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3,3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폭행범 피해 달아난 여성 추락…법원 "강간과 인과관계 없다"

    성폭행 20대 징역 6년→3년 감형…"창문을 출입문으로 착각 진술" 자신에게 성폭행당한 만취 여성이 창문으로 뛰어내려 다치게 되자 '준강간 치상' 혐의로 법정에 선 남성이 항소심에서 감형을 받았다. 1심과 달리 항소심 재판부는 성폭행과 추락 사고 사이에 인과 관계가 없다고 판단한 것이다. 광주고법 전주재판부 제1-1형사부(김성주 부장판사)는 준강간 치상 혐의로 기소된 A(20대)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6년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 징역 3년으로 ...

    한국경제 | 2021.06.17 15:42 | YONHAP

  • thumbnail
    '만취여성 성폭행' 30대 감형…法 "새 삶 기회 주는 것"

    법원이 길거리에서 만취한 여성을 데려가 성폭행해 1심에서 실형을 받은 30대 남성에 대해 "새로운 삶의 기회를 부여할 필요가 있다"며 감형했다. 서울고법 형사10부(이재희 이용호 최다은 부장판사)는 17일 유사강간치상 등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했다.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수강과 5년간의 아동·청소년·장애인 관련 시설 취업제한은 유지했다. A씨는 지난해 9월 술에 취해 ...

    한국경제 | 2021.06.17 14:08 | YONHAP

  • thumbnail
    성폭행 당한 후 짐 찾으러 온 알바 또 추행…게하 업주 징역형

    아르바이트생을 강제로 추행하고, 성폭행한 것도 모자라 일을 그만둔 뒤 짐을 찾으러 온 피해자를 또 추행한 제주의 게스트하우스 운영자가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장찬수 부장판사)는 지난 16일 강간 및 강제추행 등의 혐의로 기소된 A(39) 씨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다. 또한 A 씨에게 4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등에 5년간 취업제한을 명령했다. 제주시내 모 여성 전용 게스트하우스 ...

    한국경제 | 2021.06.17 12:54 | 장지민

  • thumbnail
    말레이서 사고로 숨졌다던 英소녀…법원 "범죄 가능성 있다"

    ... 실종 열흘 만에 리조트에서 약 2.5㎞ 떨어진 개울에서 알몸 시신으로 발견됐다. 경찰은 "부검 결과 굶주림과 스트레스로 인한 장 출혈 때문에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발표했고, 검시 법원은 작년 8월부터 40여 명의 진술을 청취한 뒤 지난 1월 사고사로 결론내렸다. 검시 법원은 당시 "쿠아린은 스스로 리조트에서 나갔고, 그 뒤에 길을 잃었다"며 "살해됐거나 성폭행당한 흔적이 없고, 사고로 죽었을 가능성이 더 높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12:52 | YONHAP

  • thumbnail
    "터키 성고문 피해 여성, 저 아닙니다"…사진 무단 도용 호소

    터키로 여행을 떠난 20대 한국인 여성을 감금, 고문하고 성폭행한 한국 국적 40대 남성에 대해 터키 현지 검찰이 징역 46년을 구형한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피해 여성과 전혀 관련 없는 인물의 사진이 무단 도용됐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A 씨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터키 현지 언론이 무단 도용한 자신의 사진과 이를 그대로 가져다 쓴 한국 매체의 기사를 게재하면서 "이게 말이 되냐"며 "기사 속 내용의 여성은 ...

    한국경제 | 2021.06.17 08:05 | 김소연

  • thumbnail
    LA로 신병인도 결정에 와인스틴 '망연자실'…성범죄 추가 재판

    LA 검찰, 11건 성폭행 혐의로 기소…뉴욕주 법원, 신병인도 승인 '미투' 운동을 촉발한 미국 할리우드의 옛 거물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69)이 뉴욕주에서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로 넘겨져 11건의 성범죄 혐의에 대한 추가 재판을 받게 된다. 미국 뉴욕주 이리 카운티 법원은 버펄로 인근 주립 교도소에 수감된 와인스틴의 신병을 LA 카운티로 인도하는 것을 승인했다고 16일(현지시간) 일간 USA투데이 등이 보도했다. LA 검찰은 와인스틴이 ...

    한국경제 | 2021.06.17 04:09 | YONHAP

  • thumbnail
    초등생 친딸 성폭행 40대男…아내에 들킬 때까지 3년간 몹쓸짓

    초등학생 친딸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40대 남성에게 1심에서 중형이 선고됐다. 이 남성은 성폭행 행각이 아내에게 들통나기 전까지 무려 3년간 몹쓸짓을 지속한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김창형 부장판사)는 초등학생 친딸을 수년간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볍위반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40대 A씨에게 징역 13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3년 간의 보호관찰과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

    한국경제 | 2021.06.16 23:33 | 이보배

  • thumbnail
    터키서 한인 여성 성고문한 한인 남성에 최대 징역 46년 구형

    터키 이스탄불 검찰이 한인 여성을 고문·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한인 남성에게 최고 징역 46년을 구형했다. 터키 최대 일간 휘리예트에 따르면 이스탄불 검찰은 15일(현지시간) 이스탄불의 한 아파트에서 20대 한인 여성 A씨를 고문·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40대 한인 남성 B씨에게 징역 23년 7월에서 최대 징역 46년을 구형했다. 휘리예트는 공소장을 인용해 A씨와 B씨는 온라인에서 처음 만나 이스탄불로 여행을 갔으며, 지난 2월 이스탄불 아시아 ...

    한국경제 | 2021.06.16 17:11 | YONHAP

  • thumbnail
    터키서 한국인이 함께 여행 온 여성 성고문…징역 46년 구형

    터키 이스탄불에서 40대 한인 남성이 20대 한인 여성을 고문,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돼 징역 46년을 구형받았다. 15일(현지시간) 터키 유력 일간지 데일리 사바 보도에 따르면 이날 이스탄불 검찰은 고문, 성폭행 등 7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용의자 A씨(44)에게 최고 징역 46년을 구형했다. A씨는 지난 2월부터 3월까지 B씨(22)를 성적으로 고문하고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 3월 체포됐다. 온라인상에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

    한국경제 | 2021.06.16 14:46 | 김명일

  • thumbnail
    아르바이트생 추행ㆍ강간 일삼은 제주 게하 운영자 징역 5년

    재판부 "법원은 피해자 진술 증명력 살필 때 '성 인지 감수성' 잃지 않아야" 아르바이트생을 강제로 추행하고, 성폭행한 것도 모자라 일을 그만둔 뒤 짐을 찾으러 돌아온 피해 아르바이트생을 또다시 추행한 30대 게스트하우스 운영자가 법원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제주지법 형사2부(부장판사 장찬수)는 강간과 강제추행으로 재판에 넘겨진 A(39)씨에게 징역 5년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 아동ㆍ청소년 관련 기관 등 취업제한 5년을 ...

    한국경제 | 2021.06.16 11: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