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해병대, SNS로 군수뇌부 비판한 장교 지휘권 박탈

    ... 받아들이지 않고 '우리가 일을 그르쳐버렸다'고 말하지 않는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군 수뇌부에 책임을 공개적으로 요구하기 위해 모든 것을 내던질 용의가 있다고 덧붙였다. 영상이 게시되자 미 해병대 사령부는 쉘러 중령의 지휘권을 박탈했다. 미 해병대 대변인 짐 스텐저 소령은 쉘러 중령이 지휘 능력에 대한 신뢰를 잃었다면서 "해병대 장교들이 지휘부에 동의하지 않는 의견들을 개진할 수 있는 포럼이 있다. 소셜미디어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29 08:07 | YONHAP

  • thumbnail
    "軍 여단장이 병사 급식으로 술상 차리게 시켰다"

    ... 못해 다음 날 아침까지 치웠다"고 주장했다. 지난 4월 첫 회식 후 취사병들이 국방 헬프콜 게시판을 통해 조치를 요구했으나 지난달 2차 사건이 발생했다는 것이다. 글쓴이는 "지난 7월 1일, 다음날에 있을 소령 진급 발표를 앞두고 여단장이 개최한 회식에서도 병사들의 음식 재료를 이용해 메뉴를 만들었고 잔여물은 다음 날 아침 급양관과 중대 간부가 치웠다"고 말했다. 이어 "급양관이 불쾌하다고 호소했으나 돌아온 대답은...

    한국경제 | 2021.08.27 22:34 | 김정호

  • thumbnail
    육군 5사단 장병들 빠른 조치로 민북지역 화재 확산 막아

    ... 5시께 영상 감시 임무를 수행하던 중 강원 철원군 민통선 내에서 시커먼 연기가 피어오르는 것을 식별하고 지휘통제실로 보고했다. 이후 대대 모든 장병은 화재 발생 시 행동 매뉴얼에 따라 상황 대응에 나섰다. 특히 부대대장 김남훈 소령과 행정보급관 이재일 상사는 현장에서 상황을 실시간으로 공유하면서 주민들을 대피시키고 차량 내 소화기로 초기 진화를 마친 뒤 소방과 경찰에 현장을 인계했다. 불은 민통선 내 양봉장에서 시작됐으며 초기에 진화되지 않았다면 자칫 산불로 ...

    한국경제 | 2021.08.26 09:35 | YONHAP

  • thumbnail
    철수시한 일주일…미군, 구출작업에 헬기·특수부대 투입

    ... 따른 후과를 경고하고 나서 전망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다만 현재까지 미군은 현지 대피 과정서 안전 확보를 위해 20년간 적대 관계였던 탈레반과 소통 창구를 유지하고 있다고 NYT는 보도했다. 카불에 주둔 중인 피터 배슬리 소령이 탈레반 지도부와 연락선을 유지하며 현지에 남아있는 미국인과 현지 조력자들의 카불 공항까지 이동 방안을 협의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양측간 협의 결과로 아프간을 탈출하려는 군중들을 막기 위해 공항 외부에 설치된 방어벽이 확대되기도 ...

    한국경제 | 2021.08.24 09:40 | YONHAP

  • [부고] 이한준(중앙대학교병원 병원장)씨 부친상

    이한준 중앙대학교병원 병원장 부친상 ▲ 이일수씨 8월 23일 별세, 이한준(중앙대학교병원 병원장)·이소령 부친상, 신동희 시부상 ▲빈소: 중앙대학교병원 장례식장 1호실, ▲발인: 8월 25일(수) 오전 7시 ▲장지: 천안공원묘원. 02-6299-2002, 010-9307-8881 김수진기자 sjpen@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8.23 14:23

  • thumbnail
    철조망 너머 미군에 건네진 아프간 아기, 아빠 다시 만났다

    ... 카불 공항 인근에 몰려든 인파 속 철조망 너머 미군에게 넘겨졌던 아기가 아빠와 무사히 재회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0일(현지시각) 미국 뉴욕타임즈, NBC방송 등은 미국 해병대 대변인 제임스 스텡거(James Stenger) 소령이 이메일을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고 보도했다. 전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아프간 시민들의 자신의 아기라도 탈출시키기 위해 공항 철조망 너머로 넘기려고 시도하는 영상이 퍼졌다. "아이라도 살려달라"는 외침 ...

    한국경제 | 2021.08.21 17:09 | 이보배

  • thumbnail
    [하이빔]자동차 '크루즈' 기능, 소송까지 간 사연

    ... '거버너(governor)'라 불렀다. 그리고 이런 거버너 기능이 자동차에 처음 사용된 때는 1900년 초반 영국에 설립된 '윌슨 필처(Wilson-Pilcher)' 자동차다. 아일랜드 출신의 엔지니어이자 발명가, 그리고 영국 해군항공대 소령이었던 월터 고든 윌슨이 고안했는데 레버로 엔진 작동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방식이었다. 이후 1908년 미국 피어리스자동차는 스티어링 휠 아래에 별도 엔진 흡입구를 만들어 속도를 유지했고 해당 기능을 '플라이볼 거버너(Flyball governor)'라고 ...

    오토타임즈 | 2021.08.16 11:56

  • thumbnail
    '박정희 대통령 저격사건 언급' 징역형, 42년만 재심서 무죄

    ... 선고를 유예한다"고 판시했다. 그러면서 "과거 불행한 일로 피고인이 감당한 희생이 온전히 회복되기는 어렵겠지만, 이번 무죄 판결이 피고인의 명예회복에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씨는 1979년 10월 27일 정훈장교(소령)로 복무하던 중 이발소에서 동료들과 박 전 대통령 저격사건 관련 보도 내용에 관해 얘기했다가 유언비어를 퍼뜨렸다는 혐의(계엄법 위반)로 계엄군법회의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다. 당시 최규하 전 대통령권한대행이 발령한 계엄포고는 '유언비어의 ...

    한국경제 | 2021.08.12 15:51 | YONHAP

  • thumbnail
    공군 공보장교측, '李중사 사건' 군검사 고소…"강압수사"

    ... 조사를 받아온 공군 공보실 장교 측이 '강압수사'를 받았다고 주장하며 담당 군검사를 고소했다. 공군본부 공보실 소속 A 대령, B 중령 측 최장호 변호사는 12일 오전 이번 사건 수사에 참여하고 있는 국방부 소속 군 법무관 C 소령의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에 대해 수사해달라며 국방부 검찰단에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최 변호사는 고소장에서 "(군검사가) 자신의 의도와 맞는 답변이 나오지 않고 오히려 피의자 측이 결백을 호소하자 B 중령에게 반말하며 자리에서 ...

    한국경제 | 2021.08.12 09:20 | YONHAP

  • thumbnail
    '사자명예훼손' 전두환 광주로 출발…이순자 동행(종합2보)

    ... 전태삼(71)씨는 모친인 고(故) 이소선 여사 등 피해자들에 대한 신군부의 탄압을 전씨가 사과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전씨 자택 앞에 김종인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공수부대 지휘관 신순용 전 육군 소령이 광주 5·18민주묘지에서 무릎을 꿇고 사죄한 사진을 놓았다. 전씨는 2017년 4월 펴낸 회고록에서 고(故) 조비오 신부의 헬기 사격 목격 증언이 거짓이라고 주장하며 조 신부를 "성직자라는 말이 무색한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8.09 09: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