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9221-209230 / 210,2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내 교통체증 손실 연 2조3,000억원

    ... 교통체증으로 인한 경제적 손실은 연간 2조3,186억원에 이르고 있으며 이같은 손실액수는 더욱더 심각해질 전망이라는 연구보고서가 나와 관심. 4일 서울시 교통연구보고서에 따르면 차량의 정체로 시민들이 길에서 허비하는 시간을 소득으로 환산하면 1조9,818억6,000원에 달하며 이 시간에 소모되는 기름값만도 3,368억원에 이른다. 이같은 계산은 현재 서울시내 도심차량의 평균속도(19km)와 소득수준을 기준으로 추산한 것으로 앞으로 차량증가로 인한 도심통행속도 ...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미, 반도체칩 관계법 제정 보호방침...조부총리

    ... 아직도 크기 때문에 금년산 쌀수매가격을 대폭 인상하는 것은 곤란하다고 밝혔다. 조부총리는 이날 상오 청와대에서 노태우대통령에게 업무보고를 하면서 추곡수매가를 대폭 인상하기가 어려운 점으로 최근 경쟁적으로 분출되고 있는 각계의 소득보상적 욕구를 자제해 국민경제의 안정적 운용을 도모하기 위한 한자리 수 정책에 어긋나고 과거 쌀의 만성적 부족시대에서 이제는 본격적인 쌀의 과잉공급시대로 진입함으로써 수매가 지지에 의한 쌀의 양적 증산의 필요성이 약화됐다는 점을 ...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고객들 보급형보다 값비싼 고급형 승용차 선호...중고차매매협회

    ... 경우에도 651만원에 출고된 고급형 GTE는 현재 530만원에 거래, 18.6%의 감가율을 보여 출고가 574만원, 중고가 360만원으로 감가율이 37.3%에 달하는 보급형 GSE에 비해 무려 18.7%포인트가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같은 새차 출고가에 비해 현재의 중고차 가격이 고급형과 보급형간에 큰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은 국민소득 향상에 따라 고객들이 약간의 가격차이 보다는 기능과 안전도를 원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세무사찰-조사 80년대 중반이후 급감...국세청

    ... 80-83년간이 전체의 88%를 차지해 80년대 중반에 들어 세무사찰 건수가 급격히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으나 지난해에는 85-87년에 비해 사찰건수가 7-8배에 달하는 특이한 현상이 발행했다. 또 80년이후 지난 상반기까지 소득세, 법인세, 부가가치세 분야의 일반 세무조사는 총 53만1,548건으로 84년까지 연간 최하 6만6,000건에서 최고 9만5,000건에 달했으나 85년에는 4만1,708건, 86년 2만9,122건, 87년 1만9,999건 등으로 ...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 해 설..정부/여당 농촌관계법 개정안 내용 <<<

    정부와 민정당은 4일 당정회의에서 그동안 도시지역과 소득등에 있어 격차를 보여온 농어촌의 발전을 위해 추진해온 농어촌 발전 종합대책을 논의, 이번 정기국회에 과 농지기금관리설치법안>을 제출, 통과시키기로 합의함으로써 농어촌발전을 위한 획기적인 조치가 예고 되고 있다. *** 농지규제 풀어 농어민 전용 가능케 *** 정부와 민정당이 한두가지 이견을 보인 사항을 제외한 농어촌발전대책의 가장 큰 내용은 현재 절대농지와 상대농지로 구분하여 ...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토지개발공사 토지 251만평 비축

    ... 택지공급등 필요할 경우 팔기 위해 지난 8월31일 현재 총 828만5,110제곱미터(251만640평)의 토지를 비축하고 있으며 이중 4.4%인 36만5,024제곱미터(11만614평)을 민간에임대, 월간 5,859만3,000원의 임대소득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토개공이 국회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전체 비축토지중 토개공이 따로 가공하지 않은 상태에서 이용이 가능한 일반토지는 64.7%인 536만1,510 제곱미터이며 토개공이 매입, 택지등으로 조성한 ...

    한국경제 | 1989.10.04 00:00

  • 올해 근로소득세 6,468억원 초과징수 예상...재무부

    ... 1,575억원 감소할 것임에도 불구하고 내국세수가 2조139억원 방위세수가 4,740억원 교육세수가 765억원 전매납부금수입이 16억원이나 각각 증가할 것으로 추산된데 따른 것이다. 특히 내국세가 이처럼 크게 더 걷히는 것은 소득세가 6,505억원, 부가가치세가 6,370억원이나 각각 더 늘어나는데 힘입은 것이다. **** 당초 예산대비 43.2%나 크게 증가 **** 한편 소득세수 증가액중 99.4%인 6,468억원이 원천징수분이어서 결국 소득세수 ...

    한국경제 | 1989.10.03 00:00

  • 임대주택 취득세 50% 감면추진...내무부, 저소득층 부담 덜게

    내무부는 2일 도시영세민과 농어민등 저소득층의 지방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내년부터 시행되는 종합토지세의 최하단계 세율을 당초 0.3%에서 0.2%로 인하키로 했다. 내무부는 이와함께 앞으로 임대주택(전용면적 60평방미터 이하) 최초분양자 에 대한 취득세, 등록세를 50% 감면하고 취득세, 재산세, 도시계획세등의 면세점을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올리기 위해 세제를 개선하기로 했다.

    한국경제 | 1989.10.03 00:00

  • 한전, 국민주 특혜 배정

    ... 예산이 잘못 사용됐다고 밝혔다. 감사원은 특히 한전이 직원들에게 주식청약자금을 융자하면서 융자조건도 연 2%의 저금리에 상환기간 5년을 적용, 예산을 방만하게 편성 운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감사원은 한전의 융자조건은 월소득 40만원이하인 국민에 대해 지원되는 국민주신탁자금의 금리인 연 8%, 상환기간 3년과 비교해 볼때 형평을 잃고 있으며 한전의 경영여건을 감안할때 직원들에 대한 대출금리가 자금조달금리 수준인 연 7%(금년 1~5월중 평균차입금리)정도는 ...

    한국경제 | 1989.10.03 00:00

  • 영업순익의 5% 복지기금 적립...노동부, 사내근로복지기금법마련

    ... 알려졌다. 노동부가 이 법 제정을 서두르는 것은 현재 300인이상 고용업체의 상당수가 영업이익의 평균 3.9%에 이르는 액수의 기금을 사내복지기금으로 적립, 운용 하고 있으나 이 기금을 설치운용중인 사업장의 62%가 근로자의 주택구입, 우리사주 구입등 원래 목적의 근로자 재산형성에 사용치 않고 소비성 융자로 사용하는등 운용이 제대로 안되고 있고 금융기관에 기금을 예치할때 이자 소득세를 납부해야 하는등 불합리한 점이 많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한국경제 | 1989.10.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