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체육(1부보다 재미있는 K리그2…네이버 중계, 지난…)

    ... 호재다. 프로연맹은 유명 감독의 K리그2 구단 부임, 안드레(대전)와 안병준(수원FC)의 득점 경쟁 등을 인기 상승 요인으로 분석했다. 올 시즌에는 '황새' 황선홍 감독이 대전 하나시티즌, 2002년 한일 월드컵 영웅인 설기현 감독이 경남FC, 지난해 U-20(20세 이하) 월드컵 준우승 신화를 쓴 정정용 감독이 서울 이랜드에 새로 부임하면서 '사령탑 지략 대결'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끌어냈다. 특히 '승격 청부사' 남기일 감독이 새로 부임한 제주 유나이티드는 ...

    한국경제 | 2020.06.02 11:56 | YONHAP

  • thumbnail
    1부보다 재미있는 K리그2…네이버 중계, 지난해보다 71% 더 봤다

    ... 호재다. 프로연맹은 유명 감독의 K리그2 구단 부임, 안드레(대전)와 안병준(수원FC)의 득점 경쟁 등을 인기 상승 요인으로 분석했다. 올 시즌에는 '황새' 황선홍 감독이 대전 하나시티즌, 2002년 한일 월드컵 영웅인 설기현 감독이 경남FC, 지난해 U-20(20세 이하) 월드컵 준우승 신화를 쓴 정정용 감독이 서울 이랜드에 새로 부임하면서 '사령탑 지략 대결'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끌어냈다. 특히 '승격 청부사' 남기일 감독이 새로 부임한 제주 유나이티드는 ...

    한국경제 | 2020.06.02 11:43 | YONHAP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이운재·이천수부터…암 투병 유상철까지 '뭉클'

    ... 보태며 깐족미를 발산, 감독 안정환을 진땀나게 했다. 또 이천수는 “정환이 형 얼굴은 운동선수 상이 아니다”라는 뜬금없는 발언으로 파장을 일으켰다. 그는 반박할 수 없는 운동선수 상으로 이을용, 최용수, 설기현을 언급, 때 아닌 운동선수 관상설로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어 선후배 사이에서 남모를 속앓이를 했다는 안정환은 “신문 1면 감인 일들이 수두룩하다”는 폭탄 발언으로 축구 영웅들을 좌불안석하게 했다. 이날 ...

    연예 | 2020.06.01 16:27 | 김예랑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유상철-2002 월드컵 영웅들 소환…시청률 7.3% [종합]

    ... 보태며 깐족미(美)를 발산, 감독 안정환을 진땀나게 했다. 또 이천수는 “정환이 형 얼굴은 운동선수 상이 아니다”라는 뜬금없는 발언으로 파장을 일으켰다. 그는 반박할 수 없는 운동선수 상으로 이을용, 최용수, 설기현을 언급, 때 아닌 운동선수 관상설로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어 선후배 사이에서 남모를 속앓이를 했다는 안정환은 “신문 1면 감인 일들이 수두룩하다”는 폭탄 발언으로 축구 영웅들을 좌불안석하게 했다. 이날 ‘...

    텐아시아 | 2020.06.01 09:22 | 태유나

  • thumbnail
    '월드컵 영웅' 지략 대결서 선두 대전, 10명 뛴 경남과 무승부(종합)

    ... 이어가며 선두를 지켰다. 개막 후 3경기에서 1승 2무로 패배를 몰랐다가 27일 수원FC에 1-3으로 완패했던 경남은 1승 3무 1패가 됐다. 이날 경기는 한일 월드컵 4강 신화를 쓴 국가대표 선후배 황선홍 대전 감독과 설기현 경남 감독의 첫 지략대결로도 관심을 끌었다. 황 감독은 올해 시민구단에서 기업구단으로 새 출발 한 대전 지휘봉을 잡았고, 설 감독은 프로팀 사령탑 데뷔 시즌을 보내고 있다. 경남은 전반 8분 만에 주장 하성민이 대전 박용지와 ...

