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522,5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새로운 디지털 서비스 실험…현대카드, 현카연구소 공개

    ... 나가는 게 현카연구소의 특징이다. 현대카드 앱 사용자들은 서비스를 직접 이용하고 의견을 남길 수 있다. 이렇게 모인 피드백은 서비스 개선 및 신규 서비스 출시에 지속적으로 반영된다. 현대카드는 맞춤형 가계부 서비스인 ‘소비 캘린더’, 애플워치가 제공하는 심박수 데이터와 현대카드의 결제 승인 앱 푸시 알림을 연동시킨 ‘두근결제 인 애플워치’ 서비스도 함께 내놓는다. 여러 쇼핑몰에 흩어진 장바구니 내역을 한데 모아 조회 및 결제할 ...

    한국경제 | 2022.06.24 17:21 | 빈난새

  • 핀테크, 대출 갈아타기 수요 앞다퉈 공략

    ... 조건으로 갈아탈 수 있는 대환대출 서비스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토스뱅크는 이달 카드론 대출을 자사 신용대출로 바꿔주는 ‘카드론 대환대출’ 서비스를 은행권 최초로 시범 출시했다. 기존에 비싼 이자로 카드론을 쓰고 있던 소비자도 조건만 맞으면 은행에서 최저 연 3.83% 금리에 최대 2억7000만원까지 빌릴 수 있다. 토스뱅크에 따르면 현재까지 이용자가 대환대출로 아낀 연간 이자는 평균 47만원이다. 대출 비교 플랫폼 핀다는 이달 초 더 낮은 금리의 ...

    한국경제 | 2022.06.24 17:20 | 빈난새

  • thumbnail
    "원가부담에 떡볶이값 500원만 올려도 매출 감소"…자영업자들 한숨

    “코로나19로 2년 넘게 깜깜한 터널을 걸어왔는데, 물가라는 또 다른 터널에 들어간 기분입니다. 소비자들도 지갑을 잘 열지 않고 있어요.” 24일 한국경제신문이 취재 과정에서 만난 자영업자들은 “이미 경기 둔화를 체감하고 있다”고 입 모아 말했다. 소비자들이 가격에 민감하게 반응한다는 것이다. 배달보다 포장 주문이 늘어나는가 하면 가격을 조금이라도 올린 제품은 판매량이 눈에 띄게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 | 2022.06.24 17:18 | 한경제

  • thumbnail
    "밀가루·계란·설탕 안 오른 게 없어…케이크 팔아봐야 손해 봅니다"

    자영업자는 일반 소비자보다 ‘인플레이션 쇼크’를 더 크게 받는다. 식자재 업체, 편의점·프랜차이즈 본사 등이 식자재 가격을 올려도 잘 드러나지 않기 때문에 그 인상 폭이나 횟수가 일반 소비자 대상(B2C) 제품에 비해 더 크고, 잦은 경향을 보인다. 여기에 배달 수수료, 인건비, 대출금리 등도 전방위적으로 뛰어 부담을 더하고 있다. 버티지 못한 자영업자들은 줄줄이 폐업에 나서는 실정이다. ○밀·계란 ...

    한국경제 | 2022.06.24 17:15 | 한경제/최세영

  • thumbnail
    코로나 이어 '고환율 습격'…'면세점 암흑기' 언제 끝나나

    ... 손꼽아 기다려온 곳이다. 코로나가 불러온 최악의 불황에서 벗어날 것이란 기대 때문이다. 정작 하늘길이 열린 지금 면세업계에는 여전히 한숨이 가득하다. 최대 큰손인 중국 보따리상의 구매가 살아나지 않고 있는 데다 해외 여행객들의 소비심리마저 고환율에 얼어붙었다. 재고 부담을 우려한 면세업체들이 제품을 많이 들여놓지 않아 상품기획(MD) 측면에서도 경쟁력이 떨어졌다는 지적이 나온다. ○대기 없이 들어가는 샤넬 매장 24일 찾은 서울 시내의 한 면세점은 한산한 ...

    한국경제 | 2022.06.24 17:13 | 이미경

  • thumbnail
    색다른 생활용품…아마존 뚫은 생활공작소

    ...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미니멀리즘 디자인의 생활용품을 잇달아 선보여 주목받는 스타트업이 있다. 생활용품 스타트업 생활공작소는 욕실·주방용품, 세제 등 100여 가지 생활용품을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방식으로 소비자에게 공급하고 있다. 직관적인 한글 제품명과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을 앞세워 사업 실적이 매년 두 배씩 고속 성장하고 있다. 24일 한국경제신문과 만난 김지선 생활공작소 대표는 “가격, 성분, 디자인이라는 세 가지 핵심 요소에서 ...

    한국경제 | 2022.06.24 17:12 | 민경진

  • 지리산 ○○·용두동 ○○…지역명 붙인 특화상품 잘팔려

    지역명을 내세운 지역 특화 식품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24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온라인 장보기 플랫폼 GS프레시몰에 따르면 올 상반기 GS프레시몰의 단독 상품 중 가장 많이 팔린 상품은 ‘지리산산골 1+등급란’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리산 깊은 산골에서 자란 닭이 낳은 1+갈색란으로 구성한 이 상품은 소비자들 사이에서 신선함과 품질을 인정받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3월 판매를 시작해 3개월여간 7만 ...

    한국경제 | 2022.06.24 17:09 | 박종관

  • thumbnail
    고객이 체감하는 가치를 높여라

    ... 귀여운 카드도 젊은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용비용을 줄이고 과정 품질을 개선해 가치를 높인 예다. 최근 편리미엄(편리함+프리미엄) 이 각광을 받는 것도 비슷한 맥락이다. 시간 부족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이 편리함을 소비의 기준으로 삼으면서 편리함이 프리미엄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시간절약형은 해야할 일에 쏟는 시간을 줄여주는 것이다. 마켓컬리의 새벽배송, 쿠팡의 로켓배송, 퀵커머스 등이 있다. 노력절약형은 귀찮은 일에 들어가는 노력을 줄여주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2.06.24 16:45 | 장경영

  • thumbnail
    외국인 또 '팔자'…급락장에 한달간 담은 '이 종목' [증시프리즘]

    ... 증시 이슈 어떤 게 있습니까? 다음주에는 미국 지표들에 주목하시기 바라겠습니다. 먼저 현지시간 27일 미국의 5월 잠정주택판매지수가 발표되고, 29일에는 1분기 GDP 확정치가 나옵니다. 30일에는 5월 개인소득과 개인소비지출, 1일에는 6월 ISM 제조업지수가 발표됩니다. 특히 ISM제조업지수는 미국 실물경제의 대표적인 선행지표로 시장이 민감하게 반응하는 만큼 꼭 체크하시기 바라겠습니다. 박해린 증권부 기자였습니다. 박해린기자 hlpar...

    한국경제TV | 2022.06.24 16:36

  • thumbnail
    IMF "중국, 백신 접종 지연이 경기회복 발목" 경고

    ...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만큼 심각한 감염이나 사망을 막는 데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노년층의 완전 접종률(3차례)이 낮은 것이 중국 당국의 '코로나 제로' 정책 강행 이유 중 하나라고 블룸버그는 지적했다. 베르거는 중국의 소비 지출이 아직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지 않은 가운데 당국이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면 소비자 심리 개선을 통해 궁극적으로 소비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IMF가 지난 4월 전망한 중국 올해 경제성장률 ...

    한국경제 | 2022.06.24 16: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