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31-6040 / 6,2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 내일의 경기 (17일)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예선 (10:00) 여자 500m 예선(10:23)/준준결승(11:20)/ 준결승(12:00)/결승(12:49) 남자 1,000m 준준결승 (11:00)/준결승(11:55)/결승(12:30) △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000m (05:00) △ 알파인스키= 남자 슈퍼대회전 (02:00) △ 바이애슬론= 남자 12.5㎞ 추발 (01:00) 여자 10㎞ 추발 (04:00) △ 봅슬레이= 남자 2인승 (07:00) ...

    연합뉴스 | 2002.02.16 00:00

  • [올림픽] 내일의 하이라이트 (17일)

    솔트레이크동계올림픽이 반환점을 돈 17일(한국시간)에는 한국이 무더기 금메달을 예상하는 '골든 선데이'. 이날 한국은 쇼트트랙 남자 1000m와 여자 500m,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000m에서 금메달을 노리고 있다. 선봉장은 오전 5시에 레이스를 펼치는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스타 이규혁(춘천시청). 500m에서 기대 이상인 5위를 기록한 이규혁은 1000m에서 상승세를 이어가 최소한 3위 안에 입상, 10년만에 한국에 빙속 메달을 안긴다는 ...

    연합뉴스 | 2002.02.16 00:00

  • [올림픽] 김동성, '맏형 역할 해낸다'

    한국 쇼트트랙의 '에이스' 김동성(고려대)은 지난 14일(한국시간) 남자 5000m 계주에서 민룡(계명대)이 넘어지며 실격 처리되자 망연자실한 얼굴로 얼음판에 주저앉았었다. 그런 그가 이제 대표팀 '맏형'의 저력을 보여주며 다시 일어서야 할 때가 왔다. 여동생들이 금메달과 은메달을 따기는 했지만 민룡의 부상으로 사기가 땅에 떨어진 시점에서 김동성이 17일(한국시간) 1000m 금메달에 도전하는 것이다. 만약 김동성이 팀 리더로서 기질을 발휘하며 ...

    연합뉴스 | 2002.02.16 00:00

  • 일요일은 '金脈' 캐는 날 .. 쇼트트랙 남자 1000m등 메달사냥

    '일요일에 금맥이 터진다' 14일(이하 한국시간)에 쇼트트랙에서 첫 금메달을 따낸 한국이 17일 무더기 메달을 향해 레이스를 펼친다. 이날 한국이 메달을 기대하고 있는 종목은 쇼트트랙 남자 1천m와 여자 5백m,그리고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천m다. 금메달의 물꼬를 틀 선봉장은 이규혁(춘천시청). 이날 새벽 5시에 시작하는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천m에 출전하는 이규혁은 5백m에서 기대 이상인 5위의 성적을 내 사기가 충천해 있다. 이규혁이 ...

    한국경제 | 2002.02.15 22:01

  • [시론] 美 동계올림픽의 경제학 .. 鄭奭和 <美 시세로스틸 사장>

    ... 솔트레이크 시티 올림픽스타디움에서 개막되어 17일 동안 열리고 있다. '마음의 불을 밝혀라(Light the Fire Within)'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 대회에는 사상 최대인 77개국에서 모두 2천5백31명의 선수들이 참가, 스피드스케이팅 쇼트트랙 피겨 등 빙상과 스키 아이스하키 바이애슬론 봅슬레이 루지 컬링 등 7개 종목에서 78개의 금메달을 놓고 그 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루고 있다. 한국은 빙상 등 4개 종목에 48명의 선수를 파견해 금메달 3∼4개 획득을 목표로 ...

    한국경제 | 2002.02.15 21:44

  • 빙판위 라이벌 전이경-中 양양A, 이번엔 IOC선수위원 격돌

    전이경(26)이 현역시절 세계 쇼트트랙 여왕 자리를 놓고 다투던 중국의 양양A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후보로 또 한번 격돌한다.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 출전 중인 양양A는 대회 기간 참가선수들의 투표로 선출되는 4명(임기 8년·4년 각각 2명)의 IOC 선수위원 후보 11명 가운데 전이경과 함께 가장 강력한 후보에 올라있는 선수. 양양A는 특히 11명(남자 6명·여자 5명)의 IOC 선수위원 후보 중 전이경과 종목이 겹치는 유일한 ...

    한국경제 | 2002.02.15 17:32

  • 올림픽- 쇼트트랙, 톱10 '가속 페달'

    금메달 맛을 본 한국 쇼트트랙이 '톱10'진입을 위한 가속 페달을 밟는다. 14일(이하 한국시간) 여자 1500m에서 1,2위를 휩쓴 한국 쇼트트랙은 17일 남자1000m와 여자 500m에 출전해 최소한 금메달 1개를 보탠다는 각오다. 현재 종합 순위 11위인 한국이 이날 금메달을 추가한다면 7∼8위권까지 도약하게 돼 목표로 한 4회 연속 10위권 유지도 낙관할 수 있다. '금빛' 승전보를 들려줄 것으로 기대되는 종목은 남자 1000m. 전날 ...

    연합뉴스 | 2002.02.15 00:00

  • 솔트레이크 삼성 홍보관 관람객 5만명 돌파

    ... 14일(현지시간) 데이팅게임과 얼음 조각전, 미니 콘서트 등의 행사를 마련했다. 또한 이날 삼성전자 홍보관에는 스노보드 하프파이프에서 우승한 로스 파워스가 방문해 큰 호응을 받았다. 0... 김운용 대한체육회장은 이날 선수촌을 방문해 전날 쇼트트랙 여자 1500m에서 금, 은메달을 획득한 고기현(목일중), 최은경(세화여고) 선수에게 각각 1만달러와 5천달러의 포상금을 지급했다. (솔트레이크시티=연합뉴스) 이정진기자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2.02.15 00:00

  • [올림픽] 전이경.양양A , IOC 위원 각축

    전이경(26)이 현역 시절 세계 쇼트트랙여왕 자리를 놓고 다투던 양양A(楊楊.26)와 IOC 선수위원 후보로 또 한번 격돌한다.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 출전한 양양A는 대회 기간 참가선수들의 투표로 선출되는 4명(임기 8년.4년 각 2명)의 IOC 선수위원 후보 11명 가운데 전이경과 함께 가장 강력한 후보. 특히 양양A는 11명(남자 6명, 여자 5명)의 IOC 선수위원 후보 중 전이경과 종목이 겹치는 유일한 선수이고 아시아권 후보 4명 ...

    연합뉴스 | 2002.02.15 00:00

  • [올림픽소식] 민룡, 퇴원해 선수촌에서 치료

    전날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도중 넘어진 뒤 병원으로 후송됐던 민룡(계명대)이 큰 부상이 아닌 것으로 밝혀져 15일(한국시간) 퇴원했다. 민룡은 정밀 검사 결과, 다행히 뼈나 신경에는 이상이 없고 허리와 골반에 타박상만 심한 것으로 진단돼 선수촌으로 돌아왔지만 경기에는 나설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전명규 감독은 남자 1000m 예비 엔트리에 올라 있던 민룡을 이승재(서울대)로 교체했다. (솔트레이크시티=연합뉴스) 이정진기자 ...

    연합뉴스 | 2002.02.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