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3,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변협 "윤리연수에 직장내 괴롭힘·성폭력 예방교육 강화"

    대한변호사협회가 31일 로펌(법무법인) 대표변호사가 후배 변호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던 중 극단적 선택을 한 사건을 계기로 윤리연수에 직장 내 괴롭힘·성폭행 예방 교육을 강화하기로 했다. 대한변협은 이날 성명에서 "최근 기사화된 로펌 대표와 소속 변호사 간의 성폭력 문제에 관해 심각성을 인식하고 있다"며 "윤리연수에 직장 내 괴롭힘과 성차별·성희롱·성폭력 예방을 위한 내용을 충실히 반영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 "신규 변호사들이 직장 ...

    한국경제 | 2021.05.31 10:03 | YONHAP

  • thumbnail
    성폭행 당했다고 신고한 10대, 다음날 숨진 채 발견

    또래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신고한 여자 청소년이 다음날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오전 3시 30분께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단지 야외 화단에서 10대 후반인 여자 청소년 A양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아파트 고층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이는 A양은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A양은 사망하기 전날 평소 알고 지내던 또래 남성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A양은 지난 29일 밤 광산구 한 빌라 ...

    한국경제 | 2021.05.31 10:00 | 김명일

  • thumbnail
    성폭행 피해 신고한 청소년 숨진 채 발견

    성폭행 피해를 신고한 청소년이 숨진 채 발견됐다. 31일 오전 3시 30분께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단지 야외 화단에서 10대 후반인 A양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고층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이는 A양은 심하게 다쳤고,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A양은 사망하기 전날 평소 알고 지내던 또래 남성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된 성폭행 사건은 그보다 하루 전인 29일 늦은 오후 광산구 한 빌라 주택에서 발생했으며 ...

    한국경제TV | 2021.05.31 09:14

  • thumbnail
    성폭행 피해 신고한 여자 청소년 숨져…경찰 수사

    성폭행 피해를 신고한 여자 청소년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오전 3시 30분께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단지 야외 화단에서 10대 후반인 여자 청소년 A양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고층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이는 A양은 심하게 다쳤고,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A양은 사망하기 전날 평소 알고 지내던 또래 남성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된 성폭행 사건은 그보다 하루 전인 29일 늦은 ...

    한국경제 | 2021.05.31 09:06 | YONHAP

  • thumbnail
    [우빈의 조짐] 지수·키이스트의 학폭 먹튀, '달뜨강'에 '배째라'식 행보

    ... 키이스트의 소속 연예인과 누가 작품을 하려 하겠는가. 키이스트와 지수는 5월 27일에서야 계약을 해지했다. 언뜻 보면 키이스트의 손절 같지만, 지수의 의사를 존중한 상호 합의다. 회사를 떠난 지수가 가장 먼저 한 일은 '성폭행 주장은 거짓, 허위사실을 유포한 자들 고소했다'는 입장문 내기였다. 성폭행 의혹의 진실은 수사과정을 통해 밝혀질 것이다. 하지만, 학폭은 사실이다. 본인이 학폭 가해자라는 사실엔 변함이 없으며 본인이 저지른 잘못으로 '달이 ...

    텐아시아 | 2021.05.31 05:57 | 우빈

  • thumbnail
    이웃집 30대 女에 성폭행 당한 유부남 "아내인 줄 알았다"

    영국에서 만취한 30대 여성이 이웃집 유부남을 성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피해 남성은 아내인 줄 알고 성관계를 했다고 주장했다. 30일 영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버킹엄셔주에 거주하는 A(38)씨는 이웃집 남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3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사건 당일 A씨는 회식을 마치고 귀가하던 중 옆집에 몰래 들어가 침대에서 자고 있던 남성 B씨를 성폭행했다. B씨는 평소 코를 고는 습관 때문에 아내와 각방을 쓰고 있었다고 한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5.30 15:52 | 김명일

  • thumbnail
    이웃집 남자 성폭행한 영국 여자…피해 남성의 반응은?

    술에 취해 남성을 성폭행하려 한 30대 영국 여성이 법원에서 실형을 선고 받았다. 피해자인 남성은 해당 여성의 성폭행 시도 과정에서 별다른 저항을 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영국 매체 미러에 따르면 최근 영국 법원은 이웃집 남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마리 르마르(38)에게 징역 3년6개월을 선고했다. 버킹엄셔주 밀튼 케인에 거주하는 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락다운되기 며칠 전 이웃 집에 들어가 기혼 남성을 ...

    한국경제 | 2021.05.29 21:58 | 김정호

  • thumbnail
    네이마르, 나이키 직원 성폭행 의혹 반박…"누구인지도 몰라"

    "조사 불응으로 후원 종료?…터무니없는 거짓" 브라질의 축구스타 네이마르(29·파리생제르맹)가 과거 나이키 직원을 성폭행하려 했다는 혐의를 부인했다. 네이마르는 29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올려 "나 자신을 방어할 기회조차 얻지 못했다. 해당 직원이 누구인지도 알지 못하며, 어떠한 관계도 맺은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나이키는 네이마르와 15년간 후원 계약을 해오다 계약 기간을 8년 남긴 지난해 8월 돌연 계약 중단을 ...

    한국경제 | 2021.05.29 10:32 | YONHAP

  • thumbnail
    "나이키 네이마르 후원 끊은 이유는 성폭행 조사 불응 때문"

    WSJ 보도…"2016년 6월 뉴욕 호텔서 나이키 여직원 성폭행 시도" 네이마르는 혐의 부인…"나이키와 영리적 이유로 결별" 나이키가 지난해 브라질 축구스타 네이마르(29)와 후원계약을 종료한 이유가 '성폭행 의혹 조사에 응하지 않아서'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나이키는 작년 8월 최고 몸값을 자랑하는 축구선수이자 남미에서 나이키를 상징하는 스타였던 네이마르와 15년간 이어온 후원계약을 기간이 8년이나 남았는데도 ...

    한국경제 | 2021.05.28 15:52 | YONHAP

  • thumbnail
    여변 "법조계 성폭력 예방 위한 제도개선 나서야"

    후배 변호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던 40대 변호사가 숨진 가운데 한국여성변호사회(여변·회장 윤석희)가 28일 법조계 성폭력 예방을 위한 제도개선을 촉구했다. 여변은 이날 성명을 내고 "여성 변호사에 대한 피해구제를 철저히 할 것과 법조계 내 성폭력 예방을 위한 제도개선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여변은 "이번 사건과 같은 심각한 성폭력 외에도 여성 변호사에 대한 성차별·성희롱 사례는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여성 변호사가 8천여명을 ...

    한국경제 | 2021.05.28 13: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