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911-139920 / 147,3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인진 "복싱 약하다는 소리 안 듣게 하겠다"

    ... 응원 소리가 들렸을 뿐 조심스러운 경기 운영에 이렇다할 함성도 들리지 않았다. 지인진은 경기가 끝난 뒤 "격투기 데뷔전에서 승리해 기쁘다"면서도 "하지만 개인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 부분에서 만족하지 못했다. 그런 점이 아쉬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복서 출신으로서 격투기 첫 경기에 만족하느냐'란 질문에 "나로 인해 복싱이 약하다는 소리를 듣거나 다른 투기 종목과 비교되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챔피언 복서 출신으로서 격투기 무대에서도 결코 ...

    연합뉴스 | 2008.02.24 00:00

  • thumbnail
    박지선의 박성광을 향한 '못말리는 구애'

    지난 23일 KBS2 '스타골든벨'에 출연한 박성광이 박지선에게 받은 엽기적인 고백를 폭로했다. 박지선은 지난해 KBS 연예대상시상식에서 신인상 수상 소감을 발표하는 중 박성광에서 사랑고백을 해 화제가 된 바 있다. 그 후의 박지선과 박성광의 관계에 대해서 아직도 많은 이들은 호기심을 안고 있다. 이날 박지선은 "지금도 좋고 현재도 정기적으로 고백을 하고 있다"라며 박성광을 향한 마음을 거침없이 드러냈다. 이에 박지선의 구애에 박성광은 단련이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saram001

  • thumbnail
    함중아 "노래실력이 무섭게 대단하다는 말 듣고 싶었다"

    ... 노래실력과 무대매너로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함중아의 <내게도 사랑이>는 70년대부터 지금까지 변함없는 사랑을 받고 있는데, "김건모, 캔 등의 후배가 리메이크 해 주는 등 꾸준한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며 소감을 밝히기도. 또 함중아는 "그때 그 시절 노래실력이 무섭게 대단하다는 말이 듣고 싶어 강한 이름 '함중아와 양키스', '함중아와 무서운 아이들'로 활동했다"며 그의 유쾌한 작명 센스를 밝혔다. 이에 MC 강병규는 "사실 내가 운동을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dong

  • thumbnail
    김구라 아들 김동현, 합의결별 박정아 위로

    ... 결별했다는 사실에 김동현은 "또 남자친구 사귈텐데"라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김동현의 위로는 주변을 폭소케했다. 한편, 개그맨 박성광이 박지선에게 받은 엽기적인 고백를 폭로했다. 박지선은 지난해 KBS 연예대상시상식에서 신인상 수상 소감을 발표하는 중 박성광에서 사랑고백을 해 화제가 된 바 있다. 그 후의 박지선과 박성광의 관계에 대해서 아직도 많은 이들은 호기심을 안고 있다. 이날 박지선은 "지금도 좋고 현재도 정기적으로 고백을 하고 있다"라며 박성광을 향한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saram001

  • thumbnail
    박지헌, 방송3사 음악프로 1위 모두 석권

    ... 1위를 차지했던 박지헌은 공중파 방송 3사에서 모두 1위에 오르게 된 것이다. 박지헌 이날 SBS '인기가요'에서 1위를 차지한 후 "초심잃지 않는 박지헌이 되겠다. 노래를 사랑해준 팬들에게 너무 감사하다"며 눈물을 글썽이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MC 김희철을 대신해 앤디가 일일 MC를 맡았으며 동방신기 컴백 무대와 함께 거북이, 왁스, 쥬얼리, 박정현, 이루, 45rpm, 강균성, JOO, JJ, 크라운제이, H-유진 Feat. 배슬기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aile02

  • thumbnail
    전 복싱 챔피언 지인진 "데뷔전 이겼지만 만족하지 못한다"

    ... 못한 탓인지 다소 경직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판정승으로 승리를 거둔 지인진은 경기 직후 "첫 경기를 이겨서 기쁘다. 하지만 경기 운영면에서는 만족하지 못한다"며 "K-1에서 최고가 되기 위해 남들보다 몇배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K-1 8강 토너먼트 결승전에서는 국내 격투기 선수 임치빈(28)이 노재길(28)을 3라운드 TKO로 꺾고 우승해 2년만에 경량급 정상 자리로 복귀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dong

  • thumbnail
    [이명박 대통령 25일 취임] 노 前대통령 고별만찬 "강물은 좌우물길 바꿔가며 흐른다"

    ... "정권 교체는 자연스러운 정치적 현실"이라며 "협력할 것은 협력해야 하지만 지켜야 할 가치는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노 전 대통령은 이어 국무위원들이 대통령과의 에피소드와 참여정부에 대한 소회 등을 얘기하자 일일이 그에 대한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이 과정에서 노 전 대통령은 해양수산부를 지키지 못한 데 대한 미안함을 표시하고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선정 과정에서 교육부가 끝까지 홍역을 치른 데 대해 격려했다고 천호선 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청와대는 이날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이심기

  • thumbnail
    지인진, K-1 데뷔전서 판정승

    ... 못한 탓인지 다소 경직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판정승으로 승리를 거둔 지인진은 경기 직후 "첫 경기를 이겨서 기쁘다. 하지만 경기 운영면에서는 만족하지 못한다"며 "K-1에서 최고가 되기 위해 남들보다 몇배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K-1 8강 토너먼트 결승전에서는 국내 격투기 선수 임치빈(28)이 노재길(28)을 3라운드 TKO로 꺾고 우승해 2년만에 경량급 정상 자리로 복귀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aile02

  • thumbnail
    '미수다' 커스티, 23일(오늘) 동갑내기 이현진씨와 화촉!

    ... 커스티는 "주변의 많은 분들께서 저희의 결혼식을 위해 많이 신경 쓰고 도와주셔서 감동했는데 그 분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서라도 정말 행복하게 잘 살 것이다. 토요일이 지나면 새로운 가족을 이루는 것인데 정말 며칠 앞으로 다가온 결혼식이 무척 기대되고 떨린다. 빨리 신혼여행을 가고 싶다"며 결혼식을 앞둔 설레는 소감을 전했다. 이들 부부는 결혼식을 올린 후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2.23 00:00 | sin

  • thumbnail
    정태우, '왕과나' 성인 연산군 역으로 합류!

    ... 싶은 캐릭터라 나도 관심이 갔던 배역”이라며 “이번 '왕과 나'에서는 짧은 시간에 많은 걸 보여주어야 하기 때문에 고민하고 있는데, 이종수 감독님이 극 상황에 맞게 감정에 충실하면 된다고 말씀하셔 이에 따르면서 연기하려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1998년 '왕과 비'에 단종역으로 출연할 때 안재모 형이 당시 연산군이었는데, 이번 '왕과 나'에서는 내가 연산군이 돼 형과 다시 만나게 됐다”며 독특한 인연도 소개했다. 한편, 손재성 감독은 “연산군 역을 ...

    한국경제 | 2008.02.23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