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2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 팔리면 말고" 배짱…집주인들, 호가 수억씩 올렸다

    ... 25억원에 신고가를 썼다. 이후 매수자 문의가 이어지고 있지만 한 달째 매물이 나오지 않고 있다. 지난 6월 양도소득세율이 큰 폭으로 높아진 이후 서울 아파트 ‘매물 잠김’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규제지역의 3주택 ... 증여하자”는 분위기가 번지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 여당이 다주택자 및 고가 주택 소유자의 장기보유특별공제를 축소하는 내용의 양도세 개편안을 추진하면서 장기적으로 매물 잠김 현상이 심해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부동산시장 ...

    한국경제 | 2021.08.04 17:41 | 신연수

  • thumbnail
    연금계좌는 세액공제용?…장기 절세투자 계좌로 굴리면 더 짭짤!

    ... 떠오르는 상품이 연금계좌일 것이다. 눈에 보이는 세제 혜택이 크기 때문이다. 연금저축은 납입금액 중 연간 4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 다만 종합소득이 1억원(근로소득만 있는 경우 총급여 1억2000만원)이 넘는 고소득자는 300만원까지만 가능하다. 이보다 많은 금액을 세액공제 받으려면 IRP에 추가로 가입해야 한다. 연금저축과 IRP를 합친 세액공제 한도는 연간 700만원이며, 세액공제율은 13.2%다. 연 700만원을 가득 채워서 납입하면 돌려받는 환급세액만 92만4000원에 ...

    한국경제 | 2021.08.04 15:18

  • thumbnail
    '훈련 중 부상' 운동부 고교생 장해급여 소송 패소 이유는

    ... 호전…법원 "해당 안 돼" 기각 학교 운동부 훈련 중 무릎관절 십자인대 등이 파열된 학생이 수술 후 장해 소견을 받고 공제회에 해당 급여를 청구했다가 거부당하자 소송을 제기했으나 패소했다. 재판부는 "소송 전 장해가 있었더라도 재판이 ... 자'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훈련 중 무릎 부상으로 후유장해가 생겼다는 얘기다. A군의 가족은 이를 근거로 공제회에 일실수입(잃어버린 장래 소득) 2천500만원과 위자료 600만원 등 총 3천100만원을 청구했다. 그러나 공제회는 ...

    한국경제 | 2021.08.04 10:15 | YONHAP

  • 임대료 깎아준 '착한 임대인' 10만명…2300억 稅혜택

    ... 세액공제를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4일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국세청에서 제출받은 '2020년 귀속 종합소득세 신고 결과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임대료를 감면하고 세액공제를 받은 '착한 임대인'은 개인과 ... 10만3956명으로 집계됐다. 이들은 전국 18만910명의 임차인에게 4734억원의 임대료를 감면해줬다. 이들이 받은 세액공제 혜택은 2367억원이다. 법인 '착한 임대인'은 4584곳이었다. 이들 법인은 임차인 2만2584명에게 ...

    조세일보 | 2021.08.04 09:36

  • thumbnail
    작년 `착한 임대인` 10만4천명...세액공제 2천400억원 혜택

    ... 4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국세청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임대료를 감면하고 세액공제를 받은 `착한 임대인`은 개인과 법인을 합쳐 총 10만3천956명으로 집계됐다. `착한 임대인`들은 전국 18만910명의 임차인에게 4천734억원의 임대료를 감면해주고 2천367억원의 세액공제 혜택을 받았다. 정부는 지난해 `착한 임대인`에 대해 임대료 인하액의 50%를 소득·법인세에서 공제해주는 제도를 시행했다. ...

    한국경제TV | 2021.08.04 09:07

  • thumbnail
    지난해 '착한 임대인' 10만4천명, 임대료 4천700억원 인하해줬다

    임대료 감면받은 임차인 18만명…임대인은 세액공제 2천400억원 혜택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깎아준 '착한 임대인'이 10만명 이상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 15만8천326명에게 총 4천22억원의 임대료를 감면해줬다. 정부는 지난해 '착한 임대인'에 대해 임대료 인하액의 50%를 소득·법인세에서 공제해주는 제도를 시행했다. 올해 1월부터는 세액공제율을 임대료 인하액의 70%로 올렸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8.04 06:05 | YONHAP

  • [사설] '난수표' 양도세, '깜깜이' 종부세…조세저항 두렵지 않나

    주택 양도소득세가 갈수록 누더기가 될 판이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소득세법 개정안에 따르면 양도세 장기보유특별공제가 적용되는 ‘경우의 수’가 보유 및 거주기간, 양도차익 등에 따라 최대 189개에 ... 4면 참조). 수도권 유권자들의 표심과 친서민 사이에서 오락가락하다 기형적 세제를 만들어낸 것이다. 장기보유특별공제 산식은 복잡하기 이를 데 없다. 큰 줄기만 살펴봐도 보유기간에 따라 3~4년부터 10년 이상까지 8개 공제구간이 ...

    한국경제 | 2021.08.03 17:30

  • thumbnail
    고가주택은 오래 살아도 양도세 더 물린다

    더불어민주당은 1가구 1주택자도 양도차익이 많으면 더 많은 양도소득세를 내도록 하는 세법 개정안을 지난 2일 내놨다. 5억원부터 15억원 초과까지 양도차익 구간을 네 단계로 나눠 장기보유특별공제를 줄이는 것이 핵심이다. 이르면 다음달로 예상되는 법 개정안 통과 이후 매입하는 주택부터 적용된다. 하지만 법 개정으로 모든 주택의 양도세가 늘어나는 것은 아니다. 차익의 규모가 같더라도 팔 때 집값이 싸다면 양도세가 현행보다 오히려 줄어들 수도 있다. ...

    한국경제 | 2021.08.03 17:21 | 노경목

  • thumbnail
    '애물단지' 변액보험, 年수익률 100% 육박하니…작년 3조 몰렸다

    ... 10년 이상 보험을 유지하고 정해진 요건에 충족하면 전액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다. 투자 수익의 15%까지 이자소득세도 감면된다. 일부 특약이나 최저사망보험금 등은 예금자보호한도인 5000만원까지는 보험사가 파산하더라도 돌려받을 ... 사업비를 반드시 고려해야 한다. 지금이야 큰 문제가 없겠지만 향후 증시가 나빠져서 수익률이 낮아진다면 사업비를 공제하고 나면 정작 내 손에 남는 이익이 많지 않을 수 있다. 사업비 부담을 줄이는 ‘꿀팁’도 ...

    한국경제 | 2021.08.03 15:25 | 정소람

  • thumbnail
    부산은행, 은행권 최초 비대면 개인형 퇴직연금 수수료 면제

    ... IRP계좌에 대해 운용관리 수수료와 자산관리 수수료를 부과하고 있다. 가입자가 부담하는 합산수수료는 금융회사별로 연간 0.1%~0.5%에 이른다. IRP계좌는 노후준비와 함께 세액공제가 가능한 대표적인 절세상품이다. 연간 700만원을 납입하면 최대 115만5000원까지 세액 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만 50세 이상으로 연소득 1억2000만원 이하 고객이라면 세액공제 한도가 최대 900만원으로 확대돼, 연간 최대 148만5000원의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

    한국경제 | 2021.08.03 14:31 | 김태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