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841-9850 / 9,8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인터뷰 > 손학규 의원 당선자(경기도 광명)

    접전 예상을 깨고 여유있게 승리를 거둔 손학규 의원당선자(민자)는 "현정 부의 개혁정치에 대한 국민의 지지를 확인했다"며 "앞으로 개혁작업에 박차 를 가하는 데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소감은. =유권자�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에 감사드린다. 선거운동 기간 약속한 것들을 실 천하도록 노력을 다하겠다. -앞으로 어떤 역할을 할 것인가. =처음 나설 때 마음먹었던 대로 처음 나설 때 마음먹었던 대로 김영삼 대통령의 개혁작업을 독려하고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 프로필 > 손학규 보궐선거 광명 당선자

    민주화운동에 앞장서온 현실참여파 교수 출신.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한뒤 81년 영국 옥스포드대학으로 유학을 떠나기 전까지 10여년동안 강력한 종교 인권단체인 한국기독교협의회(KNCC) 간사와 총무를 역임. 개혁실세인 김덕용 정무제1장관과는 대학시절부터 각별한 사이이다. 약사인 부인 이윤영씨(47)와의 사이애 2녀를 두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 보선속보> 3개 보궐선거지역 투.개표상황(최종집계)

    ... 1,097 1.0 유강렬(무소) 6,890 6.8 --------------------------------------------------------------------- 광 명 226,493 93.414 41.2 손학규(민자) 41,683 44.9 최정택(민주) 28,373 30.6 권순필(신정) 5,988 6.5 김근호(무소) 4,186 4.5 차종대(무소) 9,326 10.0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정가스케치>황민자총장,국민들 우리편에 섰다고 자찬

    민자당은 보궐선거 결과가 ''YS개혁의 승리''라며 자축. 황명수사무총장은 24일 "3개지역 전승은 우리 당과 대통령이 개혁을 추진하는데 엄청난 밑거름이 됐다"며 기자들 앞에서 자진해 만세삼창. 광명지역 손학규당선자는 이날 아침 당사를 방문해 당직자들에게 인 사하면서 "얼떨결에 당선했다. 20일만에 의원이 되니 남들이 나보고 ''도둑''이라고 놀리더라"고 소감을 말했다. 김종필대표는 손당선자의 인사를 받고 "기색이 선거치른 사람같지가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민자 3개 보궐선거서 압승...김영삼정부 개혁 지지 확인

    ... 82.2%를 획득, 당선이 확정됐다. 민주당의 정인조후보는 유효투표수의 17.8%인 1만5천667표를 얻는데 그쳤 다. 또 부산사하도 민자당의 박종웅후보가 유효투표수(10만2천3백표)의 절반이 넘는 5만3천6백36표(52.7%)를 획득, 민주당의 김정길후보를 압도적인 표차로 누르고 당선이 확정됐다. 47%의 개표율을 보이고 있는 광명은 민자당의 손학규후보가 1만8천2백82표 로 1만2천6백31표를 얻은 민주당의 최정택후보를 크게 앞서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보선속보> 3개 보궐선거 투개표 상황(오전 3시현재)

    ... 1,097 1.0 유강렬(무소) 6,890 6.8 --------------------------------------------------------------------- 광 명 226,493 93.414 41.2 손학규(민자) 18,282 최정택(민주) 12,631 정순주(국민) 493 권순필(신정) 2,751 김재용(정의) 212 김근호(무소) 2,387 차종대(무소) 4,456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보선속보> 민자 3후보 당선 확정...선관위 집계 결과

    부산 동래갑, 하하 및 경기도 광명등 3개 보궐선거지역에 대한 개표가 완 료돼, 민자당의 강경식 박종웅 손학규후보가 모두 당선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공식집계에 따르면 부산 동래갑의 경우 강경식후보 가 유효투표수 88,537표의 82.2%인 72,233표를 획득, 당선이 확정됐다. 또 부산 사하의 박종웅후보도 전체 유효투표수의 52.4%인 5만3천6백35표를 얻어 민주당의 김정길후보를 압도적인 표차로 누르고 의회진출의 길을 열었 다.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보선속보>강경식후보 당선,나머지 2곳도 민자당선 확실

    ... 표차로 누르고 여유있게 당선됐다. 또 사하구에서도 민자당의 박종웅후보가 3만2천표를 얻어 1만2천여표밖 에 획득하지 못한 민주당의 김정길후보를 크게 앞질러 남은 표를 감안할 때 당선이 확실시 되고 있다. 광명에서도 민자당 손학규후보가 7천4백63표를 얻어 민주당의 최정택후 보(5,689표)를 1천여표이상 앞서 나가고 있어 당선가능성이 높아지고 있 다. 이에 따라 이번 3곳의 보궐선거는 민자당에게 전승의 개가를 올려줄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 "정치풍토개선해 심기일전"

    .민자당총재인 김영삼대통령은 24일 새벽 강경식 박종웅 손학규당선자에 게 각각 직접 축하전화를 걸어 격려한데이어 이날오전엔 김종필대표와 통화 를 갖고 보선완승에 대한 당의 노고를 치하. 김대통령은 김대표와 통화에서 "이제 국민의 뜻을 확인한만큼 힘을 한데 뭉쳐 개혁에 대한 국민적 기대에 부응토록하자"고 당부. 이에 김대표는 "이번 보선승리는 대통령께서 앞장서 하시는 일들이 국민의 지지를 받고있다는 사실을 다시한번 증명한것"이라며 오히려 ...

    한국경제 | 1993.04.24 00:00

  • < 정가스케치 > 시간지나자 안도하는 모

    ... 시간이 지남에 따라 표차가 벌어지자 안도하는 모습. 여의도 당사 3층에 마련된 선거상황실에는 오후 늦게부터 김종필 대표를 비롯해 황명수 사무총장, 김종호 정책위의장, 김영구 총무, 강재섭 대변인 등 거의 모든 당직자들이 나와 텔리비전에 방영되는 개표 상황을 관심있게 지켜봤다. 이들은 특히 투표율이 낮을 경우 위험하다고 판단한 광명지역에서 손학규 후보가 선전하자 "역시 김영삼 대통령의 개혁정책이 효험을 발휘한것 같다" 며 기뻐하기도.

    한국경제 | 1993.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