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21-5930 / 7,3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피겨 쇼트 세계銀…빙속 10000m 金

    ... 김연아(20 · 고려대)도 피겨스케이팅 쇼트프로그램에서 78.50점을 받아 '동갑내기 라이벌' 아사다 마오(일본 · 73.78점)를 4.72점 차로 누르고 1위에 올랐다. 이로써 한국은 금 5 · 은 4 · 동 1개의 메달을 획득, 6위를 달리고 있다. 한편 조해리(24 · 고양시청) 이은별(19 · 연수여고) 박승희(18 · 광문고) 등은 25일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에 출전,금메달에 도전한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2.24 00:00 | 김진수

  • 가난ㆍ시련도 이승훈 `빙상의지' 못 꺾어

    ... 수용씨가 "어떻게든 시켜보자"며 두 손을 들었다고 했다. 이후 버스를 타고 하루도 빠짐없이 빙상장을 찾는 아들을 위해 아버지는 중고차를 다시 샀다. 어려운 여건에서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졸업하고서 서울 신목고와 한국체육대에서 쇼트트랙 선수로 활약했지만, 경쟁의 벽은 높기만 했다. 안현수(성남시청)와 이호석(고양시청) 등의 명성에 가려 '유망주' 이상의 찬사를 듣지 못했던 것이다. 작년 4월에는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탈락해 쇼트트랙을 포기할 위기에 처했다. ...

    연합뉴스 | 2010.02.24 00:00

  • [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25일 첫 금 도전

    역대 최약체로 평가받는 여자 쇼트트랙이지만 믿는 구석은 있다.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아직 `노골드'에 그치고 있는 여자 쇼트트랙은 25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콜리세움에서 열리는 3,000m 계주에서 첫 금메달에 도전한다. 여자 쇼트트랙은 남자와 더불어 전통적인 효자 종목이었다. 1994년 릴레함메르 대회부터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까지 9개의 금메달을 획득해 한국 동계스포츠의 전략종목이었다. 하지만 이번 대표팀은 전이경과 ...

    연합뉴스 | 2010.02.23 00:00

  • [올림픽] 호석.시백.윤기, 쇼트트랙 500m 출격

    2관왕 이정수는 제외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전 종목 석권을 노리는 남자 대표팀이 약점으로 손꼽히는 500m 종목에 이호석(고양시청), 성시백(용인시청), 곽윤기(연세대)를 출격시키기로 했다. 대표팀은 23일(한국시간) "오는 25일 치러질 남자 500m 예선에 이호석과 성시백, 곽윤기가 나서기로 했다"라며 "2관왕을 차지한 이정수(단국대)는 다른 선수들에 비해 스타트가 좋지 않아 빠졌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정수는 5,000m ...

    연합뉴스 | 2010.02.23 00:00

  • [올림픽] 졌지만 올라간다…쇼트트랙의 '패자부활'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경기가 열린 21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콜리세움. 준결승 2조 경기에서 조해리(고양시청)는 결승선을 2바퀴 남긴 상황까지 선두를 달렸지만 뒤를 쫓던 왕멍이 뤼터를 밀어 넘어지면서 같이 걸려 넘어지고 말았다. 유력한 메달 후보 셋이 동시에 빙판에 나뒹굴면서 어부지리로 4, 5위를 달리던 선수가 나란히 결승에 올랐다. 하지만 왕멍이 반칙을 한 것으로 판정돼 실격 처리를 당하면서 피해자였던 ...

    연합뉴스 | 2010.02.23 00:00

  • [2010 동계올림픽] 이승훈 10000m도 OK

    ... 아시아선수로는 첫 장거리 종목 메달리스트에 오르는 영광을 맛보며 하루아침에 '스포츠 스타'가 됐다. 하지만 그는 들뜨지 않았다. 자신의 두 번째 도전이 남아있었기 때문.이승훈은 24일 오전 치러지는 1만m 결승에 출전한다. 지난해 7월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한 이승훈은 지금까지 1만m 종목을 딱 두 번 치렀다. 지난 크리스마스 이브 때 치러진 제64회 전국남녀종합빙상선수권대회 1만m에서 14분01초64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2위 고병욱에게 35초07이나 앞선 ...

    한국경제 | 2010.02.23 00:00 | 김경수

  • thumbnail
    한국, '빙상 강국'으로 도약

    지난 2008 베이징하계올림픽에서 종합 순위 7위를 기록한 한국은 '스포츠 강국'으로 우뚝 올라섰다. 그러나 메달밭이 많은 하계 올림픽에 비해 동계올림픽에서는 쇼트트랙에만 의존해 왔다. 지난 2006 토리노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 6개를 획득한 한국은 종합 7위를 차지하며 동계스포츠의 강대국으로 급부상했다. 그러나 한국이 수확한 대부분의 메달은 쇼트트랙에서 나왔다. 나머지 종목에서는 힘을 발휘하지 못한 한국은 '쇼트트랙 최강국'이었지만 '동계 스포츠의 ...

    한국경제 | 2010.02.23 00:00 | mina76

  • thumbnail
    성시백, 500M에서 '노 메달' 울분 풀까

    성시백이 1500M와 1000M의 불운을 딛고 메달을 목에 걸 수 있을까? 쇼트트랙 대표팀이 25일 치러질 남자 500M 예선에 성시백, 이호석, 곽윤기를 내보내기로 결정했다. 다관왕을 노리던 이정수는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아직 금메달이 없는 이호석도 이호석이지만, 성시백이 500M에 임하는 각오는 더욱 간절하다. 1500M에서 결승점을 눈 앞에 두고 이호석과 엉켜 넘어지며 메달을 놓쳤고, 1000M에서는 오노와 찰스 해믈린의 합동 작전에 말려들며 ...

    한국경제 | 2010.02.23 00:00 | mina76

  • [올림픽] 다관왕 경쟁 '이정수 vs 왕멍'

    ...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도 무더기 금맥을 캐려는 다관왕 경쟁이 뜨겁다. 하지만 이번 대회에서 4관왕 이상을 기대하기는 힘들다. 23일(한국시간) 현재 복수의 금메달을 목에 건 선수는 단 4명으로 모두 두 개씩만 따냈다. 쇼트트랙 남자 1,500m와 1,000m에서 우승한 이정수(단국대)를 비롯해 대회 1호 금메달의 주인공인 스키점프 2관왕 시몬 암만(스위스), 여자 바이애슬론에서 금메달 2개, 은메달 1개를 따낸 막달레나 노이너(독일), 여자 크로스컨트리 ...

    연합뉴스 | 2010.02.23 00:00

  • [올림픽] 이승훈, 1만m '기적에 도전한다'

    ... 오르는 영광을 맛보며 하루아침에 '스포츠스타'가 됐다. 하지만 이승훈은 들뜨지 않았다. 자신의 두 번째 도전이 남아서다. 이승훈은 24일 오전 리치먼드 올림픽 오벌에서 치러지는 남자 1만m 결승에 출전한다. 지난해 7월부터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한 이승훈은 지금까지 1만m 종목을 딱 두 번 치렀다. 이승훈은 지난해 크리스마스 이브 때 치러진 제64회 전국남녀 종합 빙상선수권대회 1만m에서 14분01초64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2위 고병욱(...

    연합뉴스 | 2010.0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