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뒤늦게 알려진 '유희왕' 작가 사망 이유…"그는 영웅"

    ... 때는 그가 바다에서 스노클링을 하다 숨진 것으로만 알려졌었다. 당시 바다에는 이안류에 소용돌이 현상이 겹쳤고, 약 2m에 육박하는 파도까지 쳐서 매우 위험한 상황이었으며, 우연히 현장에 있던 오키나와 주일미군 소속 로버트 보르조 소령이 먼저 구조에 나서자 근처에 있던 다카하시도 곧이어 스노클링 장비를 차고 합세한 것으로 전해졌다. 휩쓸린 피서객들은 이들의 노력 덕분에 모두 바다에서 빠져나올 수 있었으나 정작 다카하시는 이틀 뒤에야 현장에서 약 300m 떨어진 해상에서 ...

    한국경제TV | 2022.10.13 22:35

  • thumbnail
    "바다서 숨진 日 유희왕 작가, 피서객 구하려다 참변"

    ... 스노클링을 하다 숨진 것으로만 알려졌었다. 당시 바다에는 이안류에 소용돌이 현상이 겹쳤고, 약 2m에 육박하는 파도까지 쳐서 매우 위험한 상황이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우연히 현장에 있던 오키나와 주일미군 소속 로버트 보르조 소령이 먼저 구조에 나서자 근처에 있던 다카하시도 곧이어 스노클링 장비를 차고 합세한 것으로 전해졌다. 휩쓸린 피서객들은 이들의 노력 덕분에 모두 바다에서 빠져나올 수 있었으나 정작 다카하시는 이틀 뒤에야 현장에서 약 300m 떨어진 해상에서 ...

    한국경제 | 2022.10.13 18:11 | YONHAP

  • thumbnail
    '유희왕' 작가, 뒤늦게 알려진 사망 이유…"그는 영웅이다"

    ...;는 오키나와의 미군 장교 로버트 부르조(49)가 동굴에서 소용돌이에 휩쓸린 사람들을 구조했던 활약상을 조명하며 다카하시의 사망 원인을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다카하시는 지난 7월 4일 오키나와의 미군 장교 로버트 부르조 소령과 함께 소용돌이에 휩쓸린 사람들을 구조하려다가 파도에 휩쓸려 행방불명됐다. 스쿠버 다이빙 강사이기도 한 부르조 소령은 당시 오키나와의 유명 다이빙 명소에서 물에 휩쓸린 여성의 딸과 30대 미군 병사를 구조했다. 이때 타카하시도 ...

    한국경제 | 2022.10.13 17:26 | 김현덕

  • thumbnail
    육군 3공병여단, 북한강서 도하 훈련…실전 역량 강화

    ... 즉시 뗏목 형태의 문교를 구축하는 등 도하 장비 62대를 투입해 4시간여 만에 북한강 끝에서 반대쪽 끝까지 215m를 연결하는 부교를 완성했다. 20기갑여단은 2019년 독립기갑여단으로 창설한 이래 첫 도하 훈련을 함으로써 작전 수행 능력을 증명했다. 박재선(소령) 도하중대장은 "교량 사용이 제한되는 상황 속 전차 기동이라는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각기 다른 부대들이 힘을 모아 성공적으로 훈련을 완수한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13 14:58 | YONHAP

  • thumbnail
    "한미 동맹은 재난에도 공동 대응" 양양서 재난구호 합동훈련

    ... 해군 공병의 연합작전 운용성을 높임과 동시에 기사문 지역주민에 대한 대민지원까지 병행해서 진행한다"라며 "국민과 함께하는 해군의 일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주한미해군사 공병참모 응우옌 오버(Nguyen Over) 소령은 "한미동맹은 군사적 위협을 넘어 재난과 같은 비군사적 위협에도 함께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라며 "이번 훈련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도움이 필요한 곳에 신속히 배치돼 연합 재난구호 능력을 키우겠다"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2.10.12 11:04 | YONHAP

