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921-136930 / 147,2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토] 송희아, '예비 신랑은 친구이자 연인이자 가족'

    ... 학교 후배로 알려졌다. 현재 미국에서 머물고 있는 송희아는 “서로에게 가장 좋은 친구이자 연인이자 가족을 만났다고 생각하고 하나님의 축복이다. 평생 서로사랑하며 이 사랑을 다른 사람들에게 나누며 살고 싶은 게 둘의 마음”이라며 결혼소감을 전했다. 1997년 SBS 톱탤런트 선발대회 동상과 특별상을 수상하며 데뷔한 송희아는 그동안 영화 '하루 '(2000)와 드라마 SBS '여왕의 조건'(2005), KBS '용서' (2004)에 이어 '아내의 유혹'(2008~2009) ...

    한국경제 | 2009.07.27 00:00 | sin

  • "北,배우자 요건 '학력' 가장 중시"

    ... 끌고 있고 김용의 무협 드라마도 많이 보고 있다"며 답변을 비껴갔다고 중국 관광단은 전했다. 교통 경찰 80%가 여성인 것이 인상적이었다고 소개한 중국 관광단은 "거리에는 둥펑과 지에팡 등 중국산 차들이 흔했고 벤츠도 가끔 볼 수 있었지만 한국이나 미국 차량은 구경할 수 없었다"며 "질서가 정연했고 거리가 깨끗해 아주 못 산다는 느낌은 받지 못했다"고 평양 관광 소감을 밝혔다. http; (선양연합뉴스) 박종국 특파원 pjk@yna.co.kr

    연합뉴스 | 2009.07.27 00:00

  • [LPGA] 첫 우승 미야자토 "힘들게 꿈 이뤘다"

    ... 성공을 거둘 때만 해도 나는 어린 선수였다. 그러나 미국에 온 뒤로 문화, 언어 등 많은 것에 적응해야 했다"고 회상하며 "힘들었던 시간이었지만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 어릴 때부터 키웠던 꿈을 드디어 이뤘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우승 가능성이 있었기 때문에 매우 부담이 됐지만 경기 내내 편안하게 자신을 스스로 컨트롤할 수 있었다"는 미야자토는 "내 골프가 한 단계 성숙한 느낌"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파5 18번 홀에서 열린 연장에서도 드라이브샷 ...

    연합뉴스 | 2009.07.27 00:00

  • thumbnail
    박태환 "페이스 조절 실패가 패인"

    ... 박태환으로서는 충격적인 성적이다. 박태환도 놀란 모습이었다. 그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일단 최선을 다했다. 하지만 지켜보신 분들이 놀란 만큼 나도 놀랐다. 아쉽다"며 말문을 열었다. 다음은 박태환과 일문일답. -- 소감은. ▲ 아쉽다. 남은 자유형 200m와 1,500m 경기에서 최선을 다하겠다. 2005년부터 계속 훈련하고 대회를 치르는 일을 반복하면서 휴식이 모자랐다. 좋은 경쟁을 하지 못해 아쉽다. 다음 경기에 대비해 결승전을 지켜보면서 잘 ...

    연합뉴스 | 2009.07.26 00:00

  • 기아차, 프로야구 올스타전서 마케팅 펼쳐

    ... 올스타전'에서 '미스터 올스타'로 뽑힌 안치홍 선수에게 포르테 하이브리드 LPi를 제공하고 차량전시행사를 열었습니다. 안치홍 선수는 "하이브리드 자동차이면서 세련된 디자인의 '포르테 하이브리드 LPi'를 받아서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팬 투표로 올스타에 선정된 선수 20명은 쏘울, 포르테, 쏘렌토R 등 기아차를 타고 그라운드로 입장했습니다. 또한 기아차는 무등경기장 주변에 전시장을 마련해 포르테 쿱과 쏘렌토R 등을 전시하고 야구장 전광판과 현수막 등을 ...

    한국경제TV | 2009.07.26 00:00

  • thumbnail
    'FC서울' 기성용 "땡큐~ 스콜스, 멋지게 보관해 놓을께"

    ... 유니폼을 들고 찍은 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끌고 있다. 기성용은 25일 자신의 미니홈피 메인화면을 통해 스콜스의 유니폼(등번호 18번)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과 함께, 다이어리에 '탱큐 스콜스, 멋지게 보관해 놓을께”라고 소감을 전했다. 24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는 금호타이어컵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코리아 투어 2009'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친선 경기가 펼쳐졌다. 기성용은 후반 25분 박용호와 교체 투입돼 맹활약을 펼쳤다. 이번 ...

    한국경제 | 2009.07.25 00:00 | sin

  • thumbnail
    선우선, 신선한 소개팅에 빠지다? '채선당' 전속 모델!

    ... 소개팅에 푹 빠진 모습을 선보였다. 소개팅을 한 다음 날, '채선당'에서 샤브샤브를 먹으며 친구에게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는 유쾌한 컨셉트로 촬영을 진행한 것. 때로는 해맑게, 때로는 뾰루퉁하게 변하는 등 다양한 표정으로 소개팅 소감을 즐겁게 전하는 선우선의 모습은 상큼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한껏 전할 예정이다. 한편, 선우선이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한 '채선당' CF는 오는 8월 중 공개될 예정이며, 선우선의 소개팅 상대는 '채선당' 홈페이지에서 깜짝 ...

    한국경제 | 2009.07.25 00:00 | sin

  • [맨유방한축구] 박지성 "한국 왕이냐고 묻더라"

    ... 한국에서 처음 뛰어서 감회가 남달랐다. 지난 2007년 첫 방한 경기 때는 무릎 수술 후 재활 중이어서 벤치를 지켰다. 박지성은 6만5명의 관중이 운집한 가운데 열렬한 응원 속에 경기를 마친 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다음은 경기 후 박지성과 일문일답. --경기를 뛴 소감은. ▲일단 2년 전 한국에서 치른 경기에 참가하지 못해 아쉬웠는데 이번에 한국 팬들 앞에서 맨유 유니폼을 입고 조금이나마 경기장에서 뛰는 모습을 보여 드려 ...

    연합뉴스 | 2009.07.24 00:00

  • thumbnail
    `동방신기` 유노윤호 `맨땅에 헤딩`하나

    ... 아시아 스타가 아닌 우리가 찾던 '차봉군'을 보았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유노윤호 역시 첫 정극 연기도전에 대해 “차봉군이라는 캐릭터가 너무 마음에 든다. 대본을 읽으며 가슴이 벅차올랐다. 이 느낌을 진솔하게 연기로 표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곱상한 외모와 남성다움까지 겸비해 국내는 물론 아시아 전역에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는 유노윤호의 변신이 '공포의 외인구단' '트리플'등의 시청률 부진으로 침체돼 있는 '스포츠드라마'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지 기대가 ...

    한국경제 | 2009.07.24 00:00 | mina76

  • thumbnail
    유노윤호, 드라마 '맨땅에 헤딩'으로 연기 신고식!

    ... 최고의 아시아 스타가 아닌 우리가 찾던 '차봉군'을 보았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유노윤호 역시 첫 정극 연기도전에 대해 “차봉군이라는 캐릭터가 너무 마음에 든다. 대본을 읽으며 가슴이 벅차올랐다. 이 느낌을 진솔하게 연기로 표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드라마 '맨땅에 헤딩'은 '네멋대로 해라'의 박성수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아라와 이상윤이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9월 9일 첫방송.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7.24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