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841-136850 / 137,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포천중문 의과대학 초대 총장 차광열씨 취임

    ... 탄생시켰고 미성숙 난자의 체외배양에 의한 임신분만, 정자직접주입법에 의한 임신분만에 성공했으며 89년에는 미국 불임학회 총회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받기도 했다. 27일 분당차병원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갖는 차총장은 "앞으로 포천중문 의대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로 최상의 면학분위기를 조성하겠다"면서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노벨의학상 수상자를 배출시킨다는 각오로 전력 투구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2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7.02.27 00:00

  • "못배운 한 풀어 너무 기뻐요" .. 양원주부학교 졸업식

    ... 안쓰러워 하시던 친정 부모님의 주름진 얼굴도 떠올랐다. 중등부를 졸업하는 이모씨(45)는 "40대에 입학을 하면서는 과연 공부를 할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했다"며 "1년이 지난 지금은 생에 대한 새로운 의욕마저 생긴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랫동안 사귀었던 정든 내 친구여." 합창단이 불러주는 졸업가를 듣는 최고령 김옥순 할머니(71) 최연소 오민지양(19) 등 졸업생들에게는 나이를 넘어서 함께 공부해 온 지난 1년이 한순간처럼 스쳐가고 있었다. ...

    한국경제 | 1997.02.26 00:00

  • [제24기 아마여류국수전] (인터뷰) 최강부 우승 도은교양

    바둑입문 4년만에 아마여류국수에 오른 도은교(13)양은 대국후 "부모님과 사범님 그리고 삼광바둑교실 동료들에게 감사한다"는 말로 소감을 대신했다. 10세때인 93년 동네에서 바둑을 두다가 "기재"를 발견한 아버지의 손에 이끌려 한국기원 양천지원 삼광바둑교실에서 정식바둑에 입문한 도양은 불과 2년뒤 95년 여류국수전C조 및 오리온배 중학년부 우승 등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다. 지난해 수준을 한단계 높여 최강부에 도전했으나 뚜렷한 성적을 내지 ...

    한국경제 | 1997.02.24 00:00

  • 정보통신관련 협회장직 "인기" .. 취임땐 일약 유명인 부각

    ... 송도에 건설될 미디어벨리 설립에 앞장서기도 했으며 정책토론 심포지엄등을 수시로 개최, 정보화 추진 방향을 제시하기도 했다. LG-EDS의 김사장은 한국인터넷협회장 선임으로 인터넷 관련업계의 대변인역을 맡게 됐다. 그는 취임 소감을 통해 "건전하고 생산적인 인터넷, 인터넷의 대중화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의욕을 밝혀 그동안 회사경영에만 몰두해온 그가 업계 발전에 얼마나 기여할지 벌써부터 주목을 끌고있다. 포스데이타의 장문현사장은 지난해 시스템통합(SI)연구조합이사장으로 ...

    한국경제 | 1997.02.20 00:00

  • [한보 부도 파문] (일문일답) 최병국 <대검 중수부장>

    최병국 중수부장은 19일 "이번 사건은 정태수총회장의 진술에 많이 의존할 수 밖에 없었고 사건 자체가 워낙 방대해 큰 어려움을 겪었다"며 "결코 축소수사로 오해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수사소감을 밝혔다. -2천1백36억원의 유용자금 사용처를 구체적으로 설명해 달라. "대동조선 주식을 인수하는데 1백억원등이 들어갔으며 해외진출경비 55억원은 정총회장의 해외출장시 고가의 선물구입 비용에 쓰인 것으로 조사 됐다" -조흥과 제일은행 두곳에만 집중적으로 ...

    한국경제 | 1997.02.20 00:00

  • [도토리] 박명환의원등 48명, 환갑에 초등학교 졸업장 받아

    ... 5명 이상의 신원보증으로 수여됐으며 이들 대부분은 정식 졸업장이 아닌 피난지의초등학교에서 받은 졸업인증서로 진학을 했다는 것. 이날 대표로 명예졸업장을 받은 박의원은 "환갑 나이에 초등학교 졸업장 을 받은사람들은 우리가 처음일 것"이라면서 "모교에서 명예졸업장을 수여 한다는 소식을 듣고 동기생중에는 행사장에 입고갈 양복과 와이셔츠를 새 로 맞출 정도로 들떠 있는사람도 있었다"고 소감을 피력. (한국경제신문 1997년 2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7.02.19 00:00

  • [전경련 회장단 개편] (프로필) 손병두 <상근부회장>

    ... 맡게 돼 어깨가 무겁습니다. 경제회복을 가속화할 수 있는 정책과제를 개발해 정부에 건의하는 사무국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19일 전국경제인연합회 상근부회장으로 선임된 손병두 한국경제연구원 부원장(56)은 취임소감을 이렇게 밝혔다. 경남 진양 출신으로 지난 63년 서울대 상대 경제학부를 졸업한 손부회장은 66년 공채2기로 전경련에 입사,5년 동안 조사부에서 일한 초창기 멤버. 이후 중앙일보 삼성그룹비서실(이사) 생산성본부(상무) 동서경제연구원 ...

    한국경제 | 1997.02.19 00:00

  • [한보 부도 파문] (일문일답) 최병국 <대검 중수부장>

    최병국 중수부장은 19일 "이번 사건은 정태수 총회장의 진술에 많이 의존할 수 밖에 없었고 사건 자체가 워낙 방대해 큰 어려움을 겪었다"며 "앞으로 미진한 부분을 밝히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간수사를 마친 소감은. "최선의 노력을 다했다. 여러가지 풀리지 않은 의문점이 있지만 이는 사건 자체가 워낙 방대했기 때문이지 수사의지가 없었기 때문은 결코 아니다. 축소수사로 이해하지 않기를 바란다" -2천1백36억원의 유용자금 사용처를 ...

    한국경제 | 1997.02.19 00:00

  • [조흥은행 창립 100주년] (인터뷰) 장철훈 <행장대행>

    -1백주년을 맞는 소감은. "국민들이 키워주고 보살펴준 덕분이다. 그러나 잔치를 맞았지만 축하할 수만 없어 안타까울 따름이다. 고객및 주주들에게 죄송하다. 리셉션 등 기념행사는 대부분 연기했다. 더욱 질높은 서비스를 제공해 보답하겠다" -1백주년은 어떤 의미가 있나. "한국기업의 평균 수명은 30년정도로 알고 있다. 1백년을 한결같이 국가경제 발전에 밑거름이 됐다는 것에 긍지를 갖는다" -한보사태로 행장자리도 비어있는데. "위기를 ...

    한국경제 | 1997.02.18 00:00

  • [인터뷰] 허광수 <잡지협회 신임 회장>

    ... 위한 자구책 강구와 협회를 중심으로 한 잡지인들의 권익신장과 위상 제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이번 선거에 단독 입후보, 잡지인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업고 임기 2년의 신임 잡지협회회장에 당선된 허발행인은 취임소감 첫머리에 갈수록 어려워지는 국내외 경쟁환경에서 국내 잡지계의 새로운 활로를 찾는데 모든 힘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잡지업계가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우선적으로 유통구조 개선과 함께 질적인 향상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정보화시대에 ...

    한국경제 | 1997.0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