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8551-518560 / 528,0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신코아.건영백화점 영업활성화 대책 부심 ..미도파상계 이후

    ... 있다. 건영도 인근지역주민들의 이용도가 높은 슈퍼매장을 더욱 활성화하는 방안을 강구하면서 직영체제기반의 확대를 통한 영업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또 상대적으로 열세에 놓여있는 의류부문을 강화하기 위해 젊은 주부들의 취향에 맞는 캐주얼풍의류를 직매입,낮은 가격으로 소비자들을 유치하는 전략을 세우고 있다. 한신코아는 미도파가 들어선 지난해 9월이후 4개월간 매출신장률이 11%,건영은 4%에 그쳐 적지않은 타격을 입고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경제 | 1993.01.21 00:00

  • 미딜로이트&투시회계법인 파트너 법인세 대부분 외국기업서 거둬

    ... 약2,200억달러의 예산이 소요될것으로 집계되고있다. 게다가 재정적자를 최소한 750억달러정도 줄이겠다고 공약했으므로 공약사업과 재정적자 축소를 위해 총2,950억달러가 소요된다는 계산이다. 클린턴은 이 가운데 1,450억달러는 소비감축을 통해 나머지 1,500억달러는 세수증대를 통해 재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1,500억달러의 세수증대를 세분하면 약920억달러는 개인소득세에서,나머지 580억달러는 법인세에서 거둬들이도록 되어있다. 개인소득세 증가의 ...

    한국경제 | 1993.01.21 00:00

  • 저축률 낮아지고 소비수준 지나쳐...과소비현상 지속 반증

    20일 한국은행금융경제연구소가 펴낸 "우리나라 적정저축률의 추정 과소비행태분석"(최성환전문연구위원집필)에 따르면 지난88년의 실 제저축률(총저축률을 불변가격으로 바꾼것)은 35.7%로 잠재국민총 생산(GNP)을 기준으로한 적정저축률 34.4%를 웃돌았으나 89년부터 격 차가 좁혀져 90년에는 실제저축률이 오히려 적정저축률을 밑돌았다. 실제저축률은 89년 33.3% 90년 32.8% 91년 32.2%를 기록했고 적정저 축률은 89년 32.9%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89년 이후 과소비 현상 지속 .. 한국은행 금융경제연구소

    우리나라는 지난89년이후 실제저축률이 급격히 낮아지고 실제소비수준이 적정소비수준을 초과하는것으로 나타나 과소비현상이 지속되고 있는것으로 분석됐다. 20일 한국은행금융경제연구소가 펴낸 "우리나라 적정저축률의 추정과 소비행태분석"(최성환전문연구위원집필)에 따르면 지난88년의 실제저축률 (총저축률을 불변가격으로 바꾼것)은 35.7%로 잠재국민총생산(GNP)을 기준 으로한 적정저축률 34.4%를 웃돌았으나 89년부터 격차가 좁혀져 90년에는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관광숙박업 소비성서비스업 제외, 시행규칙없어 업계 혼란

    정부가 관광숙박업을 세법상 소비성서비스업에서 제외시키기로하고 관련법규를 개정했으나 하위법률인 시행규칙을 조속히 마련하지 않아 관련업계가 큰혼란을 겪고있다. 20일 관광업계에 따르면 정부는 지난해말 관광숙박업을 소비성서비스업으로 분류하고 있는 법인세법시행령과 소득세법시행령을 개정,광고선전비등 세제상의 손비인정 범위를 넓혀주고 금융여신규제도 풀어주기로 했다. 그러나 주무부처인 재무부는 관광진흥법에서 규정하고있는 관광숙박업종(관광호텔 휴양콘도미니엄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천자칼럼] 인공 태양

    ... 안온을 가져다 주지만 어둠의 긴 터널은 답답함과 두려움,절망과 혼돈을 잉태해 주게 마련이다. 문제는 인간의 정서에 국한된 것만은 아니다. 낮의 짧음은 작업시간을 짧게 하여 경제적 생산성을 낮게 만들고 조명에너지의 대량소비를 가져온다. 뿐만 아니라 천재지변시에도 적절히 대응할수 없다는 취약점이 있다. 그러한 어둠의 부정적인 면을 해소시켜줄 인공태양 실험이 오는 2월초 시작된다는 소식이다. 우주궤도에 태양빛을 반사하는 대형반사경(무게 40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일본 제3의경영혁명] (22) 하이테크 일변도 탈피

    ... 대표적인 예이다. 이 전화기는 전화를 걸고 받을수있는 기본기능을 주로 살렸다. 메시지를 전할수있는 녹음기능이나 보류기능도 없다. 그동안 다기능전화기는 불필요한 성능을 너무 많이 부착했다. 이에따라 가격만 비싸고 사용하기 어렵다는 소비자들의 불만이 많았다. 소니는 이 흑전구입자를 상대로 설문조사를 했다. 이 결과 3분의1만이 보류기능을 추가했으면 좋겠다는 반응이 나왔다. 소니는 이를 나머지 3분의2는 추가기능이 필요없다는 쪽으로 해석했다. 결코 새로운 것이라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오징어 가공식품화 붐 .. 속성발효 젓갈등 다양

    ... 새로운 수요창출을 위한 다양한 가공식품 개발연구가 한창이다. 농림수산부 산하 한국식품개발연구원(원장 박정윤) 수산물가공연구부는 현재 훈제스낵과 젓갈류 등에 한정돼 있는 오징어 가공식품 외에 오징어의 특성을 최대한 살려 소비자의 기호에 잘 맞도록 한 가공법을 다양하게 개발,산업화 희망업체를 찾고 있다. 이미 개발을 완료해 생산을 앞두고 있는 것으로는 속성발효 젓갈과 치즈를 가미한 중간수분형태의 스낵,진공프라이 기법을 이용한 팽화스낵, 오징어소시지와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물가 연초부터 "흔들"...체감물가 20일새 0.39% "껑충"

    연초부터 물가가 흔들리고 있다. 20일 럭키금성경제연구소에 따르면 소비자들이 피부로 느끼는 물가는 올 첫째주에 0.06%가 오른데 이어 둘 째주와 셋째주에도 각각 0.11%, 0.22%씩 상승, 지난 18일까지 이미 0.3 9%나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또 설직후 버스요금과 지하철요금이 인상되면 0.76%의 물가상승 요인 이 생기게 돼 1월중 체감물가 상승률은 최소 1.15%에 달할 전망이다. 그밖에 최근 산발적으로 오르고 있는 개인서비스 ...

    한국경제 | 1993.01.20 00:00

  • 올해 물가상승 공공요금이 "앞장"

    ... 입학.수업 료 등도 평균 5~6%씩 올랐거나 오를 예정이어서 공공요금이 물가불안의 최대 요인이 되고 있다. 이처럼 공공요금이 크게 오름에 따라 정부의 올해 공공요금 안정선인 5 %는 이미 물 건너간 것으로 보이며, 올해 정부의 소비자물가 억제선인 4~ 5%도 지키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공공요금의 대폭 인상은 물가안정을 위해 개인서비스 요금과 임금 인상을 억제토록 요구하고 이를 받아들이지 않으면 강력한 행정제재를 가 하고 있는 것과도 어긋나 앞으로 ...

    한국경제 | 1993.0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