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281-139290 / 139,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터뷰] 이준 <한국통신 사장>에게 듣는다 .. 취임 1개월

    ... 책임경영체제의 확립, 모든 비효율적 요소의 제거, 공격경영을 통한 세계적 통신사업자로의 도약을 강조하고 있는 이사장은 그러나 여전히 진전을 보이지 못하고 있는 노사간갈등을 놓고 고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취임 한달을 맞은 소감은. 부임한 것이 까마득한 옛일처럼 생각될 정도로 많은 고심을 거듭했다. 한국통신은 국가적으로 너무 중요한 임무를 수행하고 있으나 앞으로 거듭 나지 않으면 재도약이 불가능하다는 것을 통감하고 있다. 시간이 지날수록 책임감이 더욱 ...

    한국경제 | 1995.07.10 00:00

  • [해외기업인] 레슬리 웩스너 <미국 더 리미티드사 회장>

    ... "양보"도 그가 기업을 일으킨 과정을 감안하면 내리기 힘든 결단인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가 이같은 구상을 발표하고 나서 월스트리트에서 리미티드의 주가가 상승기류를 타고 있는 사실도 이를 뒷받침하고 있다. 웩스너 회장 자신은 이같은 결정을 내리고 나서 해방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말하고 있다. 그는 앞으로는 그가 관심을 갖고 있는 새로운 영업전략및 상점 개념구상에 몰두할 방침이라고 밝힌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7월 10일자).

    한국경제 | 1995.07.10 00:00

  • [동호동락] 김형철 <산업증권 투자조사부장>..예수가정모임

    ... 생명중심가치를 귀하게 여기는 새로운 질서를 갖게하였고 분명한 삶의 원칙과 의미를 갖는 즐거움을 주었다. 그래서 이 기쁨을 함께 나누고자 10여년전 몇몇이 예수가정모임이라 칭하며 한달에 한번씩 가정에서 모였다. 성경책을 읽고 소감을 발표하며 찬양과 기도를 하고 맛있는 식사로 서로의 삶을 나누었다. 그래서 우리는 서투른 몸짓이나마 이러한 삶의 방식을 피차 공감하면서 예수님의 공동체 일원으로서 즐거워하게 되는것이다. 마치 봄에 새싹이 돋아날때 새힘과 기운을 ...

    한국경제 | 1995.07.09 00:00

  • [막오른 지방시대] (5) 지역 편중개발..'빈익빈' 심화 우려

    "서울에 비해 일부 지방은 재정자립도등에서 마치 대학생과 국민학생이나 다를바 없다. 서울은 1백미터 앞서 나가뛰고 낙후지방은 출발선에서 머뭇거리는 것이나 마찬가지다" 지난 28일 새벽 허경만 민선전남지사당선자는 취임소감을 발표하는 자리 에서 "당선돼서 기쁘지만 앞으로 지역발전의 편중이 오히려 심화될수도 있기 때문에 중앙정부의 협조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지방자치는 기업으로 치면 계열사별 독립경영체제와 비슷하다. 경영의 권한과자율이 주어지지만 ...

    한국경제 | 1995.07.05 00:00

  • [한경초대석] 김현정 <소프라노>..볼쇼이 갈라콘서트 출연

    ... "금계"였던 만큼 러시아음악에 대한 애착이 큰데 이번에 "볼쇼이" 솔리스트들과 같은 무대에 서게돼 기쁩니다" 7월4일 오후8시 예술의전당음악당에서 펼쳐질 "볼쇼이오페라 갈라 콘서트"에 출연하는 소프라노 김현정씨(22)의 소감이다. 볼쇼이오페라단 주연급 성악가들과 한 무대에 설 김씨는 91년 선화예고 졸업후 이탈리아로 유학, 살레르노 국립콘서바토리를 최연소로 졸업한 유망주. 93년 이카피플레이그 전국 콘서바토리 학생콩쿠르 2위를 차지한데 이어 ...

    한국경제 | 1995.06.29 00:00

  • [6.27 선거] (인터뷰) 최기선 <인천시장> .. 문화사업 추진

    최기선인천시장 당선자는 28일 "이번선거에서 공약한 내용을 하나하나 점검, 전문가와 시민의견을 수렴해 시행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최당선자는 "올바른 인사가 만사라는 생각아래 참모들과 신중한 협의를 거쳐 필요한 곳에 알맞은 인재를 기용하겠지만 외부인사는 될수 있는데로 지양할 생각"이라며 무엇보다 인사의 공정성을 강조했다. 그는 인천에서 추진중인 대형사업에 대해서는 "시장 재임시 세웠던 계획안 대로 밀고 나가고 ...

    한국경제 | 1995.06.28 00:00

  • [6.27 선거] (인터뷰) 허경만 <전남지사> .. 도로 확/포장

    ... 보내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시켜준 전남도민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전남도지사로 당선된 허경만 민주당후보는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주어진 여건에서 최선을 다해 도민을 위한 도정을 펼쳐 전남발전의 초석을 마련하겠다"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허당선자는 이번 선거의 승리는 "민주당에 대한 전남도민의 기대와 김정권 의 실정을 통박하는 강력한 경고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허당선자는 도지사에 취임하면 "새로운 전환점에 들어선 전남을 일등지역 으로 만들기 ...

    한국경제 | 1995.06.28 00:00

  • [6.27 선거] (인터뷰) 송언종 <광주시장>..생산도시로 전환

    ... 송언종 광주시장 당선자는 28일 "오늘의 투표결과는 위대한 시민들의 승리이자 민주당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감의 결과"라고 규정짓고 "시민들의 높은 정치수준와 민주의식의 장점을 살려 모범지방자치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송당선자는 광역단체장중 최다득표률을 기록한 것은 시민들이 민주당에 거는 기대가 그만큼 크다는 것이며 후보의 능력에 대해서도 기대를 걸고 있다는 뜻으로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그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의 노력을 경주, ...

    한국경제 | 1995.06.28 00:00

  • [6.27 선거] 박찬종 진영, 탈락 확실해지자 허탈..지역 표정

    ... 표정. 박후보는 패색이 완연해지자 한동안 잠을 잔다며 선거대책사무실 옆사무실 로 옮겨 시간을 가진뒤 새벽 참모들과 악수를 나누면서 "그동안 수고가 많았다"며 위로한 뒤 "최선을 다했지만 역부족이었다. 결과에 승복한다"고 패배소감을 피력. 박후보는 향후 진로에 대해 "일단 잠을 푹 잔후 며칠 푹 쉬면서 천천히 생각하겠다"고 말하고 취재기자들과 악수를 나눈뒤 귀가. 한 측근은 "박후보가 앞으로 당분간 정치권과 거리를 두면서 노동과 여성 등 소외계층에 대한 ...

    한국경제 | 1995.06.28 00:00

  • [6.27 선거] (인터뷰) 문희갑 <대구시장> .. 중기/섬유 육성

    ... 발굴해 강력히 추진하겠습니다" 문희갑 대구시장 당선자는 취임후 대구경제의 회생에 최대역점을 두겠다고 향후의 포부를 밝혔다. 그는 "2백50만 대구시민의 성원과 고된 선거전에서 아낌없는 봉사를 해준 자원봉사자에게 감사한다"고 당선소감을 말하고 시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21세기 위대한 대구"건설을 위해 혼신의 정열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치열한 선거과정에서 발생했던 감정들은 화합차원에서 흘러간 일로 잊고 경쟁한 후보를 포함한 모든 시민이 위대한 ...

    한국경제 | 1995.06.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