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0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혼 후 알아서 양육비 지급하면 세금 깎아준다

    ... 양육비의 50%를 세금에서 깎아주는 방안이 추진된다.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 (사진) 은 이 같은 내용의 '소득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국회에 대표발의했다고 6일 밝혔다. 현재 미성년 자녀를 직접 양육하는 부 또는 모가 양육비를 ... 양육비의 지급은 장기간의 소송 기간 등으로 인해 적시성 있는 양육비의 지급이 어렵다는 것이 박 의원의 지적. 개정안에는 비양육부모인 근로소득자가 법적 조치를 통하지 않고 자발적으로 양육비를 지급한 경우에는 해당 금액의 50%에 ...

    조세일보 | 2021.05.06 13:56

  • thumbnail
    박주민, 양육비 지급 촉구 '안심 양육비 3법' 발의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은 어린이날을 하루 앞둔 4일 양육비 지급을 촉구하기 위한 양육비 이행법 개정안, 소득세법 개정안, 가사소송법 개정안을 통칭 '안심 양육비 3법' 이름으로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양육비 이행법 개정안'은 ... 자발적으로 양육비를 지급한 경우, 해당 금액의 50%를 연 1천만원 한도 내에서 소득공제를 받도록 했다. '가사소송법 개정안'은 양육비 심판청구소송의 비효율을 개선하고, 양육비 불이행 시 감치명령 신청 기간을 기존 90일에서 30일 이내로 ...

    한국경제 | 2021.05.04 18:38 | YONHAP

  • thumbnail
    與부동산특위 재편…"아파트 환상 버리라"던 진선미 교체

    대출규제·재산세 조정 속도전…"5월 내 지방세법 개정" 더불어민주당이 4·7 재·보궐선거 참패로 확인된 성난 '부동산 민심'을 달래기 위해 당 부동산특위를 전면 개편하기로 했다. 특히 "아파트 환상을 버리라"는 발언으로 구설에 ... 1일부터 재산세가 과세된다. 그 전에 조정을 하려면 당이 5월 중순에는 결정하고, 야당과 협의해서 5월 말까지는 지방세법을 통과시켜야 세율을 조정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대출 규제와 자격요건이 엄격하게 되면 청년이나 무주택자 ...

    한국경제 | 2021.05.04 12:26 | YONHAP

  • thumbnail
    "개인이 국채사면 세제혜택에 이자 30% 더"

    ... 혜택을 주는 개인투자용 국채가 도입된다. 기획재정부는 4일 국무회의에서 개인투자용 국채 신규 도입을 위한 국채법 개정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기재부는 10년·20년물 국채를 만기까지 보유하면 만기일에 원금과 이자를 일괄 수령하는 ... 기본이자의 약 30% 수준이 거론된다. 세제 혜택은 현재 진행 중인 조세특례 예비타당성평가 결과를 반영해 오는 7월 세법개정안 포함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기재부는 개정안에 개인투자용 국채의 발행 근거와 방식을 규정했다. 개인투자용 ...

    한국경제TV | 2021.05.04 11:09

  • thumbnail
    개인저축용 국채 나온다…만기보유땐 세제혜택 검토

    ... 세제 혜택을 주는 안을 검토 중에 있다. 기획재정부는 4일 국무회의에서 개인투자용 국채 신규 도입을 위한 국채법 개정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개인투자용 국채 상품은 10년 또는 20년 만기까지 보유하고, 만기일에 원금과 이자를 ... 기본이자의 약 30% 수준이 거론되며, 세제혜택은 현재 진행 중인 조세특례 예비타당성평가 결과를 반영해서 7월 세법 개정안에 반영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개인투자용 국채는 공개시장에서 발행하는 국고채와 달리 지정된 금융기관을 ...

