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6,5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탠다드차타드, 전세계 지점 절반 축소

    ... 없앴다면서 올해 안에 881개의 임직원 개인 사무실도 모두 사라질 것으로 내다봤다. 스탠다드차타드는 5억달러 정도의 구조조정 비용을 예상하며 대부분은 올해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스탠다드차타드가 이날 발표한 1분기 세전이익은 14억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18%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앤드 할포드 스탠다드차타드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씨티그룹이 매각 예정인 아시아 소매금융 부문 매입에 나설 수 있다면서 현재 구체적인 정보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4.30 09:40 | YONHAP

  • thumbnail
    반도체 부족 사태에…애플· 포드 등 실적 꺾인다

    ... 28일(현지시간) 1분기에 전년동기보다 54% 증가한 895억8000만 달러 매출과 두 배 이상 늘어난 236억 달러 순이익을 거뒀다고 발표했다. 아이폰 65.6% 등 모든 제품군에서 두 자릿수 대 매출 증가를 기록했으며, 서비스 매출도 ... 지난 2월 올해 80억~90억달러 세전이익을 예상했었지만 이를 55억~65억달러로 하향 조정한 것이다. 포드는 이날 지난 1분기 전년동기보다 6% 늘어난 360억 달러의 매출과 33억달러의 순이익을 공개했다. 김현석 기자

    한국경제 | 2021.04.29 10:52 | 김현석

  • thumbnail
    포드차 "반도체 부족에 올해 생산 차질 110만대 예상"

    ... 보도에 따르면 포드차는 이날 1분기 실적 발표에서 올해 반도체 부족으로 인해 25억달러(약 2조7천705억원)의 세전수익 감소가 예상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포드차는 지난달 일본 반도체 업체인 르네사스 공장 화재로 반도체 공급 차질이 ... 이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포드차의 올해 1분기 매출은 362억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6%가량 늘었으며 순이익은 33억달러로 2011년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일본의 혼다자동차는 반도체 부족으로 다음 ...

    한국경제 | 2021.04.29 10:29 | YONHAP

  • thumbnail
    GS건설, 1분기 영업익 1,770억…전년比 3.5% 증가

    GS건설은 지난 1분기 매출 2조110억원, 영업이익 1,770억원, 세전이익 2,240억원, 신규 수주 1조8,110억원을 달성했다고 28일 잠정 공시했다. 매출은 지난해 동기 대비 17.6% 하락했으나, 영업이익은 3.5% ... 증가해 이익구조가 견조함을 확인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대비 각각 28.6%, 13.7% 감소했다. 영업이익률은 8.8%를 기록했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에도 불구하고 건축·주택부문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

    한국경제TV | 2021.04.28 16:14

  • thumbnail
    GS건설, 1분기 영업이익 1,770억원 달성

    GS건설은 28일 공정 공시를 통해 매출 2조110억원, 영업이익 1,770억원, 세전이익 2,240억원, 신규 수주 1조8,110억원의 2021년 1분기 경영실적(잠정)을 발표했다. 매출은 지난해 동기 대비 17.6% 하락했으나, ... 일부 기저효과로 통상 4분기 매출이 높고 1분기 매출이 낮은 건설업의 특성에 따른 것으로 분석했다. 특히 영업이익률은 업계 최고 수준인 8.8%로 견조한 흐름을 보여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에도 불구하고 자이 브랜드를 앞세운 ...

    한국경제 | 2021.04.28 15:44 | WISEPRESS

  • thumbnail
    CS보단 적었지만…UBS, 1분기 빌 황 관련 손실만 8,500억원

    UBS가 1분기 18억 달러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아케고스 캐피털의 채무 불이행 사태에도 시장 호조로 당초 예상보다 좋은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분석된다. UBS는 성명을 통해 "당사의 1분기 실적은 미국에 기반을 둔 중개 고객 ... 투자은행 부문을 제외하면 UBS의 다른 주요 사업부는 1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주력 사업인 자산관리 사업은 세전 수익이 16% 증가한 14억달러를 기록했다. UBS는 해당 기간 동안 수수료 수익과 레버리지 활용도 증가했으며, ...

    한국경제TV | 2021.04.27 16:27

  • thumbnail
    HSBC, 1분기 세전 이익 79%↑…58억 달러

    HSBC가 1분기 세전 이익이 58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이익은 79% 증가했다. HSBC에 대한 기존 컨센서스는 세전 이익 33억 4천만달러로, 실적치가 컨센서스를 크게 상회한 것이다. 같은 기간 수익은 전년비 5% 감소한 130억 달러를 기록했다. 회사 측은 수익 하락이 저금리 영향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회사는 분기별 배당금을 지급하지 않고 8월에 반기 실적에서 중간 배당을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 HSBC는 ...

    한국경제TV | 2021.04.27 16:25

  • 아케고스에 물린 CS, 亞·太에선 '최대 실적'

    ... 지역 실적 비중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26일 CS에 따르면 아태 지역 1분기 매출은 16억달러, 세전이익은 5억3100만달러를 기록했다. 각각 전년 동기 대비 39%, 164% 늘어난 수치다. CS는 2018년부터 아·태 ... 말 4190억달러로 늘어났다. 인수합병(M&A), 주식 발행시장(ECM) 거래에서 높은 수익률을 내면서 이익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CS 관계자는 “올해 1월 처음으로 한국투자증권과 웰스 매니지먼트(WM) 협약을 ...

    한국경제 | 2021.04.26 17:33 | 고재연

  • thumbnail
    미쉐린, 2030년까지 '완전 지속가능한' 전략 발표

    ... 임원들과 함께 캐피털 마켓 데이 행사에 함께 참석해 미쉐린의 '완전히 지속가능한' 비전은 사람과 환경, 그리고 이익 창출 사이에서 최적의 균형을 찾기 위한 끊임없는 연구를 바탕으로 제시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타이어 외 새로운 분야 ... 계산하기 시작했다. 이를 바탕으로 2023년까지 약 10% 이상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배당 정책 역시 개선해 세전 이익의 50%를 배당키로 했다. 플로랑 메네고 미쉐린 CEO 는 "임직원들의 노력과 혁신 역량을 기반으로 지속가능한 ...

    오토타임즈 | 2021.04.12 11:40

  • 반도체칩 부족에…포드 "픽업트럭 美 생산기지 두 곳 일시 휴업"

    ... 칩을 픽업트럭 생산공정으로 보내는 등의 방편으로 버텨왔으나 이제 한계에 달한 상황이다. 포드는 지난 2월 주요 제품인 F-150 픽업트럭을 감산하겠다고 발표했다. F-150 트럭은 포드의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높다. 포드는 감산으로 올 상반기 세전이익이 10억~25억달러 줄어들 것으로 예측했다. 포드를 비롯한 세계 주요 자동차기업들은 반도체 칩 부족으로 자동차 생산량을 줄이고 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01 10:37 | 이고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