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871-139880 / 146,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컴백' 이수영 "새로운 시작 위해 머리 싹둑"

    12일 서울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은명대강당에서 가수 이수영의 컴백 기자회견이 열렸다. 8집 '내려놓음'의 타이틀곡 '단발머리'로 컴백한 이수영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특히 데뷔 이후 처음으로 단발머리를 선보이며 변신을 시도한 이수영은 "내가 단발머리를 할 줄은 몰랐다. 많은 우여곡절 끝에 오랜시간 걸려 컴백한 만큼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오래오래 활동하고 싶어 머리를 잘랐다"고 남다른 마음가짐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수영은 이날 '이수영과 함께 하는 ...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dong

  • thumbnail
    내시가 되기위한 필수과정 "양물검사" … 시청자들 관심

    ... 검사케 했는데, 실제 이 촬영을 할 당시 최자치 역의 유태웅과 기녀 역의 여자연기자는 민망한 나머지 서로의 눈을 마주보지도 못했다. 촬영직후 기녀역의 연기자는 "민망하잖아요, 아무리 어리다지만"이라며 촬영할 당시 진땀을 흘린 소감을 공개하는 가 하면, 최자치역의 유태웅은 부끄러운 나머지 고개를 돌리기도 했다. 한편, 이 날은 약 200여명의 아이들이 소환시험을 보는 내시 엑스트라로 출연해 늦더위 속에서 열연을 펼쳤다. 제작진은 아이들의 인격을 고려해 10살이 ...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mina76

  • thumbnail
    '2년 만에 컴백' 이수영 "설레고 기쁘다"

    ... 열렸다. 1년 8개월 만에 8집 '내려놓음'으로 돌아온 이수영은 “오랜만에 취재진 앞에 서기 떨린다”면서 “단순히 음악으로 첫 무대를 선보이기 보다는 아이들에게 받은 것이 많은 만큼 함께 할 수 있는 무대로 컴백하고 싶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쇼케이스는 '이수영과 함께 하는 내일의 아이들'이라는 타이틀로, 힘겨운 병마로 인해 바깥출입이 힘든 아이들과 아이들의 부모님들을 초대한 독특한 형식의 이벤트로 진행된다. 박수홍이 진행을 맡았으며, 이효리, 박경림, ...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sin

  • thumbnail
    '태왕사신기' 김종학PD 대작드라마 계보를 잇다 ‥ 시청자들 "본격 재미 시작"

    ... 연인으로 낙점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2회 시청중에 게시판에 들른 한 시청자는 '오늘부터 진짜 이야기가 시작되어서 그런가 너무 재밌다. 여명의 눈동자, 모래시계의 계보를 태왕사신기가 이을것 같다' '완전 대박드라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1회 방송분부터 20.4%의 시청률을 기록한 '태왕사신기'의 2회 시청률은 얼마나 기록될지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경닷컴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mina76

  • thumbnail
    '린다 김'사건으로 주목받는 드라마 "로비스트"… 주인공들의 탱고장면 공개

    ... 열중하던 장진영씨는 몸에 이상을 느꼈지만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 제작진으로부터 박수를 받았다고 한다. 특히 해리역의 대박드라마 공식스타 송일국은 "6년만에 안방을 찾은 장진영씨와의 첫 연기호흡에 부담을 느꼈지만 격정적인 탱고춤이 둘사이를 친밀하게 만들어주는 계기가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드라마 "로비스트"는 오는 10월3일부터 수요일, 목요일 저녁 안방극장에 찾아올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saram001

  • thumbnail
    김유미 "이수영 8집 '헤븐' 직접 불러"

    ... 절친한 사이인 연기자 김유미가 응원차 방문해 응원의 메세지를 전하고 있다. 한편 김유미는 이수영의 이번 8집 '헤븐'이라는 곡을 직접 불러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유미는 "내레이션에만 참석할 걸, 후회가 많이 된다"고 농담어린 소감을 전한 후 이수영과 함께 열창의 무대를 선보였다. 한편 이수영은 1년 8개월 만에 8집 '내려놓음'으로 컴백,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한경닷컴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이수영과 ...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sin

  • thumbnail
    이수영 "불미스러운 일로 오래 기다리게해 죄송"

    1년 8개월 만에 컴백하는 가수 이수영이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12일 서울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은명대강당에서 진행된 컴백 기자회견에서 이수영은 “오랜만에 돌아왔다. 너무 설레고 감격스럽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수영은 “본의 아니게 불미스러운 일 등 오랜 시간이 걸렸다. 너무 죄송스럽다”면서 “그러나 그 시간이 너무나 소중했다. 준비가 오래 걸린 만큼 앞으로 오래오래 활동할 것이다”고 속내를 털어놓기도 했다. 이수영은 “이번 앨범에서 많은 ...

    한국경제 | 2007.09.12 00:00 | sin

  • 최초라는 단어가 주는 마력

    최근 한국 최초의 우주인이 결정됐다는 언론기사를 보았다. 최초 신청자 경쟁률은 무려 3만6천대1 이었다. 그의 소감은 “지금 이 순간 너무나 행복합니다.”라는 말로 시작되었다. '최초, 유일'이라는 말은 누구에게나 가슴 떨리는 단어가 아닐 수 없다. 일상의 삶에서도 마찬가지다. 크고 작은 최초, 유일의 주인공이 되는 것은 무척 기쁜 일이다. 지금은 일상화가 되었지만 e-메일 도입 초기에 메일 주소를 명함에 기재하는 것이 유행이었던 시기가 있었다. ...

    The pen | 2007.09.11 10:35 | 강경태

  • 최초라는 단어가 주는 마력

    최근 한국 최초의 우주인이 결정됐다는 언론기사를 보았다. 최초 신청자 경쟁률은 무려 3만6천대1 이었다. 그의 소감은 “지금 이 순간 너무나 행복합니다.”라는 말로 시작되었다. '최초, 유일'이라는 말은 누구에게나 가슴 떨리는 단어가 아닐 수 없다. 일상의 삶에서도 마찬가지다. 크고 작은 최초, 유일의 주인공이 되는 것은 무척 기쁜 일이다. 지금은 일상화가 되었지만 e-메일 도입 초기에 메일 주소를 명함에 기재하는 것이 유행이었던 시기가 있었다. ...

    The pen | 2007.09.11 10:35

  • thumbnail
    재일교포 3세 사오리 "쇼핑몰서 패션 센스 과시할래요"

    ... 후문이다. 사오리는 “평소 패션이나 액세서리에 관심이 많아 꼭 한번 나만의 쇼핑몰을 갖고 싶었다”며, “컨셉 및 아이템 선정 등 오랫동안 준비해 온 만큼 알찬 쇼핑몰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오픈하게 되어서 무척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직접 의상 모델까지 자청해 300벌 이상의 의상을 입고 화보촬영을 하기도 한 사오리는 현장에서 탁월한 패션 감각을 발휘하며 센스만점의 코디를 선보여 쇼핑몰 사장님다운 면모를 과시하기도 했다. 언제나 밝고 깜찍한 모습으로 ...

    한국경제 | 2007.09.11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