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9,8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본선행에 소환된 역대 민선 경기지사들의 '대권 도전사'

    ... 전임 도백들의 대선 도전 역사를 되짚어보면 이런 위상이 무색할 정도다. 심지어 '대선주자의 무덤'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그 도전의 과정과 결과에서 모두 흑역사로 남아 있다. 이재명 지사 이전 5명의 전임 민선 지사 중 이인제, 손학규, 김문수, 남경필 등 4명이 차례로 대선에 도전장을 냈지만 모두 고배를 마셨다. 이인제 전 지사는 1997년 15대 대선 때 신한국당 경선에서 이회창 후보에게 석패하자 같은 해 지사직을 사퇴하고 국민신당을 창당해 본선에 나섰지만 3위에 ...

    한국경제 | 2021.10.11 16:31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신승 이재명에 "후보됐다고 대장동사태 끝난 것 아냐"

    "경선 결과, 국민이 李를 '대장동 본산'으로 의심하고 있음을 보여줘"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11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경선 누적 득표율에서 '턱걸이 과반'으로 신승한데 대해 "국민들은 이재명 (경기)지사를 '토건 세력과 유착한 정치 세력'의 본산으로 의심하고 있음을 분명히 보여준 것"이라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이재명 후보 선출과 대장동 사태'라는 제목의 페이스북 글에서 이 후보에게 당선을 축하한 뒤 "이 후보와 여당이 ...

    한국경제 | 2021.10.11 12:50 | YONHAP

  • thumbnail
    '턱걸이 과반' 이재명, 대장동 리스크 속 원팀·중도공략 과제

    ... 승리도 장담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이 지사측이 이른바 '용광로 선대위'를 계속 언급한 것도 이런 맥락에서다. 2012년 대선 때의 분열상이 되풀이돼서는 안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로 선출되는 과정에서 손학규 정세균 김두관 후보 등이 모바일투표 방식을 문제삼아 경선 보이콧을 선언할 정도로 진통을 겪었다. 이후 후보들이 복귀하면서 경선이 재개됐지만 이후에도 비문(비문재인) 진영이 적극적으로 선거운동에 결합하지 않는 등 계파 간 갈등은 ...

    한국경제 | 2021.10.10 18:26 | YONHAP

  • thumbnail
    "용기와 추진력으로 실현하는 것이 중요"…이재명 경기지역 5대 공약 발표

    ... 수도권 내륙선(동탄~안성~청주공항)과 부천 대장과 홍대 구간을 잇는 대장~홍대선 사업에 나선다. 경부고속도로 경기도 구간(양재IC~동탄IC)의 지하화도 검토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지사는 “정치적 고향인 경기도에서 과거 이인제, 손학규, 남경필 등 3명의 전직 도지사들이 대선에 도전했다가 실패한 경험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그동안 국민을 믿고 정치해 왔다”며 “국민들은 수준 높은 판단과 결정을 ...

    한국경제 | 2021.10.03 14:55 | 윤상연

  • thumbnail
    정치인 제일 덕목 '용기와 추진력으로 실현하는 것이 중요'…이재명 경기지역 5대 공약

    ... 것도 국민의힘, 민간업자와 이익을 나눈 것도 국민의힘이다"며 "뻔뻔하고 적발하장의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국민의힘에 역공을 펼쳤다. 이 지사는 “ 정치적 고향인 경기도에서 과거 이인제 , 손학규 , 남경필 등 3 명의 전직 도지사들이 대선에 도전했다가 실패한 경험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 ” 고 말했다 . 이 지사는 “ 그동안 국민을 믿고 정치해 왔다 ” 며 “ ...

    한국경제 | 2021.10.03 14:31 | 윤상연

  • thumbnail
    하나에 모든 것을 거는 포지셔닝

    “저녁이 있는 삶!” 손학규 전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이 2012년 제18대 대선후보 경선에 나서며 썼던 선거 슬로건이다. 이 슬로건은 이제 주52시간 근무와 워라벨 문화를 대변하는 문구가 됐다. 정치의 계절이 다시 돌아와 많은 말들이 쏟아지고 있지만, 다음 날 특별히 기억나지 않는다. “저녁이 있는 삶!”에 버금가는 선거 슬로건이 아직은 없는 듯하다. 이 슬로건은 저녁이 없는 삶을 살아온 우리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8.21 10:25 | 장경영

  • thumbnail
    尹, 효창공원 묘역 참배 '文정부' 맹비난…"부끄럽게 생각"

    ... 집안처럼 부끄럽게 생각된다"고 공감했다. 윤 전 총장은 현장에서 기자들에게 "이분들의 뜻을 받들어서 더욱 튼튼하고 강한 국민의 나라를 만들겠다는 결의를 다졌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의열사 앞에서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와 우연히 마주치자 '대표님'이라 부르며 달려가 악수하기도 했다. 손 전 대표가 "국민 통합을 위해 애써달라"고 당부하자 고개를 숙이면서 "많은 가르침 부탁드린다"고 ...

    한국경제 | 2021.08.15 15:19 | 강경주

  • thumbnail
    尹, '선열에 무관심한 국가' 지적에 "집안으로 치면 졸부집안"(종합)

    서대문독립공원·효창공원 방문…'조우' 손학규에 "가르침 부탁"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15일 제76주년 광복절을 맞아 효창공원 내 묘역을 참배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을 방문해 선열들의 영정을 모신 의열사, 백범 김구 선생 묘역, 윤봉길 의사 등이 묻힌 '삼의사' 묘역, 이동녕 선생 등이 묻힌 '임시정부 요인' 묘역을 차례로 참배했다. 윤 전 총장은 순국선열유족회 관계자가 '국가가 순국선열 추모제에 전혀 ...

    한국경제 | 2021.08.15 13:56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합당 협상시한 다음주"…安측 "고압적인 갑질"(종합2보)

    ... "제1야당 진정성의 무게가 깃털처럼 가볍고 포용성이 벼룩 간만큼 작아 보인다"고 비난했다. 그러자 이 대표는 지난 2019년 바른미래당에서 안 대표와 겪었던 갈등까지 끄집어내며 불쾌감을 표시했다. 이 대표는 페이스북에 "과거 손학규 대표와 갈등 상황에서 세 달간 독일과 미국에 있던 안 대표와 안 대표계 의원이라는 분들이 연락이 안 돼 (선거법 개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이 통과됐다"고 적었다. 이 대표는 "매번 같이 행동하려고 하면 메시지에 답이 없다는 ...

    한국경제 | 2021.07.31 21:56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법사위 개혁법 통과안되면 법사위원장 못넘겨"

    ... 간의 '원팀 협약식'과 관련해 "적통과 지역주의 논쟁을 자제하자는 것"이라며 "경선은 치열할 수밖에 없지만 다시 안 볼 사람처럼 공격하면 본선에서 이길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2012년 경선 당시 문재인 정세균 손학규 김두관 후보 등이 치열하게 경쟁했는데, 그때도 후유증이 커 통합이 좀 부족했고 결국 박근혜 후보한테 졌다"고 회고했다. 송 대표는 자신의 내달 미국 방문 계획과 관련해 "코로나19 확산세 때문에 일정이 불확실하다"며 "한미정상회담 후속 ...

    한국경제 | 2021.07.28 09: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