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2591-142600 / 147,1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산영화제] "사랑은 시대에 따라 달라지지요"

    ... 부산영화제에서 상영되는 이 영화가 칸과 토론토 등에서 상영된 것과 같은 버전인지를 묻는 질문에는 "감독으로서 마음에 안 드는 부분은 자꾸 다시 편집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다음은 기자들과 나눈 일문일답. --부산영화제를 찾은 소감을 들려달라. ▲누구라도 다 인정하겠지만 부산영화제는 아시아 최고의 영화제다. 특히 뉴커런츠 섹션이 새로운 아시아 영화를 발굴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AFA에는 교장으로 참여하고 있는데. ▲학생들을 가르치는 게 영화를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thumbnail
    조범현 SK 감독 "아쉽지만 최선 다했다"

    준플레이오프에서 5차례 접전 끝에 고배를 마신 조범현 SK 감독은 아쉬운 경기였지만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 만족한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다소 굳은 표정의 조 감독은 6일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패한 뒤 "오늘은 하느님께서 한화 쪽에 손을 들어준 것 같다. 우리가 역량이 없었던 것 아니라 선수들이 나름대로 최선을 다했는데 한화가 더 잘했을 뿐이다"고 말했다. 조 감독은 "원래 짜놓은대로 오늘 불펜 운영을 했는데 불펜 투수들이 이렇게 중요한 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카트리나 이재민 카지노서 160만 달러 '대박'

    ... 슬롯머신으로 160만 달러의 '대박'을 터뜨렸다. 올해 57세의 전직 도서관 사서인 재클린 셔먼은 "평소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카 지노에 열광하고 이기는 것도 좋아하지만 이런 행운이 올 지 예상하지 못했다"며 한 순간 바뀐 운명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허리케인으로 집을 날리고 오펄루서스의 동생 집 마룻바닥 신세를 지던 그녀는 이번 횡재로 새 집을 장만할 꿈에 부풀게 됐다. 그녀가 행운을 얻은 카지노는 허리케인 카트리나와 리타로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이 대거 대피한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thumbnail
    김인식 한화 감독 "이겨서 기쁘지만 걱정이 태산"

    ... 길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인식 감독은 준플레이오프에서 SK를 누른 이유를 투수력의 차이로 꼽으면서 두산과의 플레이오프 맞대결에서도 투수력에서 승부가 갈릴 것으로 내다봤다. 다음은 감독과 일문일답.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소감은 ▲물론 이겨서 좋기는 하지만 걱정이 앞선다. 우선 송진우가 잘 던졌다.이닝을 거듭하면서 송진우를 바꿔야지 생각했지만 길게 간 것이 결과적으로 잘 됐다. 최영필은 마지막에 힘이 빠졌다. 송진우를 일찍 바꿨다면 최영필이 더 힘들었을 것이다.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thumbnail
    [부산영화제] 개막작 '쓰리타임즈' 주인공 장첸 인터뷰

    ... 해운대 메가박스에서 열린 기자시사회 후 마련된 공식 기자회견에서 "안녕하세요"라고 한국말로 입을 연 후 "부산영화제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내가 출연한 영화가 개막작으로 선정돼 영광이다"이라며 부산의 영화팬 앞에 서게 된 소감을 밝혔다. 그는 "부산은 해산물이 맛있고 날씨가 좋아 인상적이다"라며 "부산 영화제는 다른 영화제와 달리 열정이 가득하고 젊음이 약동하는 영화제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장첸은 허우샤오시엔 감독이 연출을 맡은 이번 영화의 세 ...

    연합뉴스 | 2005.10.06 00:00

  • 金복지 "이시장, 진심으로 축하했다"

    김근태(金槿泰) 보건복지부 장관이 5일 자신의 인터넷 홈페이지에 최근 복원된 청계천을 둘러본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지난 1일 청계천 개통식을 찾았다는 김 장관은 홈피 글에서 "이명박(李明博) 시장이 어려운 결단을 했고, 결국 해낸 것에 대해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방향이 맞고, 서울 시민은 물론 많은 국민이 환영하는 `다시 물이 흐르는 청계천'은 우리 모두가 기뻐할 일"이라며 "(이 시장이) 많은 어려움에 부딪쳤을 텐데 ...

    연합뉴스 | 2005.10.05 00:00

  • 박휘섭 아카데미 원장 "직무교육의 '명품' 선보일 것"

    ... 중앙연수원장(52)을 선임했다고 4일 밝혔다. 서울대 독어독문학과 대학원을 나온 박 신임원장은 숭문고 교사,삼성 비서실 인사부장,삼성물산 이사,교보생명 인재개발실장(중앙연수원장) 등을 지낸 기업 인사 및 교육 분야 전문가다. 박 원장은 이날 취임 소감으로 "KOTRA는 국가와 국민을 위해 할 일이 더 많은 조직"이라며 "민간에서 쌓은 경험과 지식을 최대한 살려 '명품교육'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류시훈 기자 bad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10.04 00:00 | 류시훈

  • 노벨의학상 수상자들 함께 자축

    ... 일이 드문 이들 두 사람은 소식을 듣고 샴페인과 맥주로 수상을 자축했다. 마셜은 이날 퍼스에서 AP통신과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분명히 노벨상 수상은 의학 연구 분야에 있는 사람으로서는 최고의 영예"라며 "정말 믿을 수 없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위궤양과 스트레스가 상관관계가 있다는 생각이 너무 깊이 뿌리 박혀 사람들은 박테리아가 원인이라는 생각을 하지 못했다"고 설명하며 "다른 곳의 사람들은 다른 생각조차 하지 못해 오스트레일리아 서부의 퍼스 같은 곳에서 ...

    연합뉴스 | 2005.10.04 00:00

  • [바둑] 박영훈, 물가정보배 결승1국 승리

    ... 보유 중이다. 승자 박영훈 9단은 국후 "초반부터 엄청 어려운 바둑이었다. 마지막까지 계가가 안 됐다. 이겨서 다행이다. 다만 이제 1승일뿐이다. 기뻐하기엔 이르다. 좋은 바둑을 둘 수 있도록 2국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물가정보배는 올 5월에 창설된 기전으로 6단 이상 고단자들만이 출전하는 제한기전. 이번 대회에는 총 75명의 고단 기사들이 출전해 예선전과 4개 조 본선리그를 통해 결승 진출자를 가렸다. 결승2국은 11일 한국기원에서 ...

    연합뉴스 | 2005.10.04 00:00

  • [인터뷰] LPGA 통산 4승 한희원

    ... 시아버지(62)의 생일 선물을 챙길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특히 많은 한국 교민들이 응원해준 로스앤젤레스 인근에서 우승, 기쁨이 더 크다는 한희원은 첫 라운드부터 마지막까지 1위를 달린 것도 처음인 등 이래저래 우승의 감격이 남다르다고 소감을 밝혔다. 다음은 한희원과의 일문일답. --먼저 우승 소감은. ▲너무 좋다. 우승할 때마다 좋은 것은 당연하지만 이번에는 교민들이 많은 로스앤젤레스 인근에서 우승해 특히 좋다. --경기를 어떻게 풀어갔나. ▲어제 8번홀까지 ...

    연합뉴스 | 2005.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