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931-139940 / 142,6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 아이디어발명 신제품 전시회 大賞 .. 효창쎄리온 회장 부부

    ... 수상했다. "쎄리온이 알려지지 않은 물질이다보니 국내 관련업계나 의학계에서 효능을 쉽게 인정하지 않으려는 경향이 있습니다만 92년 대회에서 쎄리온비누로 대상을 받은데 이어 이번에 다시 한번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돼 기쁩니다." 수상소감을 환한 웃음과 함께 말한 이들 부부는 나이에 맞지 않는 젊은 모습이었다. 이들 부부가 천연광물질을 합성,개발에 성공한 쎄리온은 세포활성화를 도와 피부노화를 지연시키고 여드름이나 기미 같은 각종 피부 트러블에도 치료 효과가 높다고 ...

    한국경제 | 2002.11.10 00:00

  • [체전 인터뷰] 대회 첫 금메달 역도 윤진희

    제83회 전국체육대회 첫 금메달리스트 윤진희(원주여고)는 "무리한 체중 감량을 걱정했는데 결과가 좋아 다행"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9일 열린 역도 여고부 48㎏급 경기에서 대회신 3개를 세우며 3관왕이 된 그는 "한국기록에 도전해 보려 했지만 무산돼 아쉽다"며 "세계적인 선수가 되기 위해 더욱노력하겠다"고 결의를 다지기도 했다. 다음은 윤진희와의 일문일답. --대회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되었는데 소감은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되어 기쁘기 그지없다. ...

    연합뉴스 | 2002.11.09 00:00

  • 심상명 신임 법무장관, "겸손으로 난국 타개"

    ... 불행한 사태는 없었을 것"이라며 "법무행정의 밑바탕은 우리의 원숙한 겸손에서 시작된다"고 말했다. 심 장관은 "법무.검찰을 떠난지 5년3개월여 만에 여러분들을 만나게 돼 반갑지만 한편으로는 막중한 책임감에 마음이 무겁다"고 소감을 밝힌 뒤 "40일 앞으로 다가온 대통령 선거가 어느 때보다 엄정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법과 원칙에 따라 공정하게 검찰권을 행사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11.09 00:00

  • [체전 인터뷰] 대회 첫 한국新 역도 임정화

    9일 열린 역도 여고부 58㎏급 경기에서 대회 첫 한국기록을 세우며 3관왕에 오른 임정화는 "전혀 예상 밖의 일이어서 얼떨떨하지만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또 "아시안게임에서 부진했지만 다음 올림픽에서는 메달을 딸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임정화와의 일문일답. --대회 첫 한국신기록을 세웠는데 소감은 ▲전혀 생각하지 못했다. 특히 아시안게임 이후 시간이 촉박했고 몸상태도 좋지않았던 터라 예상밖의 결과가 얼떨떨하기만하다. ...

    연합뉴스 | 2002.11.09 00:00

  • 심상명 법무장관, "조직안정 선진법무행정 구현"

    ... 법무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심 장관은 이날 연합뉴스 기자와의 전화통화에서 "신임 검찰총장과 상의, 제도보완 등을 통해 가혹행위 등이 재발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심 장관과의 일문일답. --소감은. ▲기쁘기보다는 착잡하고 무겁기만 하다. 장관직을 몇달밖에 수행하지 못하겠지만 최선을 다하겠다. --취임후 우선적 업무는. ▲지금의 검찰 사태를 빨리 마무리해야겠다는 생각이다. 신임 검찰총장과 상의해 제도보완 등 대책을 ...

    연합뉴스 | 2002.11.09 00:00

  • 탈북자 15명 인천공항으로 입국

    ...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6일밤 중국을 출발, 필리핀 마닐라를 거쳐 이날 오전 4시50분 대한항공 624편을이용해 입국한 이들은 김모(34.여)씨 등 여자 12명과 이모(36)씨 등 남자 3명으로구성됐으며, 남자중에는 강모(10)군이 포함돼 있다. 김씨는 입국후 "기쁘다. 도와주신 모든분께 감사한다"고 짧게 소감을 말했다. 이들은 지난 8∼9월 영사부에 들어가 그동안 망명을 요청해왔다. (영종도=연합뉴스) 박창욱기자 pcw@yna.co.kr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랜디 존슨, NL 사이영상 4회 연속 수상

    ... 탈삼진 부문에서 9차례나 1위에 올랐고5시즌 연속 삼진 300개 이상을 뽑아낸 최초의 선수로 기록됐다. 존슨은 "나는 단지 열심히 던지고 노력했을 뿐이며 사이영상은 이 것에 대한 보상이다. 또한 동료들이 공격과 수비, 불펜에서 도와 준 덕택"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동료인 실링도 올시즌 23승7패, 방어율 3.23, 탈삼진 316을 기록했지만 존슨에 막혀 2년 연속 사이영상에서 고배를 마셨다. (뉴욕 AP=연합뉴스)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11.06 00:00

  • 홍명보, 내년 시즌 LA갤럭시 이적확정

    ... 최종 사인만 남겨놓고 있었다. 구단 관계자는 홍명보의 연봉에 대해 아직 언급이 없으나 당초 25만달러선이 될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의 한 홍보담당자는 "홍명보는 국내 일정 때문에 기자회견에 참석할 수 없고 전화를 연결, 입단소감 등을 밝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96년과 99년, 2001년 준우승에 그치다 '3전4기' 끝에 올 시즌 MLS 정상에 오른 LA 갤럭시는 패서디나 로즈볼구장을 홈 그라운드로 하고 있으나 내년 6월로스앤젤레스 남부 ...

    연합뉴스 | 2002.11.05 00:00

  • thumbnail
    김호곤 올림픽대표팀 신임 감독 회견

    김호곤 올림픽대표팀 신임감독이 4일 오전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취임 소감을 밝히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한국경제 | 2002.11.04 11:21

  • 북한 경제시찰단 출국.."하나로 합치면 세상에 부러울 것 없다"

    ... 이들은 이날 오전 제주국제공항을 출발해 김포공항을 거쳐 오전 10시 40분께 인천공항에 도착, 출국장내 에어가든 식당에서 점심식사를 한뒤 별도의 기자회견 없이 곧바로 여객기에 올랐다. 박남기(朴南基.국가계획위원장) 단장은 출국 소감을 묻는 기자 질문에 "모든 것이 좋았다. 좋은 인상을 갖고 돌아간다"고 짧게 대답하고 탑승장안으로 들어갔다. 북측 시찰단은 출국에 앞서 서면으로 배포한 성명을 통해 "이번 방문은 력사적인 6.15 공동선언을 성실히 리행하고 그 정신을 ...

    연합뉴스 | 2002.1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