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881-136890 / 148,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타ON] 비스트│“처음 1위한 순간, 그냥 멍해지던걸요” -3

    ... 그냥…진짜 멍해지더라구요. 요섭 : 사실 그 날 전 출연자 올라오기 직전에 뭐가 자꾸 제 손을 잡길래 '이거 뭐야?'하고 봤더니 현승이 손이었어요. 자기 떨린다고. 현승이 정말 많이 떨었어요. (웃음) 현승 : 심지어 1위 수상소감 말할 때 마이크가 저한테 있었어요. 근데 어떻게 해야 될지도 모르겠고 너무 갑자기 그러니까, 그냥 요섭이한테 떠넘겼죠. 요섭 : 저는 현승이한테 말하라고 하려는데 저한테 주길래 제일 말 잘하는 두준이를 찾았어요. 근데 2AM 분들이랑 ...

    텐아시아 | 2010.04.13 15:45 | 편집국

  • thumbnail
    비스트│“이제는 숙소에 베란다도 생겼어요” -1

    ... 팀메이트에 가까워 보인다. 다음은 이 진중한, 그러나 시간이 갈수록 이십대 초반의 풋풋하고 장난스런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한 비스트와의 대화 기록이다. 얼마 전 '쇼크'로 Mnet 에서 데뷔 후 첫 1위를 한 뒤 우는 모습과 수상소감이 인상적이었는데, 그 때 기분이 어땠나요. 준형 : 다른 아이들도 그랬겠지만 저희가 아무래도 순탄하게 데뷔한 팀이 아니라서 그런지 발표가 났을 때 그동안 힘들었던 생각들이 많이 났어요. 안 좋은 일이라고 하긴 좀 그렇지만 고생했던 ...

    텐아시아 | 2010.04.13 15:44 | 편집국

  • thumbnail
    양미라 안방극장 복귀‥성형 아픔 딛고 '된장녀' 변신

    ... 나선다. 12일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된 새 일일드라마 '세자매' 제작발표회에서 양미라는 “5년 만에 연기를 하게 됐다”면서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이 자리에 서게 된 것 같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감회의 소감을 밝혔다. 양미라는 “외모가 뛰어난 황금만능주의자이자, 다섯 살 난 딸을 가진 이혼녀 '김은실'역으로, 실제 성격과 비슷한 부분이 많다”면서 “지금은 몸이 안 풀렸지만 열심히 해서 '양미라 아직 살아있구나' 느끼게 해드리고 싶다”라고 ...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mina76

  • thumbnail
    '베이비복스' 맏언니 김이지, 17일 화촉

    ... 신혼여행을 떠난다. 결혼을 앞둔 김이지는 "결혼식이 다가올수록 많이 떨리고 설레인다. 공교롭게도 결혼식 날짜가 우리 두 사람이 만난지 딱 1주년이 되는 날 이어서 매우 뜻 깊은 심정이다"며 "그동안 결혼을 위해 도움 주신 많은 분들의 고마움을 잊지 않고, 항상 노력하며 행복하게 잘 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뉴스팀 정원진 기자 aile02@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aile02

  • thumbnail
    윤여정, '화녀'로 데뷔해 '하녀'에 출연하게된 기막힌 인연!

    ... 가족' '그때 그사람' 등을 비롯해 이번이 네 번째 호흡. 윤여정은 “아직도 배우를 하고 있다는 것에 나 혼자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감개무량했다”면서 “특히 이번 작품을 임 감독과 같이 하게 돼서 행복하면서도 놀라며 촬영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영화 '바람난 가족'에는 생계유지 때문에 출연했는데, 이번에는 아니다“라면서 ”나를 불러 주는 감독이 임 감독 밖에 없기 때문이다“라고 농담어린 감사의 뜻을 전하며 각별한 의미를 부여했다. 한편, 영화 '하녀'는 ...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sin

