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다행' 황선홍, "히딩크, 골 세레머니 내게 섭섭했다고 말해" 비하인드 공개

    ... 웃음을 자아냈다. 실제로 포르투갈 전에서 골을 기록하고 히딩크 감독에게 안겼던 박지성의 경우 유럽 무대로 진출해 승승장구했지만, 공교롭게도 황선홍은 선발 라인업을 안정환에게 내어주며 자리가 위태로워지고 말았다. 여기에 '빽토커'로 나선 설기현 역시 황선홍의 골 세리모니를 다시 본 뒤 "히딩크 감독이 화가 좀 났네"라면서 '확인 사살(?)'급의 의미심장한 멘트를 날려 다시 한번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았다. 한편 '안다행' 본편에서는 황선홍과 안정환의 자급자족 두 번째 ...

    스타엔 | 2021.02.01 20:15

  • thumbnail
    '안다행' 히딩크 "황선홍X박항서 포옹 세레모니, 섭섭했다"

    ... 웃음을 자아냈다. 실제로 포르투갈 전에서 골을 기록하고 히딩크 감독에게 안겼던 박지성의 경우 유럽 무대로 진출해 승승장구했지만, 공교롭게도 황선홍은 선발 라인업을 안정환에게 내어주고 말았다. 여기에 '빽토커'로 나선 설기현 역시 황선홍의 골 세레모니를 다시 본 뒤 "히딩크 감독이 화가 좀 났네"라면서 의미심장한 발언을 이어가 다시 한번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1일 방송될 '안다행'에서는 황선홍과 안정환의 ...

    텐아시아 | 2021.02.01 09:56 | 정태건

  • thumbnail
    '안다행' 황선홍 "월드컵 첫 골 세리머니, 히딩크에게 안겼다면 지금의 박지성은 나!"

    ... 웃음을 자아냈다. 실제로 포르투갈 전에서 골을 기록하고 히딩크 감독에게 안겼던 박지성의 경우 유럽 무대로 진출해 승승장구했지만, 공교롭게도 황선홍은 선발 라인업을 안정환에게 내어주며 자리가 위태로워지고 말았다. 여기에 `빽토커`로 나선 설기현 역시 황선홍의 골 세리모니를 다시 본 뒤 "히딩크 감독이 화가 좀 났네"라면서 `확인 사살(?)`급의 의미심장한 멘트를 날려 다시 한번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았다. 한편 `안다행` 본편에서는 황선홍과 안정환의 자급자족 두 번째 ...

    한국경제TV | 2021.02.01 09:51

  • thumbnail
    프로축구 경남, 서울서 뛴 공격수 윤주태 영입

    ... 20득점 7도움을 올렸다. 올 시즌 이정협과 윌리안, 에르난데스 등을 영입한 경남은 윤주태까지 품으며 공격력을 한층 더 강화했다. 구단은 윤주태에 대해 "골 냄새를 잘 맡는 공격수"라고 설명하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윤주태는 "설기현 감독님의 전술에 빨리 녹아들어 장점을 더 많이 보여주는 선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메디컬테스트를 마친 그는 남해 전지 훈련에 합류해 새 시즌을 준비할 예정이다. 등 번호는 9번을 달고 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31 15:45 | YONHAP

  • thumbnail
    `안다행` 황선홍, 최용수 전격 디스 "나랑 클래스가 달라! 걔는 우리 편을 안 봐" 울분 폭발

    ... 이에 안정환이 최용수를 위해 "공격수라면 욕심도 부릴 줄 알아야 하는 것 아니냐"고 항변하자, 황선홍은 "때리는 척 하고 꺾어주기도 하면서 콤비 플레이를 할 줄 알아야 한다"면서 자존심을 굽히지 않은 모습으로 보였다고. 빽토커 설기현의 냉정한 평가도 기다리고 있다. 두 사람의 스타일 차이를 얘기하던 중 "최용수가 파워가 넘쳐 공이 좀 뜨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 설기현은 "황선홍도 그러지 않았냐"면서 일침을 날려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과연 황선홍과 ...

