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581-28590 / 29,9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융인, 감독 등 9명 입건…故 장자연 사건 발표

    故 장자연 씨를 둘러싼 연예인 상납과 매매 여부, 폭행, 혐박 등의 수사가 사실상 끝났다. 장자연 사건을 수사중인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24일 중간수사결과를 발표, 접대 강요와 강제추행, 명예훼손 등 혐의로 9명을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장씨 소속사 전 대표 김모씨와 호야스포테인먼트 대표 유장호씨의 집과 사무실 등 27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여 컴퓨터, 주소록, 회계장부 등 총 842점의 자료와 장씨의 휴대전화 등 관련자들의 통화내역 14만여건, ...

    한국경제 | 2009.04.24 00:00 | ramus

  • 대기업 임원이 길에서 여 성추행

    ... C씨 등 3명은 22일 밤 10시5분께 중구 서소문동 대한빌딩 앞 계단에 앉아 있던 A(19)양의 치마 속을 들여다보고 휴대전화 카메라로 사진을 찍는 등 성추행을 했다. 이에 A양 일행 중 남 1명이 항의하면서 B씨 일행과 싸움이 붙었다가 모두 경찰에 연행됐다. B씨 일행은 또 이들의 성추행을 지켜보고 항의하던 공익근무요원도 폭행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B씨가 치마 속을 들여다본 강제추행 혐의는 `반의사불벌죄'에 해당되고 피해자와도 합의가 ...

    연합뉴스 | 2009.04.23 00:00

  • JMS 정명석 10년형 확정

    JMS정명석 총재 10년형 확정 대법원 2부(주심 양창수 대법관)는 23일 여신도들을 폭행하거나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국제크리스천연합(JMS) 총재 정명석씨(64)에게 징역 10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정씨는 2003~2006년 홍콩 말레이시아 중국 등지에서 한국인 여신도 5명을 폭행하거나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여신도 3명을 폭행 또는 성추행한 혐의를 인정해 징역 6년을 선고했다. 그러나 항소심 재판부는 ...

    한국경제 | 2009.04.23 00:00 | 조성근

  • 大法, JMS 정명석 징역 10년 확정

    ... 10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정 씨는 2003∼2006년 말레이시아, 홍콩, 중국 등지에서 한국인 여신도 5명을 폭행하거나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여신도 3명을 폭행 또는 성추행한 혐의를 인정해 징역 6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1심에서 무죄가 선고됐던 여신도 1명에 대한 강제추행 혐의를 인정하는 등 여신도 4명에 대한 혐의를 유죄로 판단해 징역 10년을 선고했다. 대법원은 원심 판단이 정당하다며 상고를 기각했다. ...

    연합뉴스 | 2009.04.23 00:00

  • 女초교생 성추행한 교사 집유+수강명령

    ... 3개월 집행유예 1년에 폭력치료 강의 40시간 수강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K씨가 어린 여제자를 교무실에서 성추행한 범죄는 죄질이 나쁘다"며 "형의 집행을 유예하지만, 폭력 치료 강의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K씨는 초등학교 교사로 재직하던 지난해 5월 학교 교무실에서 이 학교 학생 P(11)양의 몸을 만지는 등 성추행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었다. 이에 앞서 K씨는 지난 2006년말부터 지난해 초까지 초등학교 4.5 학년 여학생 3명을 ...

    연합뉴스 | 2009.04.17 00:00

  • [대전·충청]새벽열차 성추행범 승무원이 체포

    열차내에서 여 승객을 성추행한 범인이 승무원에게 붙들려 경찰에 인계됐다. 코레일 대전지사(지사장 강해신)는 지난 12일 승무원이 열차내 성추행범을 현장에서 붙잡아 경찰에 넘겼다고 14일 밝혔다. 12일 새벽 4시 동대구역을 ... 차장은 피해자를 안심 시킨 후 차내를 샅샅이 뒤지던 중 승강대에서 서성이던 가해자로 의심되는 남자를 발견했다. 성추행범임을 직감하고 추궁한 끝에 저항하는 추행범과 몸싸움을 벌이며 붙잡아 다음 정차역인 김천역에 대기중인 경찰에게 인계했다. ...

    한국경제 | 2009.04.14 00:00 | ch100

  • thumbnail
    마이클 잭슨 소장품 2000점 경매

    미국 팝 스타 마이클 잭슨의 소장품 2000여점이 경매에 부쳐진다. 아동성추행 등 각종 소송에 휘말리며 재정난을 겪고 있는 잭슨의 소장품은 오는 22일부터 경매업체인 줄리언스 주관으로 경매에 부쳐질 예정이며,경매가는 총 1000만~2000만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잭슨은 경매 물건 가운데 일부를 되찾기 위해 경매 중단 소송을 제기했지만 법원은 이를 기각한 상태다. 경매 대상엔 마이클 잭슨 본인의 금박 반신상을 포함해 잭슨이 직접 무대에서 ...

    한국경제 | 2009.04.14 00:00 | 서기열

  • 흉악범 `유전자 정보' 국가가 관리한다

    ... 방안이 골자다. 경찰청은 12일 "법무부와 공동 입법을 추진한 유전자은행법안이 만들어져 지난달 경찰위원회 심의를 통과했으며 오는 29일 공청회를 연 뒤 이르면 내달 입법예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전자은행법은 살인, 강도, 강간ㆍ추행, 방화, 절도, 약취ㆍ유인, 체포ㆍ감금, 상습폭력, 조직폭력, 마약, 청소년 대상 범죄 등 11대 강력범죄를 저질러 구속된 피의자나 형이 확정된 수형인이 대상이다. 법안에 따르면 경찰은 수사 단계에서 해당 범죄를 저질러 구속된 피의자로부터 ...

    연합뉴스 | 2009.04.12 00:00

  • `연예지망생 성추행' 기획사 前사장 실형

    연예인 지망생인 10대 소녀들을 성추행한 연예기획사 전직 대표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9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형사합의26부(배기열 부장판사)는 추행 혐의(청소년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기소된 모 연예기획사 전 대표 조모 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 조씨는 2007∼2008년 A양 등 연예인이 되기를 원하는 10대 소녀 3명의 신체 특정 부위를 마사지하거나 점검한다는 명목으로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A양 등이 ...

    연합뉴스 | 2009.04.09 00:00

  • `소피 시위' 노조원들 `경찰 인권침해' 진정

    ... 민주노총 산하 전국금속노조 노조원들은 9일 "경찰의 강제연행으로 인권을 침해당했다"며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을 냈다. 이들은 일산경찰서장 등을 상대로 낸 진정서에서 당시 경찰이 노조원을 연행하면서 미란다원칙을 지키지 않고 여성조합원을 성추행하는 등 심각하게 인권을 침해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연행 과정이 강제적이고 폭력적이어서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했고 이들이 치료를 호소했지만, 경찰은 받아들이지 않고 감금 상태로 방치했다"며 신속한 조사를 인권위에 요구했다. 한편 ...

    연합뉴스 | 2009.04.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