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9,8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존재감 사라진 소수정당…이러려고 패스트트랙까지 해가며 선거법 개정했나

    ... 패스트트랙까지 해가며 선거법 개정했나 하는 생각이 든다"고 지적했다. 심 대표는 "정의당은 거대 정당들의 비례 위성정당과의 경쟁으로 아주 어려운 선거를 치렀지만, 국민을 믿고 최선을 다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손학규 대표가 이끄는 민생당이 지역구와 비례대표를 합쳐 1개 의석도 확보하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는 방송 3사의 출구조사 결과에 비통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KBS와 MBC는 민생당이 총 0석을 얻을 것으로 예측했고 SBS는 민생당이 ...

    한국경제 | 2020.04.16 00:44 | 이미나

  • thumbnail
    [선택 4·15] 민생당, 지역구·비례 모두 '0석' 예측…'원외정당' 전락 위기(종합)

    ... '거대양당' 민주당과 통합당이 모두 비례 위성정당을 만들면서 '양당제'로 회귀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또 민생당은 바른미래당·대안신당·민주평화당의 3당 통합으로 출범한 이후 계파간 갈등을 거듭하면서 지지율을 잃었다. 여기에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이 비례대표 2번에 배정됐다가 당 안팎의 거센 비판에 직면하자 이를 비례 순위를 수정하는 등 공천 과정의 논란도 패인으로 작용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본 후 ...

    한국경제 | 2020.04.15 22:36 | YONHAP

  • 민생당, 호남서 참패…정의당도 쓴맛

    ... 동구·남구을), 박지원(전남 목포), 정동영(전북 전주병), 유성엽(전북 정읍·고창) 등 현역 다선 의원을 비롯한 지역구 후보 가운데 단 한 명도 당선권에 들지 못할 것으로 예측돼 전멸할 위기에 놓였다. 손학규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본 뒤 “크게 실망스럽다”며 “앞으로 거대 양당의 싸움판 정치로 가지 않을까 걱정된다”고 했다. 범여권으로 분류돼온 정의당도 선거제 개편의 특수를 ...

    한국경제 | 2020.04.15 21:48 | 박재원

  • thumbnail
    [선택 4·15] '여의도 올드보이' 출구조사 결과에 '울상'

    최다선 서청원 '9선의 꿈' 어려울듯 '올드보이' 포진 민생당 침울…손학규·천정배·박지원·정동영 '패배' 예상 21대 총선 지상파 방송 3사의 15일 출구조사 결과 '화려한 생환'을 꿈꿔온 여야의 '올드보이' 정치인 상당수가 고배를 마실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한 시대를 풍미하며 한국 현대 정치사에 족적을 남겼지만, 이번 총선을 계기로 여의도를 떠날 위기에 처한 것이다.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과 정치역정을 함께한 상도동계이자 친박(친박근혜)계의 ...

    한국경제 | 2020.04.15 21:36 | YONHAP

  • thumbnail
    민주당 "겸허히 기다릴 것"…통합당 "끝까지 지켜봐야"

    ... “밤새 국민의 뜻을 겸허히 지켜보겠다”며 희망의 끈을 놓지 않았다. 서울 여의도 당사에 모인 민생당은 출구조사 결과 호남 지역구와 비례대표에서도 단 한 석도 확보하지 못할 가능성이 커지자 실망하는 모습이 역력했다.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은 “현재 상태로는 상당히 비관적이고, 수도권에서도 여러 군데를 기대했는데 실망스럽다”고 털어놨다. 안철수 대표가 이끈 국민의당도 미풍(微風)에 그칠 것이란 관측이 나오자 침통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안 ...

    한국경제 | 2020.04.15 21:24 | 박재원

  • thumbnail
    [선택 4·15] 민생당, 지역구·비례 모두 '0석' 예측…'원외정당' 전락 위기

    ... 동구·남구을), 박지원(전남 목포), 정동영(전북 전주병), 유성엽(전북 정읍·고창) 등 현역 다선의원들을 비롯한 지역구 후보들 가운데 단 한명도 당선권에 들지 못할 것으로 예측돼 전멸할 위기에 놓였다.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의 '2번' 상위권 공천이 번복되며 논란을 자초했던 비례대표 명단에서도 '금배지'를 다는 이들이 없을 가능성이 높다. 애초 당내에서는 원내 1·2당인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이 자체 비례대표 ...

    한국경제 | 2020.04.15 20:16 | YONHAP

  • thumbnail
    손학규 "출구조사 크게 실망스러워…거대 양당 정치 걱정"

    손학규 민생당 대표는 15일 총선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개표 결과가 나와야 제대로 볼 수 있겠지만 출구조사 결과가 크게 실망스럽다"고 밝혔다. 손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이번 총선이 또다시 커다란 지역구도로, 진영구도로 휩쓸려버려 앞으로 정치가 거대 양당의 싸움판 정치로 가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날 손 대표는 투표 마감 시간 직전인 오후 5시50분께 장정숙, 김정화 공동대표와 ...

    한국경제 | 2020.04.15 19:40 | 강경주

  • thumbnail
    [선택 4·15] 손학규 "출구조사 크게 실망스러워…양당 싸움판 정치 걱정"

    민생당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은 15일 실시된 21대 총선에서 민생당이 지역구와 비례대표를 합쳐 1개 의석도 확보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는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와 관련, "개표 결과가 나와야 제대로 볼 수 있겠지만 출구조사 결과가 크게 실망스럽다"고 밝혔다. 손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이번 총선이 또다시 커다란 지역구도로, 진영구도로 휩쓸려버려 앞으로 정치가 거대 양당의 싸움판 정치로 가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

    한국경제 | 2020.04.15 19:29 | YONHAP

  • 비례-母정당 6월 前 합당 수순…군소정당은 일단 '각자도생'

    ... 정당을 추진하는 소수정당으로 어떤 점에서 보면 (민주당에서) 분당된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민생당과 정의당, 국민의당 등 ‘제3지대’ 구축을 목표로 나온 정당들도 각자의 길을 갈 것으로 보인다.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날 투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제3지대 정당이 제대로 서서 중심을 잡는 다당제 합의민주주의의 기초를 이번에 쌓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들이 이번 총선에서 독자적으로 원내교섭단체(의원 ...

    한국경제 | 2020.04.15 18:27 | 김소현

  • thumbnail
    총선, 전국서 순조롭게 진행…내일 오전 2시께 지역구 당락 윤곽

    ...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 지도부는 이날 투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했다. 서울 종로에 출마한 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대책위원장 및 통합당 황교안 대표는 이날 오전 투표를 했다. 통합당 김종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 민생당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도 이날 한 표를 행사했다. 문희상 국회의장도 이날 오전 투표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0일 사전투표를 했다. 또 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이인영 원내대표, 통합당 박형준 신세돈 공동선대위원장 ...

    한국경제 | 2020.04.15 10: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