    한국경제TV | 2021.01.29 07:50

  • thumbnail
    '안다행' 황선홍X안정환, `레전드 만남` 通했다…`갯벌 매치`로 시청률 상승 견인

    ... 안정환의 `깐족 매력`이 시청자들에게 특별한 웃음을 선사했다. 이처럼 황선홍과 안정환의 티격태격 갯벌 고군분투기가 두 사람의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제대로 보여주며 힘을 발휘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빽토커`로 나선 김병지와 설기현도 넘치는 입담으로 `안다행`에 힘을 보탰다. 또한 황선홍과 안정환, `안다행`은 방송 이후 각종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휩쓸며 빼어난 화제성을 입증했다. 한편 황선홍과 안정환의 자급자족 두 번째 이야기는 오는 2월 1일 ...

    한국경제TV | 2021.01.26 08:40

  • thumbnail
    김병지 "설기현 동점골 없었으면 안정환 국적 달라졌을 것"(안다행)

    전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김병지가 2002 한일 월드컵 16강전에서 설기현의 동점골이 안정환을 살렸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25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20축구선수 선후배 사이인 전 축구선수 황선홍, 안정환의 자급자족 생활이 전파를 탔다. 전 축구선수 김병지, 설기현이 '빽토커'로 함께 했다. 현재 경남FC 감독으로 활약 ...

    한국경제 | 2021.01.25 22:33 | 김정호

  • thumbnail
    '안다행' 황선홍, 안정환의 깐족에 "죽는다, 너!"... 티키타카 생존기

    ... 황선홍, 안정환의 불꽃 튀는 어시스트 논쟁을 담아 눈길을 끌었다. 두 공격수의 자존심 싸움으로 긴장감을 더하며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2002년 감동을 선사했던 황선홍과 안정환의 고군분투는 물론, '빽토커'로 나선 김병지와 설기현의 넘치는 입담까지 함께한다.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극한의 리얼 야생에서 홀로 살고 있는 자연인을 연예계 대표 절친이 찾아가 함께 살아보는 자급자족 라이프를 다룬 프로그램이다. 오늘밤 9시 20분에 방송.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

    스타엔 | 2021.01.25 19:48

  • thumbnail
    프로축구 경남, 전남서 뛴 공격수 에르난데스 영입

    ... 데뷔를 앞두고 있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리그가 연기되면서, 뛸 수 있는 팀을 찾다 K리그 무대를 밟았다. 경남 구단은 "에르난데스가 지난해 경남과 데뷔전에서 투입 10분 만에 데뷔골을 터트리며 설기현 감독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며 "183㎝의 키에서 뿜어져 나오는 유연함, 돌파력, 결정력을 고르게 갖춘 공격수이며 양발을 자유자재로 사용해 좌우 윙포워드, 공격형 미드필더 등 다양한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다"고 기대를 내비쳤다. ...

    한국경제 | 2021.01.25 14:41 | YONHAP

  • thumbnail
    '안싸우면 다행이야' 2002 한일 월드컵 주역 황선홍X안정환 `환장의 티키타카` 예고

    ... 안정환의 불꽃 튀는 어시스트 논쟁을 담아 화제를 일으켰다. 두 공격수의 자존심 싸움으로 긴장감을 더하며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처럼 2002년 감동을 선사했던 황선홍과 안정환의 고군분투는 물론, `빽토커`로 나선 김병지와 설기현의 넘치는 입담까지 만나볼 수 있는 `안다행`은 오늘(25일) 밤 9시 20분 MBC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안다행`은 극한의 리얼 야생에서 홀로 살고있는 자연인을 연예계 대표 절친이 찾아가 함께 살아보는 자급자족 라이프를 ...

    한국경제TV | 2021.01.25 0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