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541-6550 / 6,5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폭염 아랑곳 없다" .. 신한국 주자 움직임 분주

    신한국당의 대선예비후보들은 30일 오는 2일 마감인 후보등록을 위해 치열한 대의원 확보전을 벌이는 가운데 1차투표 2위이내 득표를 목표로 전국의 지구당을 돌거나 당사를 방문해 지지를 호소하는 등 경선행보를 계속했다. 1일 김영삼(김영삼)대통령에게 마지막 주례보고후 대표직을 사퇴할 예정인 이회창(이회창)대표는 이날 여의도 63빌딩에서 주요당직자회의 참석차들과 만찬을 함께 하며 당직자들의 "이회창 지지분위기"를 지속시키려는 모습을 보였다.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대의원 추천장 비공개 "고육책" .. 여권 경선

    ... 과열경쟁을 방지하기 위해 대의원 추천장 접수 명단및 숫자 등 추천현황을 일체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신한국당 경선관리위는 오는 28일부터 시작될 대의원 추천의 세부지침을 결정, 15개 시.도지부및 전국 지구당에 공문을 보냈고 대선예비주자 대리인들 에게도 유의사항을 통보했다. 대선예비주자들은 대의원 추천과정 자체가 선거운동의 일환인 만큼 당헌 당규상 3개 시.도별로 50명씩 1백50명의 대의원 추천만 받으면 입후보 등록이 가능하지만 최대한 많은 수의 대의원들로부터 ...

    한국경제 | 1997.06.26 00:00

  • '제2텃밭' TK 향한 "구애 공세" .. 김종필총재, 대구 방문

    ... 김총재가 이처럼 대구에서 시민들과의 직접 접촉에 나선 것은 연말 대선을 겨냥, 충청권과 함께 자민련의 한 축을 이루는 T.K지역에서 자신에 대한 지지도를 높이기 위한 것임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특히 신한국당 이수성 고문 등 여권 대선예비후보들이 T.K지역 "맹주"임을 자처하고 나서는 것을 의식, 대구에서 제1당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자민련 의 위상을 확실히 다지겠다는 의도도 깔려 있다. 비록 박철언 부총재 등 일부 의원들이 당운영 방식에 불만을 제기하고 ...

    한국경제 | 1997.06.18 00:00

  • [권력분산론] "대권욕 채우기 위한 수단" .. 야권 반응

    ... 대통령 중심제의 폐해를 인정하고 있다는 점에서 일부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내각제가 아닌 현행 제도에서 권력 분산 논리를 펴는 것은 환상이며 궤변에 불과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김용환 사무총장은 "늦은 감이 있지만 여권 대선예비후보들이 절대권력 체제의 한계와 문제점을 알기 시작했다는 점은 늦은 감이 있지만 다행" 이라면서도 "여권내 예비주자들이 "권력분산론"을 합종연횡과 "권력나눠먹기" 라는 경선전략상의 편법으로 이용하려 한다면 국민을 기만하는 행위"라고 ...

    한국경제 | 1997.06.10 00:00

  • 여권 경선지침 일부주자 반발..김덕룡/최병렬의원 재고 요청

    ... 듯한 지침은 민주주의 선거운동의 원칙에 어긋나는 것"이라며 "선거운동 을 제한하는 지침은 원천적으로 무효"라고 주장했다. 김의원은 당선관위가 "사전선거운동 지침"에서 대의원을 소집해 연설하는 행위를 금하고 있는 것과 관련, "대선예비주자들이 대의원들에게 정책과 비전을 알리는 기회를 만들어주는 방향으로 선거운동을 할수 있도록 유도 해야지 대의원과 접촉할수 있는 기회를 원천적으로 차단해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그는 "도대체 어떤 근거로 대의원과의 접촉을 금지시키는 ...

    한국경제 | 1997.06.10 00:00

  • 이 대표 '대세론 행보' 가속.."현체제 유지" 이후 경선구도

    신한국당 총재인 김영삼대통령이 4일 이회창대표로부터 주례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이대표 체제유지"를 천명한 것은 "이대표 카드"가 아직은 최선 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로써 대표직 사퇴문제를 둘러싼 신한국당 대선예비주자간 갈등은 일단 이대표의 판정승으로 봉합된 듯한 분위기다. 여권에서는 "김대통령이 이대표를 재신임한 것으로 봐야 한다"며 "이대표의 대세론 굳히기 행보에 가속이 붙을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도 ...

    한국경제 | 1997.06.05 00:00

  • 29일 후보 등록 .. 신한국당 공식 '경선 일정' 확정

    ... 대의원 선출을 위한 지구당및 시.도 정기대회에 들어가며 오는 29일부터 전당대회 전날인 7월20일까지 22일간 선거운동을 벌이게 된다. 특히 당선관위는 2백53개 지구당과 15개 시.도지부 대회에 이회창 대표를 포함한 대선예비주자들이 모두 참석할수 있도록 허용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8명의 대선예비주자들은 후보등록 전까지는 우열을 가늠하기 어려운 양상이 전개될 것으로 보고 지구당대회와 시.도지부 대회에 빠짐없이 참석할 태세여서 이들간 지지대의원 확보경쟁이 ...

    한국경제 | 1997.06.03 00:00

  • 탐색 끝내고 '실전 상황' 돌입 .. 신한국당 대선후보 경선

    ... 범민주계보인 정치발전협의회가 민주계 대선주자인 김덕룡 의원과 이인제 경기도지사의 "출전"에 제동을 걸고 나서면서 민주계 내부의 갈등이 표면화 되고 있다. 또 박찬종 이홍구 이한동 고문과 김덕룡 의원 이인제 지사 등 비주류 대선예비주자 5명은 18일 회동, 이회창 대표측의 경선준비과정에 "집단이의" 를 제기할 태세다. 이에 따라 전체틀로 보면 이대표측과 반이회창 진영간의 갈등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당내 최대계보인 민주계내 "DR(김덕룡 의원 영문약칭) ...

    한국경제 | 1997.05.16 00:00

  • "후보 단일화위해 내각제수용 용의" .. 김대중총재, 토론회

    국민회의 김대중 총재는 13일 프레스센터에서 중앙일보.MBC공동주최 시민토론회에 대선예비주자자격으로 참석, 대선전략과 현안에 관한 입장을 표명했다. 특히 김총재의 이날 발언중 내각제수용 및 박태준 전포철회장과의 협력 가능성 김영삼 대통령의 탈당 및 거국내각구성요구 제3후보 검토용의 등을 밝힌 대목은 대선정국전개와 관련해 정치권의 비상한 관심을 끌었다. 김총재는 자민련과 내각제를 고리로 한 후보단일화 협상과 관련, "협상 과정에서 ...

    한국경제 | 1997.05.13 00:00

  • "문민개혁 '권위주의 타파' 성과"..이인제지사, 토론회 요지

    ... 대권도전활동 병행문제와 관련, "민선자치시대에는 도지사도 엄연한 정치인"이라며 "경선운동에 노력과 열정을 뺏기고 있지만 도정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생각"이라고 말해 도지사직 사퇴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했다. 그는 당내 영입파 대선예비주자에 대해 "정치는 민심의 바다에 배를 저어 가는 것과 같다"면서 "경험이 없는 사람들이 잘 끌고 갈수 있을지 의구심이 든다"고 말했다. 이지사는 문민정부 개혁실패에 대해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며 역사적으로 책임을 면할수 ...

    한국경제 | 1997.05.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