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31-6040 / 7,3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 주요 외신 "모태범의 질주 놀랍다"

    ...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리치먼드발로 긴급 기사를 내보낸 AP통신은 "한국 선수들이 빅 오벌에서도 매우 잘한다는 사실을 모태범이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빅 오벌은 이날 경기가 열린 리치먼드 올림픽 오벌을 지칭한 말이다. 그동안 강세를 보였던 쇼트트랙 경기장보다 규모가 훨씬 큰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도 한국 선수가 위세를 떨쳤다는 뜻이다. 캐나다 리치먼드타임스는 AP통신 기사를 전재하면서 모태범의 금메달 소식을 곧바로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모태범이 생일 금메달로 스스로를 ...

    연합뉴스 | 2010.02.16 00:00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쇼트트랙서 스피드스케이팅 전환…7개월만에 '밴쿠버 이변'

    ... 없이 이변을 연출하기 때문이다.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색깔은 은메달이지만 금메달 못지않은 쾌거를 이룬 스피드스케이팅 5000m의 이승훈(22 · 한국체대 )은 올림픽 개막 초반 최대 이변의 주인공이다. 그는 불과 7개월 전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종목 전환'해 올림픽 은메달리스트가 된 풍운아다. 동양인 처음으로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에서 메달을 따 국내는 물론 아시아 빙상팬들의 영웅이 됐지만 "쇼트트랙에 다시 도전하고 싶다"며 속내를 감추지 않는 신세대다.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올림픽] "한국 쇼트트랙 금메달 비결은 훈련량"

    "올림픽 쇼트트랙 종목에서 한국 선수들이 잘하는 비결은 순전히 많은 훈련량 때문입니다. " 14일(이하 한국시간) 치러진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이정수(22.단국대)가 금메달을 따내자 외국 언론들은 쇼트트랙 종목에서 한국이 강한 이유에 관심을 보였다. AFP통신은 15일 한국계 미국인 쇼트트랙 선수 사이먼 조의 말을 인용해 열심히 훈련하는 한국 문화를 세계 정상을 유지하는 배경으로 꼽았다. 쇼트트랙 500m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2010 동계올림픽] 中쇼트트랙팀 '몰카 촬영' 신경전

    ... 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했다. 이날 휘슬러 올림픽파크에서 열린 바이애슬론 남자 10㎞ 스프린트에 출전한 이인복(26 · 전남체육회)은 사격에서 4발을 놓치는 등 27분34초1을 기록,87명 중 65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한국과 중국의 쇼트트랙 대표팀이 15일 전력 분석용 비디오 촬영을 놓고 훈련장에서 날이 선 신경전을 펼치다 급기야 물병까지 던지는 험악한 상황이 벌어졌다. 중국 대표팀 관계자가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 관중석에서 한국 선수들의 훈련을 비디오 카메라로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쇼트트랙 이정수 첫 金… 이규혁·이강석 16일 출격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선수들이 민족 최대 명절인 설날 아침에 국민들에게 금메달의 기쁨을 안겼다. 한국은 쇼트트랙과 스피드 스케이팅에서 잇달아 메달을 따내며 2회 연속 '톱 10' 진입 가능성을 높였다. 이정수(21 · 단국대)는 설날인 지난 14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콜로세움에서 벌어진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17초61로 결승선을 통과,1위를 차지했다. 2009~2010시즌 월드컵 랭킹 1위에 오르는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올림픽] 한-중 쇼트트랙, 비디오 촬영 '감정충돌'

    한국과 중국의 쇼트트랙 대표팀이 전력분석용 비디오 촬영을 놓고 훈련장에서 날이 선 신경전을 펼치다 급기야 물병까지 던지는 험악한 상황이 벌어졌다. 15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 한국 남녀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은 18일 치러질 경기에 대비해 전술 훈련에 여념이 없었다. 전날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이호석(고양시청)과 성시백(용인시청)의 충돌로 은메달과 동메달을 순식간에 날리면서 대표팀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반칙왕 오노가 은메달‥oh no!"‥쇼트트랙 몸싸움 논란

    쇼트트랙에서 몸싸움은 피할 수 없다. 같은 트랙 경기인 스피드스케이팅이 기록으로 순위를 정하는 것과 달리 쇼트트랙에서는 결승선을 먼저 통과하는 선수가 우승을 차지하기 때문.치열한 신경전과 몸싸움으로 상대를 제치는 것도 중요한 기술인 ... 안아줘 냉랭하던 대표팀의 분위기가 한결 나아졌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화제뉴스 1 쇼트트랙 1500m 이정수 첫 금메달 화제뉴스 2 주유소 '얌체짓' 5만원어치 넣으면‥ 화제뉴스 3 지역의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주완

  • [2010 동계올림픽] 이정수, 1500m 첫 금빛 질주…메달 싹쓸이는 놓쳐

    이정수(21 · 단국대)가 '2010 밴쿠버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대회 3관왕 달성에 시동을 걸었다. 한국은 쇼트트랙 강국임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이정수는 지난 14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벌어진 대회 첫날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17초611로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팀이 거둔 첫 번째 금메달이자 동계 올림픽 사상 18번째 금메달이다. '에이스 3인방'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올림픽] 성시백 어머니 "다치지 않은 게 다행"

    "다 아들 같다. 속상하지만 욕심을 내다보면 그럴 수도 있다" 동계올림픽 메달을 꿈을 가슴에 품고 얼음판에서 고생해온 아들이 눈앞에서 메달을 놓친 장면을 지켜본 어머니의 마음을 어땠을까. 그것도 오랫동안 쇼트트랙에서 경쟁해왔던 대표팀 동료와 충돌로 생애 올림픽 메달의 기회를 날린 아들의 처진 어깨를 봐야만 했던 어머니의 심정은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착잡했을 것이다. 15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는 쇼트트랙 대표선수인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thumbnail
    [취재여록] 중계권 싸움에 시청자는 뒷전

    ... 중계하고 있는 가운데 KBS와 MBC는 비중있는 관련 뉴스를 애써 축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한국팀의 경기가 없긴 했지만 KBS와 MBC는 15일 밤 9시 뉴스에 아예 올림픽 소식을 전하지 않았다. 앞서 14일에도 이정수 선수의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 소식을 단신처리했다. KBS는 이날 '뉴스 9'에서 이 선수의 금메달 획득을 일반 뉴스 시간에 보도하지 않고 스포츠뉴스 시간에 다섯 번째 소식으로 다뤘다. MBC는 '뉴스데스크'에서 이 선수의 금메달 획득을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유재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