    조세일보 | 2021.05.04 10:37

  • thumbnail
    개인투자용 국채 도입…만기보유시 가산금리·세제혜택 검토

    국무회의서 국채법 개정안 의결…유통 제한, 중도 환매는 허용 정부가 개인투자용 국채를 도입하고 만기 보유시 가산금리와 세제 혜택을 주는 방안도 추진한다. 기획재정부는 4일 국무회의에서 개인투자용 국채 신규 도입을 위한 국채법 ... 기본이자의 약 30% 수준이 거론된다. 세제 혜택은 현재 진행 중인 조세특례 예비타당성평가 결과를 반영해 오는 7월 세법개정안 포함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기재부는 개정안에 개인투자용 국채의 발행 근거와 방식을 규정했다. 개인투자용 ...

    한국경제 | 2021.05.04 10:00 | YONHAP

  • thumbnail
    "매매보다 전세가 더 비싸요"…'기이한 현상' 벌어진 동네

    ... 1억9000만원에 계약을 맺었다. 반면 오피스텔 매매 수요는 점점 줄어드는 모습이다. 실제 광교 센트럴푸르지오시티 오피스텔의 경우 매물은 100여 건인 반면 전세 매물은 20여 건에 불과하다. 지난해 8월 12일부터 시행된 지방세법 개정안이 오피스텔 투자를 위축시켰기 때문이라는 게 인근 중개업소의 설명이다. 개정안에 따르면 시가표준액이 1억원이 넘는 주거용 오피스텔(재산세가 주택으로 과세되는 오피스텔)을 구매하면 주택 수에 포함돼 추가로 주택을 매입할 때 취득세가 ...

    한국경제 | 2021.05.03 17:48 | 은정진

  • thumbnail
    [임현우의 Fin토크] 은성수 위원장의 '솔직한 심정'

    ... 있다고 본다. 코인 가격이 폭락하면서 거래가 뚝 끊겼던 2018~2019년에 손을 놓고 있었던 점이다. 거래소에 자금세탁 방지 의무를 지우는 ‘특정금융정보법’과 암호화폐 수익에 과세하는 ‘소득세법’을 개정하긴 했다. 다만 국제기구 권고나 해외 과세 사례를 따른 것일 뿐 암호화폐에 대한 논의 자체는 멈춰버렸다. 당시 코인 시세가 가끔 들썩일 때 금융위 당국자들에게 입장을 물었지만 매번 “큰 문제 없다”는 ...

    한국경제 | 2021.05.03 17:14 | 임현우

  • thumbnail
    윤창현 의원 "가상자산 과세 1년 유예 후 재검토 필요"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이 가상자산의 양도·대여로부터 발생하는 소득에 대해 과세하는 소득세법의 시행을 1년 유예하는 `소득세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행 소득세법에 따르면 정부는 내년 1월 1일부터 발생하는 가상자산의 양도·대여로 인한 소득을 기타소득으로 보고 과세할 계획이다. 윤창현 의원은 “가상자산이 무엇인지 명확한 정의도 내리지 못한 상태에서 세금부터 매기겠다는 것은 앞뒤가 안 맞는다"며 "법테두리 밖에서 돌아가는 투기시장이라고 ...

    한국경제TV | 2021.05.03 15:55

  • thumbnail
    양도세 중과·종부세 인상 한달 앞으로…"수정·보완 없다"(종합)

    ... 70%…다주택 최고세율 75% 2년 미만 보유주택과 조정대상지역 내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소득세율이 내달 1일을 기해 인상된다. 이는 양도세 중과 이전에 빠져나갈 수 있도록 설정한 6개월간의 유예기간이 종료된다는 의미다. 지난해 개정세법은 양도세의 경우 주택 수를 계산할 때 분양권을 포함하고 1가구 1주택자에 대한 장기보유특별공제율을 적용하는 요건에 거주기간을 추가하는 등 조치를 올해 1월 1일 자로 시행하면서 양도세 중과 부분에 대해선 시행 시기를 6월 ...

    한국경제 | 2021.05.03 09: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