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791-136800 / 139,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평양시민도 한국 월드컵 선전에 환호

    ... 신문은 "남조선팀이 승자전을 이겨 나간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부터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축구를 화제로 삼았다"며 "같은 민족, 우리 동포의 팀이 승리를 거둔데 대하여 환영하고 축복하는 것은 응당한 일이라는 것이 평양시민들의 일반적인 소감"이라고 전했다. 신문은 평상시에는 선수들의 경기기술 등에 주목하고 출전하는 팀의 승패에는관심을 돌리지 않았던 북한의 시청자들도 "남조선팀이 이겼습니다"라고 방송원이 맺음말을 할 때는 환성을 올렸다고 소개했다. 신문은 이어 "사람들은 ...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이임하는 고건 서울시장

    ... 되돌아와 이제 나라와 지구촌 모두가 월드컵 열기로뜨겁게 달아오른 절정에 서울시를 떠나게 돼 만감이 교차합니다' 고 건(高 建) 서울시장이 29일 이임식을 갖고 인구 1천만 거대도시 서울 수장으로서의 업무를 마무리하면서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지난 98년 7월1일 민선 2기 서울시장에 취임한 고 시장은 공식 임기만료가 30일자정이지만 29일 낮 12시 시장 사무 인계인수서에 서명하는 것을 끝으로 사실상 업무를 마무리했다. 고 시장은 이에 앞서 이날 오전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제1회 동아시아축구선수권 내년 개최

    ... 방침이다. EAFF의 초대회장인 일본축구협회의 오카노 순이치로(岡野純一郞)회장은 "동아시아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전력강화는 물론 한국과 중국이 강세를 보이고 있는 여자축구팀의 육성과 몽골의 미니축구 보급 등 동아시아 지역의 축구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회장은 임기 2년이며 각국이 돌아가며 맡을 예정이다. EAFF사무국은 당분간 일본협회내에 설치되며, 앞으로 TV중계권협상 등 재원확보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요코하마=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월드컵] 오늘의 말.말.말...

    ... 시간에 내 마음을 훔쳐갔다"(한국 히딩크 감독, 한국대표팀을 맡아 마지막 경기인 터키전을 앞두고) ▲"심판과 선수는 적이 아니라 서로의 일을 다른 방식으로 수행하는 것일 뿐"(콜리나 심판, 독일-브라질 결승전 주심을 맡은 데 대한 소감을 피력하며) ▲"콜리나가 빨리 그 선물에 대해 잊어줬으면 좋겠다"(독일 디 벨트지(紙), 독일-브라질 결승전 주심을 맡은 민머리 콜리나에게 독일축구연맹이 예전에 헤어드라이어를 선물한 사실을 보도하며) ▲"우리는 지구촌 최고의 선수들로만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thumbnail
    새 창작집 내고 미국 가는 은희경씨

    세번째 창작집 「상속」(문학과 지성사)을 발표한 은희경씨는 "창작활동의 중반기로 들어서는 경계지점을 막 지난 것 같다"고 출간 소감을 밝혔다. 은씨는 이 소설집을 낸 뒤 내달 18일 미국으로 떠난다. 미국 시애틀 워싱턴대학의 객원연구원으로 초청받아 1년간 머물게 됐기 때문이다. /진성철/문화/ 2002.6.28 (서울=연합뉴스) zjin@yna.co.kr

    한국경제 | 2002.06.28 16:56

  • 김종호씨 두아들 고시합격

    ... 고분자공학과)에 나란히 합격, 언론의 관심을 끌기도 했다. 김 부총재는 "아버지를 이어받아 아들도 관직에 있었으면 했다"며 "특히 내가 내무부에 있었기 때문에 아들은 사시나 외시를 했으면 했는데 이런 소망이 모두 실현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 부총재는 지난해 건강문제로 총재권한대행에서 퇴진, 잠시 상임고문으로 있다가 부총재로 정치 일선에 복귀했으며, 후반기 국회의장 자유투표가 성사될 경우 출마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추승호 ...

    연합뉴스 | 2002.06.28 00:00

  • [월드컵] 콜리나 "결승전은 심판 최고의 영광"

    ... 배정된 피에르루이기 콜리나(42.이탈리아) 심판은 "결승전은 심판 최고의 영광"이라고 자랑스러워했다. 독특한 외모와 칼날같은 판정으로 유명한 콜리나 심판은 28일 일본 요코하마 국제미디어센터(IMC-2)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콜리나 심판은 "결승전 주심은 부담이 엄청나기는 하지만 아주 특별한 경험인 것만은 분명하다"며 "정확한 판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로 각오를 대신했다. 그는 "보다 정확한 판정을 위해 항상 그래왔던 것처럼 브라질과 ...

    연합뉴스 | 2002.06.28 00:00

  • '방학동안 경제 공부합시다'..청소년 경제체험 대회 중고등학교서 인기

    ... 논문주제는 △통신과 금융 서비스의 결합에 따른 장단점 비교 △가전제품의 미래 발전상 등으로 중·고교생의 창의력과 논리력을 키울 수 있도록 했다. 또 경제 관련 주제를 놓고 교사와 학생 간의 토론내용이나 기업방문,IR(기업설명회) 참가 소감 등을 써내는 '일일 경제활동일지' 작성 프로그램도 있다. 청소년들이 자본시장의 메커니즘을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모의 주식투자게임'도 마련돼 있다. 한투증권이 개발한 모의투자 시스템을 통해 실제 주식거래와 똑같은 방식으로 투자를 ...

    한국경제 | 2002.06.27 00:00

  • [월드컵] "한국 졌지만 아시아는 승리"..佛언론

    ... 얻었다"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일본 축구팬들의 한국 응원 열기를 전하며 한국 축구팬의 말을 인용해 한국이 "경기에서 패했으나 아시아의 마음을 얻었다"고 지적했다. 이 기사의 필자는 "홍콩에서 온 응원단이 필승 차이나, 필승 일본, 필승 코리아,필승 아시아라고 외쳐 깜짝 놀랐다"며 한.독 준결승전 이후 "스코어는 1대0이지만좋은 추억이 너무 많다"라고 말한 일본 여성 축구팬의 소감을 전했다. (파리=연합뉴스) 현경숙특파원 ksh@yna.co.kr

    연합뉴스 | 2002.06.27 00:00

  • 엔론 전.현직 여직원, 플레이보이 `알몸' 모델

    ... 주차장 차고 위에서 구두만 신고 배에 체인만 감았을 뿐 거의 알몸으로 포즈를 취했다. 도터리는 지난 해 12월 플레이보이사가 모델 신청자 모집에 응한 300명의 여성중 한 명. 도터리와 다른 3명의 '모델'들도 자신들의 남성잡지 출연소감을 밝히면서 매우 흥미가 있었고 얼마간 돈도 손에 넣었다고 전했지만 이들 중 어느 누구도 플레이보이사로부터 얼마를 받았는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에너지판매부서에서 일하다 해고된 전 직원 제인 하워드(39)는 그러나 "특별히 알려주지만 ...

    연합뉴스 | 2002.06.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