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리그2 경남, 안양에 3-2 역전승…설기현 감독 프로 첫 승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경남 FC의 설기현 감독이 프로 사령탑으로 세 경기 만에 첫 승리를 신고했다. 경남은 24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 안양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지난해 승강 플레이오프(PO)에서 부산 아이파크에 져 강등된 경남은 10일 전남 드래곤즈(0-0), 17일 서울 이랜드(2-2)와 연속 무승부 이후 기다리던 시즌 첫 승을 거둬 승점 5를 쌓았다. 2002년 한·일 월드컵 ...

    한국경제 | 2020.05.24 18:04 | YONHAP

  • thumbnail
    K리그 승격팀도 강등팀도 불안한 출발…'첫 승리는 언제쯤'

    ... 재승격 1순위 팀들의 비애…경남·제주 '2경기 연속 무승' K리그2로 강등된 경남과 제주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강등된 팀들이 '재승격 1순위'로 손꼽히게 마련이지만 K리그2 2라운드까지 성적표를 보면 고개를 갸웃하게 한다. 설기현 감독이 새로 지휘봉을 잡은 경남은 2무에 그쳤고, 팀 창단 이후 처음 2부리그를 경험하고 있는 제주는 1무 1패의 부진에 빠졌다. K리그2 10개 팀에서 경남은 7위, 제주는 9위에 랭크됐다. 경남은 1라운드에서 전남과 0-0으로 ...

    한국경제 | 2020.05.18 11:09 | YONHAP

  • thumbnail
    이랜드, 경남과 2-2 무승부…정정용·설기현 '미뤄진 데뷔승'(종합)

    이랜드 레안드로·경남 박창준 나란히 '1골 1도움 맹활약' 대전하나시티즌은 충남아산과 2-2 무승부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를 통해 프로 사령탑으로 데뷔한 정정용(51) 서울 이랜드 감독과 설기현(41) 경남FC 감독의 '첫 승리'가 또다시 미뤄졌다. 이랜드는 17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남과 하나원큐 K리그2 2020 2라운드 홈경기에서 2골씩 주고받는 난타전 끝에 2-2로 승부를 내지 못했다. 이로써 이랜드와 경남은 1라운드에 ...

    한국경제 | 2020.05.17 20:32 | YONHAP

  • thumbnail
    이랜드, 경남과 2-2 무승부…정정용·설기현 '미뤄진 데뷔승'

    이랜드 레안드로·경남 박창준 나란히 '1골 1도움 맹활약'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를 통해 프로 사령탑으로 데뷔한 정정용(51) 서울 이랜드 감독과 설기현(41) 경남FC 감독의 '첫 승리'가 또다시 미뤄졌다. 이랜드는 17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남과 하나원큐 K리그2 2020 2라운드 홈경기에서 2골씩 주고받는 난타전 끝에 2-2로 승부를 내지 못했다. 이로써 이랜드와 경남은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에서도 승리를 따내지 못하고 ...

    한국경제 | 2020.05.17 18:07 | YONHAP

  • thumbnail
    K리그 '초보 사령탑' 데뷔전서 2승 2무 1패…'활약 기대되네'

    성남 김남일·안산 김길식, 프로 사령탑 신고식서 승전가 이랜드 정정용·경남 설기현 감독은 무승부 기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뤄졌던 한국프로축구 K리그 2020시즌이 나라 안팎의 큰 관심 속에 드디어 지난 주말 막을 올렸다. 이번 시즌을 누구보다 더 간절하게 기다려왔을 K리그 초보 사령탑들도 예정보다 두달여 늦었지만, 저마다 신고식을 치렀다. K리그1(1부리그) 12개 팀, K리그2(2부리그) 10개 팀 감독 중 올해 ...

