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리그와 함께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

    ... 쓰고 시각장애축구를 체험해 보는 이벤트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또, K리그 스타 선수들의 애장품 경매, 유명 브랜드 바자회 등에도 많은 축구팬과 시민들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특히 K리그 홍보대사인 안정환을 비롯해 이동국, 설기현, 정성룡 등 K리그 스타 선수들의 애장품 경매에 수많은 인파가 몰려 열띤 입찰이 이뤄졌고, 이동국 선수가 내놓은 2011 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실착 유니폼이 경매 품목 중 최고가인 15만원에 낙찰됐다. 또한 참가자들은 ...

    키즈맘 | 2012.05.29 00:00

  • thumbnail
    FC 서울 몰리나, K리그 4라운드 MVP 선정

    ... 4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3월27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몰리나를 K리그 4라운드 MVP로 선정한다"며 "2012시즌 서울을 이끌 실질적 에이스로서의 가치를 증명했다"고 평가했다. '위클리 베스트 11'에는 이종호(전남), 설기현(인천)이 최전방 공격수로 선정됐다. 미드필더에는 MVP로 선정된 몰리나, 신형민(포항), 임선영(광주), 에벨톤(성남)이 각각 이름을 올렸다. 수비에는 아디(서울), 홍정호(제주), 임종은(성남), 박진옥(제주)가 선정됐으며 박준혁(대구)가 ...

    한국경제 | 2012.03.28 00:00

  • thumbnail
    프로축구단, 선수 월급도 못 주는 사연

    -자금계획에 차질, 고질적 재정난에 운영부실 '도마위' -'비상대책위원회' 구성, 스폰서 영입에 '올인' 최근 설기현, 김남일 등 스타급 선수들을 대거 영입하며 스토브리그 '폭풍영입'으로 주목받던 인천유나이티드(구단주 송영길)가 심각한 재정난에 허덕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단 관계자에 따르면 인천은 25일 지급했어야 할 선수단과 프론트 직원들의 급여를 채납한 것으로 전해졌다. 채무 총액은 약 7억원으로 대부분 2월분 급여다. 재정 부실의 ...

    한국경제 | 2012.02.28 00:00 | seeyou

  • thumbnail
    김남일-설기현,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식

    [정용구 기자] '진공 청소기' 김남일(35)과 설기현(33)이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식을 가졌다. 1월24일 인천광역시청에서는 김남일과 설기현의 입단식이 펼쳐졌다. 김남일은 2007년 수원에서 일본과 러시아로 진출해 맹활약을 펼치다 5년 만에 K리그 복귀가 성사됐다. 김남일은 인천 유니폼을 선택하기까지 결코 쉬운 결정이 아니였다. 당초 J리그 진출을 모색하고 있었던 그, 하지만 허정무 감독의 끈질긴 설득으로 인천 행을 결정지었다. 김남일은 "나한테는 ...

    한국경제 | 2012.01.25 00:00

  • 오늘의 주요뉴스(오전 9시)

    ... 유혈진압 ◆오바마 "부유층이 경제의 짐 나눠가져야"-국정연설 증시 ◆코스피 1947.74(↓2.15P) ◆코스닥 513.12(↑0.95P) ◆환 율 1129.0원(↓5.3) 스포츠 ◆英 언론, "벵거, 선수 보는 눈 잃어…박주영이 예" ◆프로축구 김남일·설기현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 날씨 ◆전국에 구름 많고 눈 내려 아침 최저기온 -16~-4도, 낮 최고기온 -6~2도 조세일보 / 김민아 기자 dymphna@joseilbo.com

    조세일보 | 2012.01.25 00:00

  • 김남일·설기현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

    2002 한·일 월드컵에서 국가대표로 뛴 김남일(35)과 설기현(33)이 24일 인천시청에서 프로축구 K리그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을 공식 발표했다. 인천 출신인 김남일은 2000년 전남 드래곤즈에서 K리그에 데뷔한 뒤 네덜란드 엑셀시오르, 일본 J리그의 빗셀고베 등에서 뛰었다. 2002년, 2006년, 2010년 월드컵에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김남일은 허정무 감독, 송영길 시장의 끈질긴 권유로 인천행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설기현은 2000년 ...

    한국경제TV | 2012.01.24 00:00

  • 인천 입단 김남일·설기현 "조연 역할 하겠다"

    K리그 인천 유나이티드에 입단한 김남일(35)과 설기현(33)은 24일 '조연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남일은 이날 인천시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2002년 월드컵이 열렸던) 10년 전에는 내가 스타였는지 모르지만 지금은 젊은 선수들이 주역"이라며 "젊은 주연 선수들을 빛나게 해주는 감초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설)기현이에게 기대를 많이 걸고 있다"며 "기현이가 인천의 중심이 돼서 팀을 이끌어 주기를 기대한다"고 ...

    연합뉴스 | 2012.01.24 00:00

  • 프로축구 김남일·설기현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

    2002 한·일 월드컵에서 국가대표로 뛴 김남일(35)과 설기현(33)이 프로축구 K리그 인천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입는다. 김남일과 설기현은 24일 인천시청에서 인천 유나이티드 입단을 공식 발표했다. 인천에서 자란 김남일은 2000년 전남 드래곤즈에서 K리그에 데뷔한 뒤 네덜란드 엑셀시오르, 일본 J리그의 빗셀고베 등에서 뛰었다. 2002년, 2006년, 2010년 월드컵에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김남일은 허정무 감독, 송영길 시장의 끈질긴 ...

    연합뉴스 | 2012.01.24 00:00

  • thumbnail
    대전 시티즌, 벨기에 공격수 케빈 오리스 영입

    ... 유연하며 발재간이 뛰어난 선수다. 2009년부터 현재까지 벨기에 로열 앤트워프 FC 소속으로 활약하며 리그 78경기에 출장해 38득점을 올리며 폭발적인 득점력을 과시했다. 한편 오리스가 몸을 담았던 벨기에 로열 앤트워프 FC는 설기현이 활약했던 팀으로 국내 팬들에게 알려져 있다. (사진출처: 대전 시티즌 홈페이지)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구은애 “하정우 오빠가 다 좋대요” 애정 과시 ▶ '하이킥3' 서지석, ...

    한국경제 | 2012.01.18 00:00

  • 오늘의 주요뉴스(오전 9시)

    ... ◆프랑스, 작년에 사상 최대 불법이민자 추방 증시 ◆코스피 1857.54(↑4.32P) ◆코스닥 528.44(↑2.70P) ◆환 율 1155.5원(↓1.0) 스포츠 ◆소니오픈에 PGA 투어 코리안 브라더스 총출동…8명 출전 ◆설기현, 프로축구 울산과 결별 날씨 ◆전국 대체로 맑겠으나 전라·제주에 구름 많고 눈 내려 아침 최저기온 -15~0도, 낮 최고기온 -3~4도 조세일보 / 김민아 기자 dymphna@joseilbo.com

    조세일보 | 2012.01.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