    한국경제 | 2020.05.30 20:40 | YONHAP

  • thumbnail
    '오싹한 과외' 대한민국 6호 프리미어리거 조원희, 축구 피지컬 강화 과외

    ‘조투소’ 조원희가 전설들 맞춤형 축구 코치를 위해 ‘오싹한 과외’ 여섯 번째 선생님으로 출격한다. 박지성 이영표 설기현 이동국 등에 이어 대한민국 6호 프리미어리거인 조원희는 현재 활발하게 현역으로 뛰고 있는 황의조, 이승우 등 국가대표 선수들 사이에서 맞춤식 축구 과외로 입소문이 자자하다. 멤버들은 공격이면 공격, 수비면 수비 어쩌다FC 전설들에게 필요한 부분을 바로 집어내 알려주는 조원희의 ‘족집게 ...

    스타엔 | 2020.05.29 10:54

  • thumbnail
    '한일 월드컵 영웅' 김남일-최용수, K리그 사령탑으로 첫 대결

    31일 K리그1 성남-서울 격돌…30일 K리그2에선 설기현-황선홍 지략싸움 2002 한일 월드컵 4강 주역들이 프로축구 K리그에서 이번 주말 사령탑 지략대결을 벌인다.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FC서울과 김남일 감독이 지휘하는 성남FC가 K리그1(1부) 2020 4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최용수, 김남일 감독 모두 선수 시절 국가대표로 활약하며 한일 월드컵에서 4강 신화를 함께 쓴 영웅들이다. 대표팀에서는 동료였지만 ...

    한국경제 | 2020.05.28 07:30 | YONHAP

  • thumbnail
    '안병준 4경기 연속골' 수원, 경남에 3-1 완승…설기현 첫 패배(종합)

    ... 올랐다. 반면 개막 3경기 연속 무패(1승 2무)를 기록하던 경남은 시즌 첫 패배로 이날 충남 아산과 1-1로 비긴 전남 드래곤즈(승점 6)에 4위 자리를 내주고 5위로 한 계단 추락했다. 더불어 올해 프로 무대에 데뷔한 설기현 경남 감독은 시즌 첫 패배의 쓴맛을 봤다. 수원FC는 전반 36분 백패스를 받은 경남 골키퍼 손정현의 볼 컨트롤이 불안한 틈을 노려 안병준이 쇄도해 볼을 가로챘고, 흘러나온 볼을 마사가 텅 빈 골대에 꽂아 기선을 제압했다. 수원은 ...

    한국경제 | 2020.05.27 21:47 | YONHAP

  • thumbnail
    '연고 이전 악연' 부천-제주, 26일 K리그2 첫 맞대결

    황선홍의 대전·설기현의 경남은 4경기 무패 도전 '연고지 이전'이라는 역사로 얽힌 프로축구 부천FC1995와 제주 유나이티드가 K리그2(2부리그) 무대에서 처음으로 격돌한다. 부천과 제주는 26일 오후 7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0 4라운드에서 맞붙는다. K리그에서 두 팀의 첫 맞대결로, 14년 전부터 이어진 악연으로 특히 주목받는 경기다. SK 프로축구단이 2006년 부천에서 제주로 연고지를 옮긴 것이 시작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5.25 16:35 | YONHAP

  • thumbnail
    K리그2 경남 설기현 감독 프로 첫 승…정정용의 이랜드는 3무(종합)

    수원FC 안병준, 아산전 멀티골로 3경기 연속골…시즌 4골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경남FC의 설기현 감독이 프로 사령탑으로 세 경기 만에 첫 승리를 신고했다. 경남은 24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지난해 승강 플레이오프(PO)에서 부산 아이파크에 져 강등된 경남은 10일 전남 드래곤즈(0-0), 17일 서울 이랜드(2-2)와 연속 무승부 이후 기다리던 시즌 ...

    한국경제 | 2020.05.24 20: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