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801-139810 / 145,9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엄정화, '정화 속옷 사업가 됐어요'

    ... 란제리 브랜드 'Zuhm in New York'과 'Corner Suite' 론칭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엄정화는 “속옷을 본 관계자들의 반응이 매우 좋다”면서 “평소 즐기던 스타일의 속옷을 직접 론칭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엄정화는 “소녀다운 이미지의 속옷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면서 “아예 심플하거나 섹시한 속옷으로, 직접 디자인에 참여해 차별화된 속옷 브랜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할 것이다”라고 자신감을 내비치기도 했다. 'Zuhm ...

    한국경제 | 2007.08.24 00:00 | sin

  • [BizⓝCEO] (주)동진쎄미켐‥亞화학발전 공로상 수상

    ... 협회.올해 10월 창립 40주년을 맞는 ㈜동진쎄미켐은 PVC에 사용하는 발포제로 사업을 시작해 현재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용 전자재료 생산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반도체에 사용되는 포토레지스트를 국내 최초로 개발,상용화해 수입대체효과와 국내 기술발전에 크게 기여한 바 있다. 이 회장은 "이번 수상은 기술개발에 대한 한결 같은 열정과 집념이 인정받은 것이어서 더욱 기쁘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양승현 기자 yangs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8.23 00:00 | 이재웅

  • thumbnail
    김상호, '아들아, 인생을 즐겨라'

    ... 주연을 맡게된 김상호가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23일 서울 종로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 <즐거운 인생>(감독 이준익, 제작 영화사 아침) 기자 간담회에서 김상호는 "지난 3개월이 너무나 행복했고, 최고의 작업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상호는 "또래의 역할로 남다른 애정이 있지만 무엇보다도 지금 만 3세인 내 아이에게 훗날 '미래가 복잡할 필요가 있는가. 인생을 즐겨라'라고 확실히 말을 해줄수 있을 것 같아서 너무 행복하다. 그러한 인생의 참 의미를 ...

    한국경제 | 2007.08.23 00:00 | crispy

  • thumbnail
    김윤석, '가슴이 울렁대서 혼났어요'

    '아귀' 김윤석이 '멋진 아빠'로 스크린에 컴백, 감회의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23일 서울 종로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 <즐거운 인생>(감독 이준익, 제작 영화사 아침) 기자 간담회에서 김윤석은 "40대 가장의 또래, 같은 환경의 배역이어서 그간의 작품보다 남다른 느낌으로 연기를 했다"면서 "때문에 영화를 보는 내내 가슴이 울렁거려서 혼났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윤석은 "40대 가장으로서 막연한 두려움과 걱정, 가족에 희생하는 ...

    한국경제 | 2007.08.23 00:00 | crispy

  • thumbnail
    이준익 감독, '내 영화를 볼 때마다 눈물 흘려'

    ... <황산벌>, <왕의 남자> 그리고 <라디오 스타>의 히로인 이준익 감독이 새 영화 <즐거운 인생> 시사회를 마친 후 "끝나자마자 눈물이 났다. 내 영화를 보고 나면 나는 왜 눈이 뻑뻑해지는지 모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즐거운 인생>은 다른 사람이 뭐라 하든 신경 쓸 것 없이 자신이 원하는 것을 용기내서 할 수 있다면 지루했던 세상도 즐겁게 변한다고 이야기하는 작품으로, 40대 아저씨(정진영, 김윤석, 김상호)와 20대 ...

    한국경제 | 2007.08.23 00:00 | leesm

  • thumbnail
    권오중, 한예슬 사로잡는 재벌 3세 변신

    ... 권오중은 “<용의주도 미스신>의 대본을 받고서는 지루할 틈 없이 유쾌하게 읽었다. 그 만큼 기대가 큰 작품에 출연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극중 재벌 3세 역으로, 여태까지 맡은 역중에 가장 부유한 역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내와 가족에 대한 지극한 사랑, 이웃을 향한 다양한 선행 등으로 연예계 최고의 '훈남'으로 떠오른 권오중은 영화 <날아라 허동구>를 통해 따뜻하고 인간미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 큰 인기를 얻은 바 ...

    한국경제 | 2007.08.23 00:00 | saram001

  • thumbnail
    '강남엄마 따라잡기' 호평속 종영 ‥ 임성민 "원포인트 레슨 감사 "

    ... 선우재덕에게도 인사를 빼먹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임성민은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강남엄마 따라잡기'와 더불어, 제가 있는 것이니까요.”라며 “앞으로 좋은 연기자가 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라며 글을 맺었다. 다음은 임성민이 직접 작성한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저는 수미역을 맡았던 임성민입니다. 지난 6월 25일에 첫회를 시작으로 두 달여간 매주 월,화요일 밤 시청자 여러분들을 만나뵙던 “강남엄마 따라잡기"..이제 마지막 방송만 남겨두고 있습니다. "강남엄마"는 출연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saram001

  • 정몽구 회장, 여수 엑스포 명예유치위원장 위촉

    ... 명예유치위원장 위촉증을 증정할 예정이며 한덕수 총리가 위촉 기념 뱃지를 직접 전달하고 민간기업의 적극적인 도움을 요청합니다. 정몽구 회장은 명예 유치위원장 위촉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현대·기아차 그룹이 더 큰 역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힙니다. 정몽구 회장은 올해 4월과 5월 체코와 슬로바키아, 터키, 브라질 등을 방문해 최고위급 인사와의 면담을 통해 여수 엑스포 유치 활동을 전개해 왔으며 지난 6월에는 '제주평화포럼'에서도 전세계 전현직 각료와 정재계 지도자 ...

    한국경제TV | 2007.08.22 00:00

  • thumbnail
    한지혜 “일일극 출연, 이동건의 조언이 큰 힘”

    ... 여의도 63빌딩 코스모스홀에서 열린 KBS 새 일일드라마 <미우나 고우나>(극본 김사경, 연출 이덕건)의 제작발표회에서 한지혜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일일극에 출연하게 됐다. 평소 원하던 일일극에 출연하게돼 너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지혜는 “연기를 하면서 연기라는 것이 더 어렵다는 생각이 들었다. 때문에 일일극이나 주말극 등 장편물에 출연해 연기를 배워보고 싶었다”면서 “그러던 중 어느날 이동건씨가 '후속작은 일일극으로 해보는 것은 어떠냐'라는 말을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sin

  • thumbnail
    김찬우, '중견배우 캐스팅 한계가 있다' 호소

    ... 코스모스홀에서 열린 KBS 새 일일드라마 <미우나 고우나>(극본 김사경, 연출 이덕건)의 제작발표회에서 김찬우는 “오랜 만이다. 아들 하나 딸린 홀아비 역할인데, 제작진의 연락을 받고 출연하게 됐다”고 농담어린 컴백 소감을 전해 취재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찬우는 “신인 연기자들도 많고, 작금의 드라마 계 현실에서 중견배우들이 출연할 수 있는 역할에는 한계가 있는 것 같다”면서 “폐어라는 물고기처럼 연기자라는 직업은 오랜시간 막연히 기다리는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aile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