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881-139890 / 146,0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남엄마 따라잡기' 호평속 종영 ‥ 임성민 "원포인트 레슨 감사 "

    ... 선우재덕에게도 인사를 빼먹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임성민은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강남엄마 따라잡기'와 더불어, 제가 있는 것이니까요.”라며 “앞으로 좋은 연기자가 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라며 글을 맺었다. 다음은 임성민이 직접 작성한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저는 수미역을 맡았던 임성민입니다. 지난 6월 25일에 첫회를 시작으로 두 달여간 매주 월,화요일 밤 시청자 여러분들을 만나뵙던 “강남엄마 따라잡기"..이제 마지막 방송만 남겨두고 있습니다. "강남엄마"는 출연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saram001

  • thumbnail
    한지혜 “일일극 출연, 이동건의 조언이 큰 힘”

    ... 여의도 63빌딩 코스모스홀에서 열린 KBS 새 일일드라마 <미우나 고우나>(극본 김사경, 연출 이덕건)의 제작발표회에서 한지혜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일일극에 출연하게 됐다. 평소 원하던 일일극에 출연하게돼 너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지혜는 “연기를 하면서 연기라는 것이 더 어렵다는 생각이 들었다. 때문에 일일극이나 주말극 등 장편물에 출연해 연기를 배워보고 싶었다”면서 “그러던 중 어느날 이동건씨가 '후속작은 일일극으로 해보는 것은 어떠냐'라는 말을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sin

  • 李 대선후보 첫 행보…"다 잘될 것"

    ... 캠프 의원들은 눈에 띄지 않았다. 이 후보는 현충원 관계자의 안내에 따라 분향한 뒤 방명록에 '국민의 뜻 받들어 나라경제 살리겠습니다'라는 다짐의 문구를 올렸다. 그는 첫 행사를 마친 뒤 승용차를 타면서 '후보로 첫날을 맞은 소감을 말해달라'는 기자의 요청에 진지한 표정으로 "(현충원에서) 조상님들께 굳은 각오를 말씀드렸으니 잘 될 것이다. 나라도 잘되고.."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어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 참석하기에 앞서 측근 의원들과 함께 ...

    연합뉴스 | 2007.08.21 00:00

  • thumbnail
    안성기ㆍ조한선 이 명콤비로 뭉첬다 "마이 뉴 파트너"

    ... 자신의 분량을 소화할 뿐 스태프들을 독려하며 NG없이 촬영에 임하며 프로로써의 면모를 보여주었다. 안성기는 “이렇게 전 스태프들이 진심으로 영화의 성공을 비니 기분이 너무 좋고, 모두들 끝까지 무사히 영화를 마쳤으면 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아들 영준 역을 맡은 조한선은 “다시금 배우로써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이며 존경하는 안성기 선배님과 김종현 감독님과 작업을 하게 되어서 많이 떨리고 영광스럽다. 멋진 영화가 탄생 될 것 같다.”며 영화에 대한 애정을 ...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saram001

  • 4개월 만의 복귀 이영표 "너무 행복하다"

    ... 프리미어리그 2007-2008 시즌 3라운드에 왼쪽 윙백으로 풀타임을 뛰며 4-0 승리를 도운 이영표는 21일 구단 홈페이지에 실린 인터뷰에서 "부상으로 4개월 동안 뛰지 못한 뒤 팀이 이기는 경기에 돌아올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영표는 지난 4월 유럽축구연맹(UEFA)컵 세비야와 8강 1차전을 뛴 뒤 무릎 바깥 인대가 찢어진 것으로 드러나 수술을 받고 일찌감치 시즌을 접었으며, 재활 치료를 해오다 이날 복귀전을 치렀다. 더비카운티전에 대해서는 ...

    연합뉴스 | 2007.08.21 00:00

  • thumbnail
    아이비, 2007 엠넷 20's 초이스 최고의 여가수상 수상

    21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리버파크 야외 수영장에서 'Mnet 20's Choice' 시상식이 열렸다. 최고의 여가수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은 가수 아이비가 감격의 소감을 밝히고 있다. 이번 시상식은 19~24세 대학생 리서치를 통해 2006년 하반기부터 2007년 상반기까지 활동한 후보자들로 선정됐다. 한경닷컴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saram001

  • thumbnail
    '강남엄마 따라잡기' 왜 벌써 드라마 끝내냐 항의(?)

    ... 맞아...창훈이를 죽인 건 나야"라며 오열하는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함께 눈물을 쏟아냈다. '강남엄마 따라잡기'는 21일 마지막회를 앞두고 공부만 강요당하는 드라마속 아이들의 모습에 내 자식, 우리 아이를 유심히 관찰하게 됐다는 소감과 함께 격려의 글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시즌2 제작에 대한 의견도 올라와 드라마 관계자들에게 큰 힘을 주고 있다. 한편, 21일 '강남엄마 따라잡기'는 종영하며, 후속으로는 대하사극 '왕과나'가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saram001

  • thumbnail
    신혜성, 일본서 정규 1, 2집 발매 '日心 공략 나선다'

    ... 음반 발매와 함께 4개 지역에서 처음으로 단독 콘서트를 진행한다. 서울 콘서트에 이어 일본 콘서트 역시 모두 매진돼 굉장히 기쁘고 떨리기도 하지만 최선을 다해 일본에서도 멋진 공연 보여드리겠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신혜성은 일본 4개 지역 단독 콘서트를 마치고 오는 30일 귀국해 2집 'The Beginning, New Days'의 본격적인 방송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saram001

  • thumbnail
    공감백배 '강남엄마 따라잡기' 종영 앞두고 시청자들 '너무 아쉬워~'

    ... 우리나라의 교육현실과 맞어떨어지는부분이 많았던 이 드라마에 공감을 느꼈다는 평이 많았다. '강남엄마 따라잡기'는 21일 마지막회를 앞두고 공부만 강요당하는 드라마속 아이들의 모습에 내 자식, 우리 아이를 유심히 관찰하게 됐다는 소감과 함께 격려의 글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시즌2 제작에 대한 의견도 올라와 드라마 관계자들에게 큰 힘을 주고 있다. 27일부터는 '강남엄마 따라잡기' 후속으로 고주원, 오만석, 구혜선, 정광렬 주연의 대하사극 '왕과나'가 방송된다. ...

    한국경제 | 2007.08.21 00:00 | saram001

  • thumbnail
    정민, '현역 제대 후 브라운관 복귀 신고합니다'

    ... 코디네이터 박준우 역을 맡은 정민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정민은 "지난해 11월 포천 30사단에서 포병으로 현역 제대하고 연예계 복귀하게 됐다"면서 "코믹스러운 캐릭터지만 모든 부담을 떨쳐버리고 캐릭터에 몰입할 예정이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날아오르다>는 식물인간 남편을 둔 서른 살 '열혈종부'와 스물아홉 살 '해외입양아 출신 CEO'가 대형 백화점을 배경으로 술 브랜드 '백화주' 출시를 놓고 펼치는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24일 첫 방송된다. ...

    한국경제 | 2007.08.20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