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551-6560 / 6,6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6.13 지방선거] 비방...혼탁...과열... .. 선거전 결산

    ... 막판까지 이를 둘러싼 공방으로 선거판이 얼룩졌다. ◆대선전초전으로 격하="당대당 대결구도로 가고 싶어 가는 게 아니다. 상황이 그렇다."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 후보의 말이다. 지역일꾼을 뽑는 지방선거가 대통령 후보를 뽑는 대선예비전 수준으로 떨어졌다는 비판이 무성하다. 여기에는 각 당 대선후보가 지원유세란 명목으로 접전지역을 순회하며 외친 '부패정권심판론'과 '부패인물심판론'이 주범으로 작용했다는 평가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12 00:00

  • 北,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 폐막

    김일성(金日成) 주석의 90회 생일행사로 지난 14일 개막된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이 25일 4.25문화회관에서 폐막됐다고 조선중앙방송이 이날 보도했다. 북한은 이날 폐막식에서 축전 참가자들에게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축하문을전달했다. 축전조직위원회 장 철 위원장은 폐막사를 통해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은 민족예술발전과 인류문화건설에 이바지해 국제적으로 권위있는 축전으로 공인되고 있다"며 "우리는 이 축전을 끊임없이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2.04.25 00:00

  • 평양시 축제분위기 고조

    북한 김일성 주석 90회 생일(4.15)을 하루 앞둔 14일 평양에서는 생일행사의 하이라이트인 '4월봄 친선예술축전'이 개막되고 평양 시가지가 새로 단장되는 등 축제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특히 14일이 일요일인데다 김 주석의 생일 당일인 15일도 국가명절로 제정돼 있어 축제분위기는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평양시 축제 분위기 한창 = 조선중앙방송은 14일 평양 시내 곳곳이 명절분위기로 단장되고 행사가 진행되는 곳곳에는 인파가 몰리고 있다고 전했다. ...

    연합뉴스 | 2002.04.14 00:00

  • 가수 김연자씨 평양 떠나

    평양에서 두 차례 공연을 마친 가수 김연자씨 일행이 11일 평양을 떠나 일본으로 돌아갔다고 조선중앙방송이 11일 보도했다. 이 방송은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에 참가하기 위해서 왔던 일본에 있는 남조선가수 김연자 일행이 11일 평양을 떠나갔다"며 "일행은 체류기간 만경대를 방문했으며 조국통일 3대헌장기념탑, 평양지하철도, 만경대학생소년궁전을 참관하고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아리랑' 종합연습과 민족가극 '춘향전'을 관람했다"고 전했다. 북측에서는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대선후보 후원금 모금허용"

    ... 당내 경선 출마자에 대해 각각선관위가 공고한 대선비용 제한액(97년 당시 310억원)의 20%와 10%까지 후원금을 모금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정치자금법 개정안을 제출했다. 이 법안이 통과될 경우 당내 후보경선에 출마한 대선예비주자는 31억원까지 후원금을 모금할 수 있게 된다. 개정안은 또 정당의 국고보조금중 현재 20%까지 의무 사용토록 돼있는 정책개발비를 40%로 상향 조정하고 국고보조금 40%를 지구당에 내려보내도록 의무화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2.26 00:00

  • 이인제고문 "대선후보 결정되면 지지도 앞설 것"

    ... 이고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최근의 여론조사에서 민주당과 자신에 대한 지지도가 한나라당과 이회창(李會昌)총재에 약간 밀리고 있다"며 "그러나 전당대회를통해 우리당의 새로운 리더가 선출되면 상황은 바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대선예비주자로서 "젊은 세대로 사법.입법.행정 등 여러 영역을 경험했고특히 노동부장관으로서 중앙행정을, 경기도지사로 지방행정을 운영했던 것이 소중한자산"이라며 "국정을 운영할 결단력과 추진력에서도 당내 다른 주자들에게 뒤지지않는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2.01.23 00:00

  • 김영배씨 "후보자격 박탈 불사"

    ... 시비가 일어나지 않도록 출마하지 않기로 했다. --선관위원장으로서 가장 역점을 둘 사항은. ▲무엇보다 공정한 경선이 되도록 하는 것이다. 김대중(金大中) 총재란 거목이있을 때는 경쟁상대가 별로 없어 경선이 수월했지만 지금은 대선예비후보들이 치열하게 경합하는 그야말로 ''경선''이 될 것이므로 공정성이 가장 중요하다. --경선과정에서 어떤 점이 가장 우려되나. ▲금권 선거다. 지금도 일부에선 그런 말이 나오고 있지 않나. 후보간 경쟁이 과열되면 돈 문제가 ...

    연합뉴스 | 2002.01.15 00:00

  • KNCC 창립 77주년 예배

    ... 목사(명성교회)가 '한국 교회연합운동, 내일을 향하여'를 주제로 발표한다. 저녁에는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축하만찬이 열린다. 20-25일에는 서울 인사동 학고재 화랑에서 기독인 소장 한국고미술 특별전을 개최한다. KNCC는 1924년에 생긴 조선예수교연합공의회가 모태로, 새문안교회에서 첫 예배를 드렸다. 60-70년대 빈민과 농민, 노동자 등 소외계층을 보듬으며 현장선교에 주력했고 인권.민주화운동 등에 힘을 보태며 사회참여의 선두에 섰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와 함께 한국 개신교단을 ...

    연합뉴스 | 2001.09.20 10:07

  • 낙랑유물 700여점 '한눈에' .. 국립중앙박물관서 기획展

    ... 5백여점과 일본에서 빌려온 39점,국내의 다른 지역에서 출토된 낙랑 관련 유물 1백50여점 등이다. 평양성 석암리 9호분에서 출토된 금제허리띠고리(국보 제89호)를 비롯해 오야리 19호분에서 나온 목마,경북 영일에서 출토된 '진솔선예백장 청동도장'(보물 제560호) 등이 대표적이다. 또 일본 도쿄 국립박물관과 도쿄대학에서 빌려온 양형(羊形)장식과 청동세발솥,금박유리구슬 등은 국내에 처음 전시되는 것이어서 관심을 끈다. 이밖에도 글자가 새겨진 명문기와,금속...

    한국경제 | 2001.07.18 15:40

  • 국립중앙박물관, 낙랑유물전 개최

    ... 5백여점과 일본에서 빌려온 39점,국내의 다른 지역에서 출토된 낙랑 관련 유물 1백50여점 등이다. 평양성 석암리 9호분에서 출토된 금제허리띠고리(국보 제89호)를 비롯해 오야리 19호분에서 나온 목마,경북 영일에서 출토된 "진솔선예백장 청동도장"(보물 제560호) 등이 대표적이다. 또 일본 도쿄 국립박물관과 도쿄대학에서 빌려온 양형(羊形)장식과 청동세발솥,금박유리구슬 등은 국내에 처음 전시되는 것이어서 관심을 끈다. 이밖에도 글자가 새겨진 명문기와,금속...

    한국경제 | 2001.07.18 1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