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741-9750 / 9,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가 스케치] 민자,5.18특별법제정 서명자 '자진사퇴'유도

    민자당은 이환의광주시지부장의 5.18특별법 제정서명에 이어 조충훈순천 을지구당위원장도 서명을 하자 난감한 표정. 손학규대변인은 26일 고위당직자회의가 끝난뒤 "어제 당의 입장을 밝혔기 때문에 본인이 알아서 입장정리를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자진사퇴"를 유도. 그는 "조위원장도 당론이 뭔지 알고 있을 것이기 때문에 정치인으로 입장을 정리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조위원장의 결심을 촉구. 한편 조위원장의 서명에 이어 이연택 진주완산지구당위원장이 ...

    한국경제 | 1995.09.26 00:00

  • [국감현장] 대기업 금융기관지분 한도 정하라

    ... 또 "금융종합과세 실시에 따른 금융시장의 동요를 방지하고 금융 거래자의 불안심리를 제거하기 위해 제도운영방향을 비리 예고할 필요가 있다"며 모든 이자.배당소득에 대해 10%의 원천징수세율을 적용할 용의가 없느냐고 질의. 손학규의원은 "정부출연및 민간연구기관의 박사급 연구위원과 대학교수, 재경원의 사무관 14명등 재정경제위 피감기관직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신경제5개년계획상의 주요정책이 수행과정에서 불필요한 혼란이나 방향이 선회하는등 신뢰성에 문제가 ...

    한국경제 | 1995.09.26 00:00

  • [정가 스케치] 2중당적 '자인' 비난

    ... 민주당은 26일 국민회의 입당이 결정된 민주당 소속 일부 전국구 의원들이 국정감사에서 자신의 소속을 국민회의로 밝히고 있는데 대해 "이 중당적 보유를 공공연하게 자인한 것""낯짝 두껍기가 소가죽 같다"고 비난. 민자당의 손학규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법적 당적(민주당)과 내연의 당적(국민회의)을 가진 이들 의원들은 법을 지켜 이중당적문제를 스스로 정리해야 마땅하다"며 "법을 만드는 의원들이 법을 무시한다면 국법질서의 문란을 막을수 없을 것"이라고 일침. ...

    한국경제 | 1995.09.26 00:00

  • 민자, '체포동의 표결' "국감이후 바람직"..박은태의원 처리

    ... 국회에 제출, 출석의원 과반수이상의 찬성을 얻어야 영장을 발부할수 있게 돼있다. 따라서 박의원의 신병처리는 국회내 표결처리에 달려있는 셈. 이와 관련, 민자당은 체포동의안의 국회본회의 표결처리를 놓고 다소 고심하는 분위기다. 손학규대변인은 이날 "검찰조치와 본인대응에 따라 조치를 취하겠다"며 당의 입장표명을 유보했다. 민자당은 박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국회에 제출될 경우 국감이 진행 되고있어 본회의소집이 어렵고 따라서 국감이 끝나는 10월14일이후에나 ...

    한국경제 | 1995.09.26 00:00

  • [정치면톱] 민자 총선준비체제 착수 .. 선거기획팀 구성

    ... 선거와 관련한 모든 계획을 완료, 10월21일부터 총선 득표체제로 당을 운영해 나가기로 했다. 민자당은 이날 오전 김윤환대표위원 주재로 고위당직자회의를 열고 선거기획팀을 구성, 15대 총선 기본계획마련에 착수키로 했다고 손학규 대변인이 전했다. 선거기획팀장에는 강용식기조위원장이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김대표는 이에 앞서 이날 아침 여의도 63빌딩에서 있은 서울지구당위원장 조찬모임에서 "11월에 들어가면 본격적인 선거체제를 구축, 당원연수를 지원하고 ...

    한국경제 | 1995.09.25 00:00

  • [정가산책] 민자 "문제 없다면 서류 왜 도피시켰나"

    .민자당은 23일 최선길노원구청장 비리수사와 관련한 국민회의 지구당사 압수수색에 대해 국민회의측이 표적수사및 야당탄압이라고 비난하자 "이 사건은 정치탄압과 전혀 상관없는 검찰의 사법적 행위"라고 반박. 손학규대변인은 "사건의 핵심은 최구청장이 문제가 없다면 왜 구청장 사무실에 있는 서류를 국민회의 지구당사에 도피시켰느냐에 있다"면서 "경찰의 압수수색은 국민회의측이 주장하는 표적수사와는 동떨어진 것" 이라고 강조. 손대변인은 "압수수색영장자체로 ...

    한국경제 | 1995.09.24 00:00

  • 민자/민주/자민련, 전국구 증원 반대

    ... 국회의원정수 증원에 대해 일제히 반대입장을 표명했다. 민자당은 이날 고위당직자회의에서 "국회의원정수를 늘리는 것은 정치인의 신뢰를 떨어뜨릴 뿐만 아니라 국민정서가 이를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며 증원반대입장의 당론을 모았다고 손학규대변인이 전했다. 자민련의 안성열대변인도 "전국구 의석과 국회의원수를 증원하는 것에 현재로선 반대"라고 밝혔다. 민주당도 김총재의 국회의원정수 증원제의는 "입도선매를 한 영입인사들을 해결하기 위한 고육지책"이라며 반대입장을 ...

    한국경제 | 1995.09.17 00:00

  • 민자, 대중음식점 영업시간 2시간 연장키로

    민자당은 16일 심야영업시간 연장문제와 관련, 김윤환대표 주재로 고위 당직자 회의를 열어 기사식당이나 야간에 일하는 서민을 위한 순수 일반 식당에 한해 영업시간을 2시간 연장하기로 최종 방침을 확정했다. 민자당은 그러나 세부시행문제에 관해서는 이미 시/도지사의 위임사항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이같은 지침을 설정키로 했다고 손학규대변인은 전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9월 17일자).

    한국경제 | 1995.09.17 00:00

  • [정가스케치] "미래 준비하는 정당돼야"

    여야는 국민회의 창당에 대해 창당을 축하한다는 원칙적인 입장을 견지하면 서도 김대중씨의 정계복귀가 정치발전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반 응. 민자당의 손학규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우리정치를 지역분할에서 국민통합 의 정치로 발전시키고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정치권의 세대교체와 체질개선 에도이바지하길 바란다"며 논평의 대부분을 "주문사항"으로 할애. 민주당의 이규택대변인은 "신당은 먼저 지역당, 다음으로 1인 사당화의 한 계를 벗어나기를 ...

    한국경제 | 1995.09.05 00:00

  • [인물동정] 손학규(민자당대변인)/박광훈(수산청장)

    손학규 민자당대변인은 1일 호텔신라에서 열린 국제민주연합(IDU)당수회 의 본회의에서 "아.태지역의 경제성장과 지역통합"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박광훈 수산청장은 1일 남태평양 키리바시의 아노트 통 자원개발부장관 일행의 예방을 받고 양국간 어업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9월 2일자).

    한국경제 | 1995.09.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