  • thumbnail
    '파격 베드신' 전도연 “'하녀' 출연은 가족의 힘”

    ... 주목을 받고 있는 것과 관련, “시나리오 상에서는 은이가 해야 할 일들이 이렇게 많은 줄 몰랐다. 1인 다역을 한 느낌이다”라면서 “육체적으로 힘들었지만 정신적으로는 행복했다. 스트레스나 힘든 것이 아니라 쾌감이 느껴질 정도였다”라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전도연은 “결혼을 함에 있어서 배우 전도연이 작품을 선택하는데 달라지고 싶지 않았다”면서 “다행히 고맙게도 남편과 가족이 그런 나의 의견에 동의했고, 이번 출연 또한 가족의 힘이 컸던 것 같다”라고 감사의 뜻의 전했다. ...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sin

  • thumbnail
    전도연 '관능미 넘치는 하녀'로 파격베드신

    ... 주목을 받고 있는 것과 관련, “시나리오 상에서는 은이가 해야 할 일들이 이렇게 많은 줄 몰랐다. 1인 다역을 한 느낌이다”라면서 “육체적으로 힘들었지만 정신적으로는 행복했다. 스트레스나 힘든 것이 아니라 쾌감이 느껴질 정도였다”라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전도연, 이정재, 서우, 윤여정 주연의 '하녀'는 동명의 1960년작 영화를 리메이크한 에로틱 서스팬스물로 오는 5월 13일 개봉 예정이다. 뉴스팀 양지웅 기자 yangdoo@hankyung.com 기사제보 ...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mina76

  • thumbnail
    '뱀상수' 임상수, 그의 '하녀'와 원작의 차이는?

    ... “50년이라는 세월”을 꼽으며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임 감독은 “이번이 여섯 번째 작품으로, 이렇게 화려한 캐스팅으로 영화를 찍기는 처음이다”라면서 “때문에 야심적으로 찍었고 깜짝 놀라게 하고 싶다”라고 영화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임 감독은 “기본적인 스토리는 고 김기영 감독의 원작과 같다”면서 “다만 50년이라는 세월에 맞게 화면의 질이나 그런 부분에 있어 명백한 차이를 느낄 것이다. 그리고 캐릭터들의 변화에 대해서도 흥미를 더해줄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10.04.13 00:00 | sin

  • 일본배구 김연경 귀국…"거취는 내달 결정"

    ... 귀국했다. JT를 이번 시즌 준우승으로 이끈 김연경은 김포공항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마무리가 좋지 못해 부족함을 느끼지만 부상없이 돌아왔고 팀을 꼴찌에서 챔피언결정전까지 올려놨기에 스스로 일본에서 잘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내년에도 일본에서 계속 뛸지, 한국으로 돌아올지 아직 생각해보지 않았다. 원 소속구단인 흥국생명에서 결정하는대로 따르겠다. 5월까지는 JT 선수인만큼 계약이 끝나는대로 거취 문제를 결정하겠다"고 덧붙였다. 흥국생명을 ...

    연합뉴스 | 2010.04.13 00:00

  • thumbnail
    [2010 마스터스 골프대회] "매샷 격려해줘" "Choi 영어 많이 늘어"

    "처음에는 조금 걱정했는데 오히려 우즈가 매샷 격려를 해줬습니다. 내가 자기 때문에 희생양이 되지 않았나 생각하는 것 같았어요. " 난생 처음 타이거 우즈와 나흘 동안 동반 플레이를 펼친 최경주의 소감이다. 최경주는 우즈의 투어 복귀 무대였던 이번 대회 1,2라운드 조 편성이 발표되자 "우즈와 함께 플레이하는 것이 오히려 잘됐다. 많은 갤러리가 있는 데서 플레이하는 것이 집중력을 높일 수 있다"고 반겼다. 우즈도 "지난 수년 동안 최경주와 많은 ...

    한국경제 | 2010.04.12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