  • thumbnail
    6년만에 자카르타 찾은 해군 순항훈련전단…인니서 위용과시

    ... 업적이 널리 알려지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해군 지휘참모대학 교육생들도 한산도함에 올라 연신 사진기 셔터를 눌렀고, 직접 모의 훈련 장비를 다뤄보며 큰 관심을 보였다. 인도네시아 해군 지휘참모대학 교육생인 고풀 소령은 "한국의 최신식 훈련함을 둘러볼 좋은 기회였다"라며 "규모는 물론 조함 실습 장비 같은 최신 훈련 장비들이 매우 인상적이다. 인도네시아에도 이런 훈련함이 생기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1954년 시작해 올해로 69회째인 해군 ...

    한국경제 | 2022.10.11 12:07 | YONHAP

  • thumbnail
    [삶] 88세 국민의사 이시형 "40년간 감기 몸살 한번 없었다"

    ... 나왔다. 이것을 찌개로 만들어서 팔기도 하고, 그냥 팔기도 했다. 그런데 문제는 종이, 담배 정도는 괜찮은데, 이쑤시개가 나오는 것이었다. 이 찌개를 먹다가 혀 등을 찔려서 피가 펑펑 나오기도 했다. 그래서 내가 미군 소령인 군목을 찾아갔다. 좋지 않은 영어 실력으로 문제를 이야기했더니 한국 사람들이 그걸 먹느냐면서 놀라워했다. 믿지 못했는지, 그 군목은 나를 데리고 시장으로 나와 찌개 두 그릇을 시켰다. 그리고 찌개를 먹었는데. 그의 눈에서 눈물이 ...

    한국경제 | 2022.10.01 09: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에 미군 의료정보 넘기려던 전직 美 군의관 FBI에 덜미

    전직 미군 장교가 러시아에 미군의 의료 정보를 넘기려다 러시아 당국자로 위장한 연방수사국(FBI) 요원에게 덜미가 잡혔다. 현직 의사인 그의 부인도 함께 붙잡혔다. 2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이날 미국 법무부가 전직 소령이자 노스캐롤라이나주의 육군 기지 '포트 브래그'의 의사였던 제이미 리 헨리와 마취가 의사인 그의 부인 애나 가브리엘리안을 개인 식별이 가능한 미군 기지 내 환자의 건강 정보 불법 공개 혐의 등으로 기소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9.30 21:26 | 이보배

  • thumbnail
    전직 美군의관, 러시아에 미군 의료정보 넘기려다 FBI에 덜미

    ... 부인도 함께 붙잡혀 전직 미군 장교와 그의 부인이 러시아에 미군의 의료 정보를 넘기려다가 러시아 당국자로 위장한 연방수사국(FBI) 요원에게 덜미를 잡혔다고 로이터 통신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법무부는 이날 전직 소령이자 노스캐롤라이나주(州)의 육군 기지 '포트 브래그'의 의사였던 제이미 리 헨리와 마취과 의사인 그의 부인 애나 가브리엘리안이 개인 식별이 가능한 미군 기지 내 환자의 건강 정보를 불법으로 공개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2.09.30 12:03 | YONHAP

  • thumbnail
    김주혜 "제2의 파친코 영광이지만, 나라 위한 투쟁 소설이죠"

    ... 생존 소설이라면 '작은 땅의 야수들'은 나라를 위한 투쟁 소설"이라고 설명했다. 이 작품은 소작농의 딸로 태어나 10살에 기생집에 팔려 가 기생이 된 '옥희'를 중심으로 전개된다. 옥희에게 마음을 품은 정호와 한철, 일본군 소령인 야마다와 이토, 경성에서 기생집을 운영하며 비밀리에 독립운동 자금을 대는 예단, 독립군을 결성하는 명보 등 인연으로 얽힌 인물들의 이야기가 흡입력 있게 펼쳐진다. 김 작가는 역사적 배경을 바탕에 둔 데 대해 김구 선생을 도와 독립운동에 ...

    한국경제 | 2022.09.28 1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