿수 금리가 만들어낸 풍부한 시중 유동성, 선물 강세에 따른 프로그램 매수세 등을 꼽을 수 있다. 증시활황세가 이어지면 증시를 통한 기업의 자금조달에 숨통이 열리는 것은 물론 피치를 올리고 있는 기업구조정 작업에도 커다란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개미군단 =한자릿수 ...

    한국경제 | 1998.11.20 00:00

  • [풍향계] 엔화 추가절상 없다면 보유물량 축소 바람직

    엔화의 강세와 선물관련 매수세로 인해 단기에 상승폭이 50포인트에 이르는 급등장세를 나타냈다. 시장의 탄력으로 보아 상승의 여지는 남아있으나 12월에 2조7천억원에 이르는 유상증자 물량, 한통주의 상장 및 매수차익거래 잔량을 고려할때 과열장세로 판단된다. 지수의 추가상승 관건은 일본 엔화 강세추이에 따른 외국인 매수세의 강도에 달려있다. 엔화의 추가절상이 없다면 보유물량의 축소가 바람직스러워 보인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11.20 00:00

  • [1면톱] "원화속등...연말 1,200원 간다"

    ...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화가치는 연 4일째 급등세를 기록, 1천2백63원에 마감됐다. 이는 지난 8월5일(1천2백63원)이후 최고치다. 원화가치는 전일 종가(1천2백87원)보다 높은 1천2백85원에 첫 시세를 형성한 후 내내 오름세를 탔다. 홍콩 싱가포르 등 역외선물환시장에서는 원화가치(1년짜리)가 일주일전에 비해 1백원 이상 오르는 강세를 나타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1월 21일자 ).

    한국경제 | 1998.11.20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프로그램매수 폭발...막판 급반등

    선물과 연계한 프로그램매수세가 연이틀 주가에 폭발력을 더했다. 이날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11.87포인트 오른 452.93을 기록했다. 매매공방이 치열,거래량도 2억4천만주를 넘어서 사상 최대치를 나타냈다. 주가가 450선을 돌파한 것은 지난 4월16일이후 처음이다. 외국인이 전날에 이어 선물을 꾸준히 사들이면서 선물가격이 초강세를 보이자 프로그램매수(선물매도, 현물매수)세가 사상 최대치인 2천5백55억원 어치에 달했다. 게다가 미.일정상회담을 ...

    한국경제 | 1998.11.20 00:00

  • 주가 17포인트 급등 .. 외국인 선물 대거 매수 상승 주도

    주가가 폭등세를 보여 7개월만에 440선 고지에 올랐다. 19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17.32포인트나 올라 441.06을 기록했다. 외국인들이 선물을 대거 사들인데 힘입어 선물가격이 급등, 주가상승을 부채질했다. 선물과 연계한 프로그램매매 관련 현물매수규모가 7백억원을 웃돌아 한전 포철 삼성전자 SK텔레콤 등 싯가총액이 큰 지수관련주들이 상승세를 주도 했다. 현물시장에서도 외국인들이 2백62억원어치를 순매수한데다 일반인들도 은행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선물/옵션시황] 외국인 7,400계약 매수..12월물 2.8P 상승

    외국인이 선물을 대거 매수하고 나섰다. 1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골드만삭스 메릴린치 자딘플레밍 등 외국계 증권사가 선물 7천4백1계약을 신규로 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증권거래소 관계자는 "외국인이 신규로 7천계약 이상을 사들인 것은 올들어 처음있는 보기 드문 상황이다"고 밝혔다. 이에 힘입어 선물은 전날보다 2.80포인트 오른 52.45까지 치솟았다. 거래량은 12만8백50계약, 거래대금은 3조5백68억원으로 매매도 활발했다. 선물가격이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선물연계 매수세로 440선 돌파

    선물과 연계한 프로그램매수세로 주가가 단숨에 440선을 돌파했다. 440선을 넘어선 것은 지난 4월18일이후 처음있는 일이다. 싯가총액이 큰 종목중심으로 프로그램매수세(선물매도, 현물매수)가 7백12억원어치나 유입된 것이 주가급등을 이끌었다. 정부가 은행대출금리를 1~2%포인트 내리도록 유도하겠다는 발표도 투자심리 를 달궜다. 반면 엔화가치가 한때 1백22엔대까지 떨어져 외국인들은 전날과 비슷한 2백62억원어치를 순매수하는데 그쳤다.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IMF를 '이긴 기업들'] (7) 'SK텔레콤' .. 기술현장주의

    ... 키워냄으로써 회사의 수익성을 높인다는 계산이다. 011리더스 클럽이 대표적인 우량고객 관리제도다. 통화량이 많고 요금연체가 없는 1백70만명의 우수 가입자를 골라 단말기 분실보험가입, 이동전화 신규가입때 할인, 기념일 축하선물 제공등 다양한 특전을 주고 있다. 특히 최근엔 호텔 콘도 음식점등 전국 3천여개의 할인 가맹점와 손잡고 최고 60%를 할인혜택을 주고있다. 실제 지난 상반기 이동전화 가입자당 평균수익이 SK는 다른 사업자에 비해 최고 86%나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파워 프로] (40) 제3부 : <8> '금융공학 컨설턴트'..손근상

    ... 금융상품을 디자인해 주는 일을 말한다. 손 사장은 금융공학 전문가를 "재단사"에 비유한다. 투자자의 다양한 욕구에 맞는 금융상품을 만드는 일이 고객에 꼭맞는 "맞춤복"을 재단하는 일과 같다는 뜻이다. 공학이라는 말은 선물 옵션 주식 채권 등 각종 투자대상을 자동차 부품처럼 조합해 하나의 금융상품이라는 완제품으로 만들기 때문에 붙여졌다. 예컨대 투자원금을 다 날리는 위험을 감수하더라도 수십배의 이익을 올리기 원하는 투자가에게는 선물과 옵션 등을 결합한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대우증권 김창희 사장, '직원 기살리기' 대화 화제

    ... 초일류 증권사로 발돋움한다는 목표로 다시 한번 뛰자고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이 대화는 보통 저녁6시부터 8시까지 진행되며 이후 인근 음식점으로 자리를 옮겨 저녁식사와 함께 소주잔을 기울이는 훈훈한 분위기로 이어진다. 증권업계는 김사장의 행보에 대해 대우증권이 올들어 수익증권 선물약정 등 일부 부문에서 1위자리를 놓치자 사장이 직접 나서 영업력 강화를 도모하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1월 20일자 ).

    한국경제 | 1998.1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