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41-6050 / 7,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반칙왕 오노가 은메달‥oh no!"‥쇼트트랙 몸싸움 논란

    쇼트트랙에서 몸싸움은 피할 수 없다. 같은 트랙 경기인 스피드스케이팅이 기록으로 순위를 정하는 것과 달리 쇼트트랙에서는 결승선을 먼저 통과하는 선수가 우승을 차지하기 때문.치열한 신경전과 몸싸움으로 상대를 제치는 것도 중요한 기술인 ... 안아줘 냉랭하던 대표팀의 분위기가 한결 나아졌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화제뉴스 1 쇼트트랙 1500m 이정수 첫 금메달 화제뉴스 2 주유소 '얌체짓' 5만원어치 넣으면‥ 화제뉴스 3 지역의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주완

  • [2010 동계올림픽] 이정수, 1500m 첫 금빛 질주…메달 싹쓸이는 놓쳐

    이정수(21 · 단국대)가 '2010 밴쿠버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대회 3관왕 달성에 시동을 걸었다. 한국은 쇼트트랙 강국임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이정수는 지난 14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벌어진 대회 첫날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17초611로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팀이 거둔 첫 번째 금메달이자 동계 올림픽 사상 18번째 금메달이다. '에이스 3인방'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올림픽] 성시백 어머니 "다치지 않은 게 다행"

    "다 아들 같다. 속상하지만 욕심을 내다보면 그럴 수도 있다" 동계올림픽 메달을 꿈을 가슴에 품고 얼음판에서 고생해온 아들이 눈앞에서 메달을 놓친 장면을 지켜본 어머니의 마음을 어땠을까. 그것도 오랫동안 쇼트트랙에서 경쟁해왔던 대표팀 동료와 충돌로 생애 올림픽 메달의 기회를 날린 아들의 처진 어깨를 봐야만 했던 어머니의 심정은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착잡했을 것이다. 15일(한국시간)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는 쇼트트랙 대표선수인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KBSㆍMBC, 이정수 금메달 획득 단신처리

    ... 동계올림픽 개막도 짧게 보도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을 SBS가 단독 중계하고 있는 가운데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금메달을 획득한 이정수의 경기를 KBS, MBC가 단신으로 보도했다. KBS와 MBC는 지난 14일 이정수의 쇼트트랙 남자 1천500m 경기 소식을 뉴스 시간에 단신 처리했다. KBS는 메인 뉴스인 '뉴스 9'에서 이 선수의 금메달 획득을 일반 뉴스 시간에 보도하지 않고 스포츠뉴스 시간에 다섯 번째 소식으로 다뤘다. MBC는 '뉴스데스크'에서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thumbnail
    [2010 동계올림픽] 활동 재개한 이건희 IOC위원

    이건희 IOC위원(오른쪽)이 15일 밴쿠버 BC플레이스에서 열린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1500m 시상식에서 이정수에게 걸어줄 금메달을 집어들고 있다. /밴쿠버(캐나다)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김진수

  • thumbnail
    [천자칼럼] 이승훈의 마법

    ...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 메달리스트가 된 게 그것이다. 이승훈 선수의 은메달 획득은 기적이나 다름없다. 일본팀에서조차 축하해줬다고 할 만큼 아시아권에선 거의 불가능한 일로 여겨졌던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에서 메달을 딴 것도 딴 것이지만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종목을 바꾼 지 불과 7개월 만에 얻어낸 쾌거인 까닭이다. 그는 지난해 4월 쇼트트랙 올림픽 대표 선발전에서 탈락했다. 하얼빈 동계유니버시아드 쇼트트랙 3관왕의 영광 뒤에 찾아온 좌절이었다. 그러나 그는 포기하지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박성희

  • 유인촌 장관 "평창 결정까지 국제대회 유치없다"

    ... 구체적인 대책을 발표하겠다"고 강조했다. 유인촌 장관은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을 참관하기 위해 지난 12일 인천공항을 출발해 밴쿠버에 도착했으며 16일 귀국할 예정이다. 밴쿠버에 머물면서 개막식에 참가한 뒤 선수촌과 쇼트트랙 경기장,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 경기장을 두루 살펴 본 유인촌 장관은 설상 종목에 집중적인 투자를 할 뜻도 비쳤다. "빙상은 선수도 많고 메달도 많이 나오는데 설상 종목은 선수도 적고 메달을 따기 힘든 사실"이라고 지적한 뒤 "바이애슬론과 ...

    연합뉴스 | 2010.02.15 00:00

  • thumbnail
    [취재여록] 중계권 싸움에 시청자는 뒷전

    ... 중계하고 있는 가운데 KBS와 MBC는 비중있는 관련 뉴스를 애써 축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한국팀의 경기가 없긴 했지만 KBS와 MBC는 15일 밤 9시 뉴스에 아예 올림픽 소식을 전하지 않았다. 앞서 14일에도 이정수 선수의 쇼트트랙 남자 1500m 금메달 소식을 단신처리했다. KBS는 이날 '뉴스 9'에서 이 선수의 금메달 획득을 일반 뉴스 시간에 보도하지 않고 스포츠뉴스 시간에 다섯 번째 소식으로 다뤘다. MBC는 '뉴스데스크'에서 이 선수의 금메달 획득을 ...

    한국경제 | 2010.02.15 00:00 | 유재혁

  • [동계올림픽]이정수, 쇼트트랙 한국 첫 금메달

    이정수가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1천500미터에서 한국에 첫 금메달을 안겼습니다. 한국대표팀의 새로운 간판 이정수는 대회 첫날 쇼트트랙 남자 1천500미터 결승에서 2분 18초 243으로 결승선을 통과해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편, 성시백과 이호석은 막판 자리다툼 끝에 서로 엉켜 아쉽게 메달권에서 탈락했습니다. 전재홍기자 jhjeon@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2.14 00:00

  • [쇼트트랙] 이정수, 연속 올림픽 신기록

    한국 쇼트트랙의 새로운 간판 이정수(한국체대)가 2010 밴쿠버동계올림픽 레이스에서 두 번 연속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며 결승에 진출했다. 이정수는 14일 캐나다 밴쿠버 퍼시픽 콜리세움에서 열린 대회 첫 날 쇼트트랙 남자 1,500m 준준결승에서 2분12초380으로 올림픽 기록을 세운 뒤 준결승에서는 2분10초949로 다시 신기록을 세우며 1위로 결승에 올랐다. 특히 이정수는 준결승 레이스에서 미국의 간판 아폴로 안톤 오노의 막판 추격을 노련하게 ...

    연합뉴스 | 2010.0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