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39,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도연, 그동안 분출하지 못했던 애절한 감정…결국 터트려냈다 ('인간실격')

    ... 배우다” “도연언니 처음에는 막 눈물나게 하더니 정아란 만날 때는 화내서 응원하게 하더니 마지막에는 나를 쓰러지게 만들었다!”, “앞으로 나아가면 안 되는, 강재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생긴 부정의 감정과 고통들을 전도연이 실체로 만들었다! 역시 급이 다르네 달라” 등 소감을 쏟아냈다. 한편 ‘인간실격’은 매주 토, 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텐아시아 | 2021.10.18 09:54 | 차혜영

  • thumbnail
    '지리산' 주지훈, 김은희 작가와 재회…"지금까지 연기와 달라, 모든 게 새롭다"

    배우 주지훈이 tvN 새 드라마 ‘지리산’ 출연 계기를 비롯해 솔직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수많은 인생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배우 주지훈(강현조 역)은 먼저 ...

    텐아시아 | 2021.10.18 09:20 | 정태건

  • thumbnail
    '갯마을 차차차' 이석형이 밝힌 #조연출 #과거사 #갯마을베짱이 #김선호

    ... ‘갯마을 차차차’가 진한 여운을 남기며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 극 중 ‘갯마을 베짱이’ 팀의 조연출 ‘김도하’ 역을 맡아 활약한 이석형이 작품을 끝마치게 된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눈컴퍼니를 통해 이석형은 “‘갯마을 차차차’는 제게 잊지 못할 소중한 경험이 되었다. 김도하라는 인물은 연기함에 있어서 다양한 감정을 보여드릴 수 있는 역할이었다. 그래서 정도 ...

    텐아시아 | 2021.10.18 09:05 | 차혜영

  • thumbnail
    카카오브레인, 글로벌 최상위 AI 학회 ICCV의 영상 부문 챌린지 우승

    ... 첫번째 과제에서 1등에 오르며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카카오브레인 Video Understanding팀 신민철 AI 리서처는 “카카오브레인이 AI 기술의 높은 성과를 증명하고 이를 인정받아 영광” 이라고 소감을 전하며 “카카오브레인은 향후 비디오 인식 분야에서 새로운 방법론을 개발하는 등 영상 관련 혁신 기술을 선보이기 위해 매진할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브레인은 지난 해 국내외 저명 학회에 총 13편의 ...

    한국경제 | 2021.10.18 08:53 | WISEPRESS

  • thumbnail
    '갯마을 차차차' 김주연 "여름 내내 행복한 촬영" 애정 어린 종영 소감

    ‘갯마을 차차차’ 김주연이 애정 어린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주연은 지난 17일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보라슈퍼 사장 ‘함윤경’으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금철(윤석현 분)의 아내이자 보라(고도연 분)의 엄마인 함윤경은 조근조근 예쁘게 말하는 새댁 같지만 한때 공진 최고 날라리 출신으로 결혼 후 화려한 과거를 정리한 인물. 이에 얌전한 외모에 약간의 살벌한 입담(?)을 ...

    텐아시아 | 2021.10.18 08:24 | 이준현

  • thumbnail
    PGA 투어 더 CJ컵 20언더파 임성재 "첫 홀 이글에 좋은 흐름"

    ... 공동 39위가 최고 성적이었기 때문에 올해 더 CJ컵 자신의 최고 순위를 경신했다. 임성재는 이날 경기를 마친 뒤 "첫 홀 칩인 이글을 하면서 시작이 좋았다"며 "그 기운이 마지막까지 유지돼 버디를 많이 잡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1번 홀 이글 상황에 대해 "그린 앞 20야드 정도여서 홀까지 30야드로 봤다"며 "클럽을 조금 열고 쳤는데 두 번 튀고 홀 안으로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마지막 6개 홀에서 버디 5개를 몰아친 임성재는 "마지막까지 ...

    한국경제 | 2021.10.18 07:40 | YONHAP

  • thumbnail
    전북 넘고 ACL 4강…울산 홍명보 "리그 경쟁에도 중요한 승리"

    ... 전북과의 2021 ACL 8강전을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굉장히 어려운 여건에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승리를 얻어 기쁘다"며 "골을 넣고 이른 시간에 실점한 건 아쉬운 점이지만, 전체적으론 선수들이 경기를 잘 해줬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울산은 전북과 전·후반 90분을 2-2로 맞선 뒤 연장 전반 11분 이동경의 결승 중거리포에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K리그1에서 전북에 승점 1 앞선 선두를 달리는 울산은 ACL 2연패 도전을 이어가게 됐을 뿐만 ...

    한국경제 | 2021.10.17 22:36 | YONHAP

  • thumbnail
    1년만에 김천 K리그1 복귀시킨 김태완 감독 "축구, 참 힘들었다"

    ... 가능한 것이었다"고 말했다. 김 감독은 현역 은퇴 뒤 2002년부터 군 팀 김천에서 코치로 일해온 '군무원'이다. 2017년 처음으로 정식 사령탑에 올라 5시즌째 김천을 지휘했다. 이번 우승은 김 감독이 지휘한 첫 우승이다. 우승 소감을 말해보라고 하자 김 감독은 "처음에는 아무것도 모르고 팀을 이끌었는데, 올해는 정말 감독이라는 직업이 정말 쉽지 않다는 걸 느꼈다"면서 "막판에 다들 우리의 우승이 확정된 것처럼 말했지만, 난 '만일의 상황'을 생각하면서 끝까지 ...

    한국경제 | 2021.10.17 16:01 | YONHAP

  • thumbnail
    막방 D-DAY '갯마을 차차차' 신민아X김선호X이상이, 종영소감…"사랑 감사"

    ... 마을을 덮친 새로운 슬픔을 예고, 마지막까지 예측불가능한 전개에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는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이 가운데 신민아, 김선호, 이상이, 그리고 유제원 감독과 신하은 작가가 마지막 방송을 맞아 진심 어린 종영 소감을 직접 전해 공진의 마지막 이야기를 향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그동안 매주 주말 밤마다 ‘갯마을 차차차’를 본방사수 하며 뜨거운 관심과 애정을 보여준 시청자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 것은 물론, 함께 ...

    텐아시아 | 2021.10.17 14:24 | 서예진

  • thumbnail
    "여자로서 숨기고 싶은 일인데…" 출국 전 '이다영'의 첫마디는

    ... 사진과 함께 "쌍둥이들이 테살로니키에 온다"라는 문구를 적었다. 전날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한 이들은 터키를 거쳐 그리스로 들어간다. 인천공항에 자매가 나타나자 취재진이 몰려려 '그리스로 나가게 된 소감이 어떤가', '사과의 말을 할 의향이 있느냐' 등 질문을 했지만 자매는 답변하지 않았다. 어머니 김경희씨는 고개를 숙인 두 딸을 향해 "야, 야! 하지 마, 고개 들어" "정신 차려" ...

    한국경제 | 2021.10.17 14:04 | 안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