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21-6030 / 7,3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모태범, 빙판 한일전서도 짜릿한 승리

    ... 하지만 젊은 패기를 앞세운 모태범은 '빙판 한일전'에서 짜릿한 역전승을 일궈내며 늘 부러운 눈길로 일본을 바라봐야 했던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오랜 아쉬움을 함께 떨쳐냈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관련기사 1 모태범 '깜짝' 금메달 빙속 500m 사상최초 관련기사 2 '밴쿠버 이변' 이승훈 빙속 5000m 은메달 관련기사 3 쇼트트랙 1500m 이정수 첫 금메달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연합뉴스 | 2010.02.16 00:00

  • [올림픽] 주요 외신 "모태범의 질주 놀랍다"

    ...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리치먼드발로 긴급 기사를 내보낸 AP통신은 "한국 선수들이 빅 오벌에서도 매우 잘한다는 사실을 모태범이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빅 오벌은 이날 경기가 열린 리치먼드 올림픽 오벌을 지칭한 말이다. 그동안 강세를 보였던 쇼트트랙 경기장보다 규모가 훨씬 큰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도 한국 선수가 위세를 떨쳤다는 뜻이다. 캐나다 리치먼드타임스는 AP통신 기사를 전재하면서 모태범의 금메달 소식을 곧바로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모태범이 생일 금메달로 스스로를 ...

    연합뉴스 | 2010.02.16 00:00

  • thumbnail
    모태범 `깜짝 금메달'에 시민ㆍ네티즌 환호

    ... 김정연 선수가 일장기를 달고 올림픽 무대를 밟았던 이후 무려 74년 만에 스피드 스케이팅에서 수확한 첫 금메달이어서 그 감동은 배가 됐다. 이경남(49.주부)씨는 "극적 우승에 소름이 돋았다"며 "생각지도 않았던 금메달이었고, 쇼트트랙 이외 종목에서 처음으로 금메달이 나와 감동적이었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전남권(30.종교인)씨는 "집에서 경기를 보려고 일부러 TV 앞에 앉아 있었다. 순식간에 승부가 나는 경기라 마음을 졸이면서 봤는데 금메달을 따 짜릿했다"고 ...

    연합뉴스 | 2010.02.16 00:00

  • thumbnail
    [한경데스크] 평당 500만원 vs 7000만원

    ... 지방에서 친인척들을 만났다. 연휴기간 내내 밥상에 오른 메뉴 가운데 설날 음식 외에 다른 것이 둘 있었다. 하나는 부동산이고 또 하나는 밴쿠버 동계올림픽이었다. 친인척들은 차례를 지낸 뒤 TV로 동계올림픽 첫날 경기를 보면서 쇼트트랙에서 첫 금메달을 따는 모습에 환호성을 질렀다. 누구나 할 것 없이 한국 쇼트트랙의 강점을 침이 마르도록 분석하며 쇼트트랙에서 건져 올릴 금메달 개수까지 점치는 등 시종 즐거운 분위기였다. 하지만 부동산 얘기가 나오자 방안 공기가 ...

    한국경제 | 2010.02.16 00:00 | 김문권

  • thumbnail
    현대차의 '닥터 둠', "공격경영 신중해야"

    ... 취재진 외에도 적지 않은 수의 현대기아차 임직원들이 자리해 그의 말에 귀를 기울였다. 지난 해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는' 실적을 올렸음에도 때 아닌 '쓴 소리'를 들어야 했다. 쓴 약이 몸에 더 좋다고 했던가. 한경닷컴 이진석 기자 gene@hankyung.com 화제뉴스 1 '밴쿠버 이변' 이승훈 빙속 5000m 은메달 화제뉴스 2 쇼트트랙 1500m 이정수 첫 금메달 화제뉴스 3 주유소 '얌체짓' 5만원어치 넣으면‥

    한국경제 | 2010.02.16 00:00 | gene

  • thumbnail
    [올림픽]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금메달 도전사

    16일(한국시간) 모태범(21.한국체대)이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에서 금메달을 따내면서 한국 스피드스케이팅도 74년 묵은 숙원을 풀었다.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이 처음 정식종목으로 발을 딛은 19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 2개를 따내며 대표적인 '효자 종목'으로 떠오르기 전까지 한국 동계스포츠를 이끈 것은 스피드스케이팅이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은 1936 독일 칼밋슈에서 열린 제4회 동계올림픽에서 일본 ...

    연합뉴스 | 2010.02.16 00:00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김윤만 銀·이강석 銅…74년만에 金 숙원 풀어

    모태범이 밴쿠버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에서 금메달을 따내면서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은 74년 묵은 숙원을 풀었다. 남자 쇼트트랙이 정식 종목으로 발을 내디딘 19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 이전까지 한국 동계스포츠를 이끈 것은 스피드스케이팅이었다. 한국은 1936년 독일 칼밋슈에서 열린 제4회 동계올림픽에 일본 메이지대 학생이었던 김정연이 1만m에 출전하면서 올림픽에 첫 발을 내디뎠다. 김정연은 18분2초로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며 12위를 ...

    한국경제 | 2010.02.16 00:00 | 김경수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새로운 평창 보여줄 것"…올림픽 유치전 개시

    ... 시내 메인프레스센터(MPC)에서 차례로 공식 기자회견을 열고 신청도시 홍보에 들어갔다. 이날 기자회견은 김진선 · 조양호 2018 평창동계올림픽유치위원회 공동위원장과 박용성 대한체육회(KOC) 회장,1994년 릴레함메르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인 김소희가 참석해 평창의 장점과 유치 열망을 전달한 뒤 질의응답 형태로 이어졌다. 김진선 강원지사는 앞서 두 번의 유치 과정과 달라진 점에 대해 "좀 더 진전된 평창,새로운 평창을 보여주겠다"고 말한 뒤 "한국은 두 ...

    한국경제 | 2010.02.16 00:00 | 김진수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모태범이 누구야?"…관중도 언론도 깜짝 놀랐다

    ... 기록을 단축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모태범이 금메달을 따내자 AP AFP 로이터 통신 등 주요 외신은 주요 기사로 타전했다. 로이터통신은 모태범이 빙상 강국 네덜란드 팬들 앞에서 주눅들지 않고 대단한 질주를 펼쳐 한국에 쇼트트랙 이외 종목의 동계올림픽 첫 금메달을 선사했다고 설명했다. AFP통신도 '생일을 맞은 코리언 보이'가 세계를 제패했다면서 모태범의 생각은 벌써 1000m와 1500m를 향하고 있다고 썼다. 모태범은 18일 오전 그의 주종목인 1000m에 ...

    한국경제 | 2010.02.16 00:00 | 김경수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쇼트트랙서 스피드스케이팅 전환…7개월만에 '밴쿠버 이변'

    ... 없이 이변을 연출하기 때문이다.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색깔은 은메달이지만 금메달 못지않은 쾌거를 이룬 스피드스케이팅 5000m의 이승훈(22 · 한국체대 )은 올림픽 개막 초반 최대 이변의 주인공이다. 그는 불과 7개월 전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종목 전환'해 올림픽 은메달리스트가 된 풍운아다. 동양인 처음으로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에서 메달을 따 국내는 물론 아시아 빙상팬들의 영웅이 됐지만 "쇼트트랙에 다시 도전하고 싶다"며 속내를 감추지 않는 신세대다.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