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1-240 / 2,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징벌적 손배' 언론중재법 안건조정위 통과…野 불참

    '징벌적 손배' 언론중재법 안건조정위 통과…野 불참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8 21:13 | YONHAP

  • thumbnail
    언론중재법 안건조정위로…與 표결 시도에 野 일단 제동

    '징벌적 손배' 이견…"국민피해 구제" vs "권력비판 위축" 안건조정위 넘겨도 野 의석수 열세…與 처리강행 수순 이른바 '가짜뉴스'에 최대 5배의 징벌적 손해배상을 적용하는 언론중재법 처리를 두고 여야 문체위원들이 17일 또다시 격돌했다. 8월 임시국회 내 처리를 목표로 하는 민주당은 이날 전체회의에서 표결 처리를 시도했으나, 국민의힘이 안건조정위 소집을 요구하면서 불발됐다. 결국 개정안은 진통 끝에 안건조정위로 넘겨졌으나 사실상 여당이 ...

    한국경제 | 2021.08.17 21:48 | YONHAP

  • thumbnail
    국회 문체위, '5배 징벌적 손배' 언론중재법 안건조정위 회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17일 여야 이견으로 표류 중인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안건조정위원회에 회부했다. 지난달 27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단독으로 문체위 법안소위를 통과한 개정안은 이른바 '가짜뉴스'에 대해 최대 5배의 징벌적 손해배상을 적용하는 내용이 골자다. 문체위는 지난 10일부터 이날까지 세 차례 전체회의를 소집하고 개정안 심의를 시도했지만, 여야 간 이견을 좁히지 못해 공전해 왔다. 민주당 소속인 도종환 위원장은 이날 전체회의에서...

    한국경제 | 2021.08.17 19:11 | YONHAP

  • 언론규제법, 법사위 기능 축소…與野, 8월의 '입법전쟁'

    더불어민주당이 쟁점 법안들을 처리하겠다고 공언한 8월 임시국회가 17일부터 시작된다. 언론사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 조항을 담은 언론중재법 개정안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기능을 축소하는 국회법 개정안, 수술실 폐쇄회로TV(CCTV) 의무 설치를 규정한 의료법 개정안 등이 줄줄이 대기하고 있다. 16일 국회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17일 전체회의를 열고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논의한다. 이 법안은 허위·조작보도를 한 언론사에 보도로...

    한국경제 | 2021.08.16 18:17 | 고은이

  • [사설] 국제사회 비판거리 된 '언론재갈법'…분칠 말고 즉각 철회해야

    ...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 ‘제2 최순실’ ‘제2 윤미향’을 추적하는 언론의 권력 감시가 가능하겠느냐는 비판이 쏟아지는 것이다. 이에 민주당은 고위공직자, 선출직 공무원, 대기업 주주 등은 손배 청구를 할 수 없도록 제외하겠다고 한발 물러섰다. 하지만 극히 부분적인 보완이고, 여론 돌파용으로 의심받을 수밖에 없다. 그런 점에서 민주당은 ‘꼼수 분칠’ 시도를 그만두고 법안을 철회해야 마땅하다. 손해배상, ...

    한국경제 | 2021.08.13 17:40

  • '언론징벌법' 비난 쏟아지자…與 "고위공직자는 손배 청구 못한다"

    더불어민주당이 언론중재법 개정안의 징벌적 손해배상 청구 대상에서 고위공직자와 선출직공무원 등을 제외하겠다고 밝혔다. 야당과 국내외 언론단체 등이 징벌적 손해배상 조항 자체를 삭제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와중에 내놓은 ‘찔끔 완화’ 방안이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여당 간사인 박정 의원은 12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언론계와 시민단체 그리고 야당의 반대와 우려의 목소리를 반영해 고위공직자, 선출직공무원, 대기...

    한국경제 | 2021.08.12 19:20 | 전범진

  • '언론중재법' 강행 명분쌓기 나선 與…"野대안 수렴 후 다시 협의"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처리하려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가 전격 연기됐다. 강행 처리를 예고했던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힘 측의 대안을 받고 나서 추가 논의를 진행하기로 야당과 합의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개정안 핵심 조항을 두고 여야 간 이견이 큰 만큼, 이번 연기가 향후 입법을 강행하려는 여당의 명분 쌓기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문체위 야당 간사인 이달곤 국민의힘 의원은 12일 회의가 미뤄진 뒤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오는 ...

    한국경제 | 2021.08.12 17:49 | 전범진

  • thumbnail
    제주지법, 4·3 수형인 손배소송 보수단체 보조참가 신청 불허

    ... 38명이 법무부 장관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의 일곱 번째 변론기일에서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과 제주4·3사건재정립시민연대가 최근 요청한 피고 보조참가를 직권으로 불허했다. 이들 단체는 최근 국가 상대 손배소송을 낸 원고들이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부정하며, 제주 4·3의 진정한 피해자가 아닐 수 있다는 주장했다. 보조 참가는 민사소송법 제71조에 따라 소송 결과에 이해관계가 있는 제3자가 어느 한쪽의 승소를 위해 소송에 참여하는 제도다. ...

    한국경제 | 2021.08.12 17:01 | YONHAP

  • thumbnail
    문체위, 언론중재법 심의 보류…"野대안 수렴 후 다시 협의"

    ... 내주초 전체회의를 재소집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여야가 주말 사이 징벌적 배상을 둘러싼 이견을 좁힐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야당 간사인 국민의힘 이달곤 의원은 이날 간사 협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일요일(15일)까지 우리(야당) 안을 달라고 한 것은 수용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핵심 쟁점인 '징벌적 손배'와 관련해서는 "받아들일 수 없다. 전면 개정해야 한다"며 협의가 불발될 경우 다시 안건조정위 소집을 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2 11:45 | YONHAP

  • thumbnail
    "일본 전범기업 손해배상 '소멸시효' 없애야" 특별법 청원(종합)

    "반인도적 전쟁범죄, 민법 손배 청구권 '3년 시효' 적용 배제해야" 민법의 손해배상 청구권 '3년 시효' 규정이 일본 전범 기업들에 면죄부를 주는 것을 막기 위해 광주 시민사회가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사단법인 일제 강제동원시민모임(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은 11일 광주시의회 시민 소통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가 권력이 관여하거나 식민 지배와 직결된 불법 행위로 인한 손해배상청구권은 민법상 소멸시효 규정을 적용하지 않도록 ...

    한국경제 | 2021.08.11 16: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