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9,8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학규 "문대통령, 이재용 사면해야…경제현실 심각"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25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사면해달라"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변칙 경영·승계는 분명 잘못이지만 지금 우리 경제의 현실이 너무 심각하다. 재벌 오너체제는 우리의 현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세계적 대기업인 삼성의 총수를 가둬두고선 대한민국 국격이 말도 아니고 코로나 사태 이후 경제 회복을 말할 수 없다"며 "사면의 절차가 까다로우면 우선 가석방을 하고, 아니면 ...

    한국경제 | 2021.01.25 17:06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文, 사면 시기 저울질…선거용 남겨둔 것"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에 부정적인 입장을 밝힌 데 대해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국민 통합은 염두에 없고 오직 자기 지지 세력을 업고 그들 중심으로 다음 정권 재창출에만 몰두하겠다는 뜻"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대통령은 사면 문제를 정치적으로 이용할 생각에만 골똘해 그 시기를 저울질할 것"이라며 "서울시장 보궐선거나 다음 대선 때 이용할 중요한 이슈로 ...

    한국경제 | 2021.01.18 15:05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사면 거부하면 문대통령 권위 크게 손상"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17일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 논란과 관련,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사면을) 거부하거나 뜸을 들이면 대통령의 권위가 크게 손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통령은 여론에 끌려다니면 안 되고 여론을 이끄셔야 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사면을 반대하는 정치권 인사 중 86세대가 눈에 띈다며 "불행하게도 이들은 나라를 생각하기 전에 자기들의 집단이익을 먼저 챙기고, 진영논리에 ...

    한국경제TV | 2021.01.17 15:04

  • thumbnail
    손학규 "사면 거부하면 문대통령 권위 크게 손상"

    86세대엔 "진영논리 파묻혀 갈등·분열 획책"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17일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 논란과 관련,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사면을) 거부하거나 뜸을 들이면 대통령의 권위가 크게 손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통령은 여론에 끌려다니면 안 되고 여론을 이끄셔야 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사면을 반대하는 정치권 인사 중 86세대가 눈에 띈다며 "불행하게도 이들은 나라를 생각하기 ...

    한국경제 | 2021.01.17 14:50 | YONHAP

  • thumbnail
    "겪어보면 안다" 안철수 비판하는 옛 동료들…왜? [정치TMI]

    ... 관계자는 "갑자기 안철수 대표 비판을 하는 분들 말에 적극 대응할 생각이 없다"며 "일례로 장진영 위원장은 과거 안 대표를 비판했다가, 유승민 당시 공동대표를 비판했다가, 자신이 비서실장을 하며 모셨던 손학규 당시 대표마저 비판했던 분"이라고 지적했다. 안철수 대표에게 비선이 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지금도 최고위원회의에서 주요 쟁점에 대해 치열하게 논쟁하고 결정한다. 비선이 없다는 것을 어떻게 증명하라는 것이냐"며 ...

    한국경제 | 2021.01.16 08:05 | 김명일

  • thumbnail
    옛 측근 "安, 뭐가 변했다는 거지" 독설…김종인 '좋아요' 꾹

    ... 갑철수가 아닌데 왜 그러세요'라는 투정을 부렸고, 문 후보는 어이없는 표정을 지었다"고 회고했다. 장 변호사는 지난해 1월 안 대표가 미국에서 귀국했을 때도 많은 사람이 '좀 변했을까'라는 기대를 품었다고 했다. 그러나 손학규 당시 바른미래당 대표를 만나 '오너가 CEO 해고하듯' 물러나라고 통보한 뒤 전격 탈당했다면서 안 대표의 소통 능력이나 소통 방법은 "박근혜·문재인의 그것과 매우 흡사하다"고 비난했다. 장 변호사는 "안철수는 변했나. 그렇다면 근거를 ...

    한국경제 | 2021.01.14 10:58 | YONHAP

  • thumbnail
    장진영 "안철수는 '소통'이 문제…박근혜·문재인과 흡사"

    ... 거론했다. 장 변호사는 "2020년 1월 19일, 안철수는 독일과 미국 생활을 마치고 돌아왔다. 많은 사람들이 ‘좀 변했을까’ 하는 기대를 품고 바라봤다"면서 "당시 당대표인 손학규 대표에게는 전화 한 통 없이 일주일간 다른 인사들을 두루 만나고는 1월 27일에야 찾아와서는 자신이 대표를 하겠다는 통보를 하고 내일까지 답을 달라고 하고는 떠났다"고 했다. 장 변호사는 "손대표는 이를 '오너가 ...

    한국경제 | 2021.01.12 19:52 | 이미나

  • thumbnail
    금태섭, 옛 보스 안철수에 '만년 철수정치' 직격탄(종합)

    ... 모두 까먹고 제3지대를 빈털터리로 만든 주된 책임은 누가 뭐라고 해도 안철수에게 있다"고 했다. 서울시장 출마와 관련해선 "나이가 60세 전후의 사람일 경우 '사람은 변하지 않는다'가 '참'인 명제"라며 "그를 경험했던 김종인, 손학규, 윤여준 등 연륜 많은 분이 왜 안철수의 변화를 느끼지 못하고 '다시는 만나지 않을 상대'로 보고 있는 것인지에 대한 해답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국민의힘 송파병 당협위원장인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페이스북에서 "뭐가 두려워서 ...

    한국경제 | 2021.01.08 17:34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與 사면 반대론, 대통령에 제동 건 것…절망스럽다"

    "법률적 면죄부 아닌 정치적 타협…文대통령이 설득해야"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4일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 논란에 "안타깝고 절망스럽다"고 밝혔다. 민주당 대표를 지낸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일부 민주당 당원들이 대통령의 정치적 결단에 제동을 걸고 있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낙연 대표 성향상 대통령 뜻과 어그러지는 행위를 하지는 않았을 것이고, 직접 언급이 없었더라도 대통령 뜻이 그런 데에 있었음을 ...

    한국경제 | 2021.01.04 16:29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文 대통령에 이명박·박근혜 사면 요청…"국민 통합 준비하라"

    손학규 전 민생당 대표( 사진 )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을 요청하면서 '국민 통합'을 강조했다. 손 전 대표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세계 10대 경제대국이자 민주화의 모범국가를 자부하는 대한민국에서 직전 대통령을 2명이나 구속하고 있는 것은 국가적 체면이나 안보 및 경제활동 등 국익을 위해서도 안될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이 할 일은 국민 ...

    한국경제 | 2020.12.31 22:58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