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8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도 육상 영웅,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

    ... 아들이자 프로골퍼인 지브는 18일 오후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에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아버지가 금방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싱은 지난달 2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합병증을 앓다가 이날 찬디가르에서 숨을 ... 계주) 아시안게임에서 총 4개의 금메달을 땄다. 1960년 로마 올림픽 400m 결승에서는 사진 판독까지 간 접전 에 4위로 레이스를 마쳤다. 이로 인해 그는 국가적인 육상 영웅으로 인정받으며 `날아다니는 시크`라는 별명도 얻었다. ...

    한국경제TV | 2021.06.19 15:52

  • thumbnail
    인도 '육상 영웅' 밀카 싱,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

    ... 아들이자 프로골퍼인 지브는 18일 오후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언론에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아버지가 금방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싱은 지난달 2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합병증을 앓다가 이날 찬디가르에서 숨을 ... 계주) 아시안게임에서 총 4개의 금메달을 땄다. 1960년 로마 올림픽 400m 결승에서는 사진 판독까지 간 접전 에 4위로 레이스를 마쳤다. 이로 인해 그는 국가적인 육상 영웅으로 인정받으며 '날아다니는 시크'라는 별명도 얻었다. ...

    한국경제 | 2021.06.19 15:47 | YONHAP

  • thumbnail
    '여행가가 된 PC통신 하이텔의 아버지' 이해욱 전 차관 별세

    ... 차관→PC통신 하이텔을 만든 한국통신 사장→여행가'로 변신을 거듭한 이해욱(李海旭)씨가 18일 오전 11시20분께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이 19일 전했다. 향년 83세. 고인은 1964년 행정고시에 합격해 체신부에서 공직 생활을 했다. 1988년 차관을 으로 물러난 뒤에는 한국전기통신공사·한국통신 사장(1988∼1993)과 이사장(1995∼1997), 경희대 객원교수(1995∼1997), ...

    한국경제 | 2021.06.19 11:44 | YONHAP

  • thumbnail
    [미술소식] 우병출 갤러리조은 개인전 '원데이'

    ... 갤러리바톤에서 막을 올렸다. 독일 베를린에서 활동 중인 작가는 연못과 그 수면의 변화무쌍함에 관해 오랜 시간 탐구한 에 완성한 신작을 선보인다. 총 8점으로 구성된 길이 7.2m 연작은 모네의 '수련'을 떠올리게 하면서도 즉흥성과 ... 멀리하며 조심스럽게 살아가야 하는 현재 상황을 작가는 '바라보기', '보여지기'라는 명제로 풀었다. 전시장에는 이 세상을 표현한 5천 개의 도자로 만든 작은 집들이 낮게 펼쳐져 있다. 집들 가운데 가시로 둘러싸인 양 네 마리가 있다. ...

    한국경제 | 2021.06.19 08:30 | YONHAP

  • thumbnail
    최불암·김혜자, 20년 만에 재회한 '전원일기'… "지나간 것은 지나간 대로" ('다큐 플렉스')[종합]

    ... 18년 만이다. 최불암은 "상당한 시간이 흘렀다. 2002년 12월 29일에 '전원일기'가 이 났다. 연기자는 가슴이나 머리를 비우기 위해 자꾸 기억을 지워야 하는데 과거로 인도해 주셔서 얼떨떨하다"라고 ... 최불암, 두심이, 순천이, 김수미 씨 등 다 만남이지 않냐. 이다음에 죽으면 어디서 모일 것 같다"라며 세상을 떠난 뒤, 함께 모여 '전원일기'를 추억할 것 같다고 말했다. 김혜자는 "'전원일기'는 ...

    텐아시아 | 2021.06.19 07:48 | 서예진

  • thumbnail
    지하 수십㎞ 밑 숨은 핵시설, '중성미자'로 포착할 수 있다

    ‘입자’라고 하면 보통 원자, 분자 등을 말한다. 세상 모든 게 입자로 구성된다. 빛도 ‘광자’란 입자로 돼 있다. 그런데 광자는 질량이 없다. 광자를 제외하고, 질량을 가진 입자 가운데 ... ‘유령 입자’로 불리는 중성미자다. 중성미자는 모든 물질을 투과한다. 태양 등 별의 중심부에서 없이 방출되고 있다. 대기권에서도 쏟아지며, 방사성 물질에서도 많이 나온다. 블랙홀과 마찬가지로 우주 생성의 비밀을 ...

    한국경제 | 2021.06.18 17:53 | 이해성

  • thumbnail
    '그것이 알고싶다' 아이들 노역 'S교회' 고발

    ... 교육을 받았다고 했다. 유일한 교육은 성경 공부였고, 이 교회를 이끈 최 목사는 아이들을 '주님의 정예병'이라 칭하며, 세상과의 접촉을 차단한 채 관리하고 가르쳤다. S 교회 피해자 중 1명은 '그것이 알고 싶다'와 인터뷰에서 "예배시간에 졸면 기도 의자로 머리를 때리고 샤프 으로 발을 콱콱 찔렀다"며 "그래서 발에 피도 나고 시퍼렇게 멍이 들었다"고 전했다. 뿐만 아니라 S 교회를 ...

    연예 | 2021.06.18 15:35 | 김소연

  • thumbnail
    "코로나19 극심한 고통"…美 유명 작가 극단선택

    ... 끊었다. 향년 51세. 페러의 남편은 페이스북 계정과 블로그를 통해 아내가 코로나19와 13개월간 사투를 벌이다가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다. 그는 "잠도 못 잘 정도로 고통이 극심했던 하이디가 증상이 더 나빠지기 전 자기 방식대로 세상을 ... 지금, 몸이 더 좋아지 않는다면 이렇게 살고 싶지 않다고 남편에게 말했다. 장기적으로 더 나은 삶을 볼 수 없고 도 나타나지 않는다"고 썼다. 패러의 남편은 "코로나19 장기투병자가 겪는 정신적 고통은 신속히 다뤄야 할 공중보건 ...

    한국경제TV | 2021.06.18 11:18

  • thumbnail
    극심한 코로나 고통에…'도슨의 청춘일기' 작가 페러 극단선택

    ... 드라마 '도슨의 청춘일기'의 작가하이디 페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 투병 에 극단적 선택을 해 안타까움을 준다. 17일(현지시간) NBC방송,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방송작가 하이디 페러가 ... 향년 51세. 페러의 남편은 페러의 페이스북 계정과 블로그를 통해 아내가 코로나19와 13개월간 사투를 벌이다가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다. 그는 "잠도 못 잘 정도로 고통이 극심했던 하이디는 증상이 더 나빠지기 전 자기 방식대로 ...

    한국경제 | 2021.06.18 10:37 | YONHAP

  • thumbnail
    [김희경의 7과 3의 예술]'겨울 나그네'는 곧 슈베르트였다

    ... 펠릭스 멘델스존은 38세에 생을 마감했습니다. 모두 안타까운 죽음이지만, 슈베르트는 그중에서도 가장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나 더욱 애처롭게 느껴집니다. 하지만 그의 삶은 누구보다 치열했습니다. 모차르트도 35년의 인생에 600여 ... 늙은 악사를 발견하고 묘한 동질감을 느낍니다. 주인공은 노인에게 함께 여행을 떠날 것을 제안하고, 그렇게 곡은 이 납니다. "그의 작은 접시는 빈 채로 있다. 누구 하나 들으려 하지 않고, 어느 누구도 눈여겨보지 ...

    한국경제 | 2021.06.18 02:56 | 김희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