    한국경제 | 2020.05.11 11:19 | YONHAP

  • thumbnail
    '이래준 골' 안산, 김길식 감독 데뷔전서 안양에 1-0 승리(종합)

    '바비오 PK골' 부천, 아산 꺾고 2020시즌 '산뜻한 출발' 설기현의 경남, 전남과 득점 없이 무승부 프로축구 2부리그 안산 그리너스가 김길식 감독의 K리그 사령탑 데뷔전에서 승전가를 울렸다. 안산은 10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개막라운드 FC 안양과의 원정 경기에서 후반 6분 터진 이래준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안산은 안양과 대결에서 2018년 3월(2-1 승) 이후 2년 넘게 이어진 7경기 ...

    한국경제 | 2020.05.10 20:29 | YONHAP

  • thumbnail
    K리그2 도전 정조국·이종호·황일수 '내년에는 K리그1에서!'

    ... 전남에 복귀하면서 원래 별명인 '광양 루니'를 되찾았다. 경남에서 새 출발 하는 '특급 윙어' 황일수도 기대를 받는 공격자원이다. 올해 33살이지만 여전히 K리그 무대에서 손꼽히는 스프린터인 황일수는 프로무대 사령탑 데뷔를 앞둔 경남 설기현 감독의 '믿을맨'으로 손꼽힌다. 지난 시즌 울산의 '백업 공격수'로 좋은 활약을 펼친 황일수는 빠른 달리기 능력으로 '황볼트'라는 애칭을 얻었다. 황일수는 K리그 통산 42골 38도움으로 개막전에서 2도움을 추가하면 '40-40클럽'에 ...

    한국경제 | 2020.05.07 14:47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개막] ③ 김남일-최용수, 설기현-황선홍…월드컵 영웅 지략대결

    김남일은 성남, 설기현은 경남 지휘봉 잡고 K리그 사령탑 데뷔 최용수, 9시즌째 서울 지휘…황선홍은 대전 감독으로 K리그 복귀 프로축구 K리그 2020시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애초 계획보다 두달여 늦게 개막하게 되면서 팀당 경기 수가 1·2부리그 모두 27경기씩으로 줄었다. 그러다 보니 어느 해보다 승점 관리가 중요해졌다. 사령탑의 머릿속도 더 복잡해질 수밖에 없다. 올해 12개 팀이 속한 K리그1(1부리그)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5.04 06:01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개막] ① 늦은 출발, 더 뜨거운 '그라운드 전쟁'…8일 팡파르

    ... '잔류왕' 인천 유나이티드의 치열한 생존 싸움도 관심거리다. ◇ 1부 승격을 향한 K리그2의 '제주·경남·대전 3파전 기대감' 올해 K리그2는 흥행 요소가 많다. 무엇보다 2020년 한일월드컵에서 '4강 전사'로 활약했던 설기현 경남FC 감독과 황선홍 대전하나시티즌 감독의 '자존심 싸움'이 눈에 띈다. 경남은 지난해 K리그1에서 11위에 그친 뒤 부산과 승강PO에서 패해 K리그2로 추락했고, 올해 승격을 위해 설기현 감독을 영입하며 와신상담을 노린다. ...

    한국경제 | 2020.05.04 06:00 | YONHAP

  • thumbnail
    안정환 인맥은 어디까지?…'뭉쳐야 찬다' 김태영X최태욱 출격

    ... 대표팀의 코치이자 플레이메이커 최태욱이 ’어쩌다FC'의 팀 전력 증진을 위해 등장한다. 2002년 월드컵 영웅들의 연이은 코칭 행렬로 감독 안정환의 인맥이 또 한 번 빛을 발할 예정이다. 안정환은 앞서 황선홍, 설기현, 김병지 등 2002 레전드를 ‘어쩌다FC' 일일 코치로 초청했다. 최근 녹화에선 축구계 전설들의 연이은 방문 소식에 놀란 정형돈이 “우리나라 축구계에서 위치가 어느 정도야”라고 말했다. 이에 ...

    텐아시아 | 2020.04.03 10:47 | 정태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