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71-6080 / 7,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현수 '쇼트트랙 영웅의 귀환'

    2006년 토리노동계올림픽 쇼트트랙 3관왕에 빛나는 안현수(24.성남시청)가 무릎 부상의 긴 터널을 벗어나 마침내 복귀전을 치른다. 왕년의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의 귀환 무대는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제24회 종합선수권대회 겸 대표선발전이다. 대표 선발전은 24일부터 이틀간 태릉선수촌 내 실내빙상장에서 열린다. 성남시청 손세원 감독은 17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오늘 아침에 대한빙상경기연맹에 대회 참가신청서를 제출했다. ...

    연합뉴스 | 2009.04.17 00:00

  • 포스코, 같은 부서 3년이상 근무직원 보직 이동

    "환경 중심 경영 등 세기적 패러다임 변화는 쇼트트랙 경주에서 코너를 도는 것과 같다. 지금은 속도를 줄이고 자세를 낮춰 순간 스퍼트를 위한 체력을 비축해야 한다. " 정준양 포스코 회장은 31일 포항 본사에서 열린 창립 41주년 기념식에서 "지금은 앞을 가늠할 수 없는 어둠 속에서 비장한 마음으로 새로운 각오와 자세를 다져야 할 때"라며 이같이 밝혔다. 포스코는 조직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오는 6일 예정된 직원 인사에서 그동안 수시로 이뤄져온 ...

    한국경제 | 2009.03.31 00:00 | 장창민

  • 정준양 회장 "속도 줄이고 체력 비축할 때"

    포스코가 포항제철소에서 창립 41주년 기념식을 갖고 위기 극복을 위한 새로운 각오와 자세를 다졌습니다. 정준양 포스코 회장은 현재의 상황은 쇼트트랙 코너를 도는 것과 같다며 지금은 속도를 줄이고 자세를 낮추고 순간 스퍼트를 위해 체력을 비축할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포스코는 또 다른 신화 창조를 위해 이 자리에서 '10대 전략과제'와 이를 구체화시킨'100대 실천과제'도 함께 발표했습니다. 한편 창립기념일로 휴무인 4월 1일을 맞아 포스코 임원들은 ...

    한국경제TV | 2009.03.31 00:00

  • 정준양 회장 "속도 줄이고 체력 비축해야"

    "환경중심 경영 등 세기적 패러다임 변화는 쇼트트랙 경주에서 코너를 도는 것과 같다. 지금은 속도를 줄이고 자세를 낮춰 순간 스퍼트를 위한 체력을 비축해야 한다. " 정준양 포스코 회장은 31일 포항 본사에서 열린 창립 41주년 기념식에서 "지금은 앞을 가늠할 수 없는 어둠 속에서 비장한 마음으로 새로운 각오와 자세를 다져야 할 때"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 회장은 창립 기념 메시지로 '업(業)''장(場)''동(動)'을 제시했다. 포스코의 사명을 ...

    한국경제 | 2009.03.31 00:00 | 장창민

  • thumbnail
    [생생 인터뷰] '김연아의 하루' 만들기…"CF 200개 넘게 들어와 골라내느라 애먹었죠"

    ... 커뮤니케이션,해외 미디어들이 요청하는 인터뷰 주선 등도 스포츠 마케터의 일이고요. " ▼김 선수 외에 현재 담당하고 있는 주요 스포츠 스타들은 누가 있나요. "김연아 선수가 차지하고 있는 비중이 절대적이긴 하죠.그러나 김 선수 외에도 쇼트트랙의 안현수,배구의 얼짱 스타 김요한,피겨스케이팅에서 제2의 김연아로 불리는 윤예지,US여자오픈에서 우승한 골프의 박인비 등 여러 선수들의 마케팅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북한 축구선수 정대세의 경우 일본을 제외한 다른 곳에서의 매니지먼트 ...

    한국경제 | 2009.03.20 00:00 | 김동욱

  • 원래 봅슬레이가 그렇게 다치기 쉬운 운동인 거야?

    ... 위험하지. 그래도 파일럿인 강광배 감독이 앞에서 잘 조절해주니까 코스 밖으로 넘어가는 불상사가 안 생겼던 거겠지. 참, 그분은 대체 뭐하시는 분인데 혼자 앞에서 파일럿을 하는 거야? 우리나라가 봅슬레이 불모지인 건 알지? 몰라? 쇼트트랙이랑 피겨 스케이팅 빼면 동계 올림픽 때 생각나는 운동 있어? 없지? 강광배 감독은 그런 우리나라에서 스켈레톤이랑 봅슬레이를 개척한 사람이야. 원래는 스키를 타던 분인데 무릎 십자인대가 끊기는 부상 때문에 5급 장애 판정까지 받았었어. ...

    텐아시아 | 2009.03.17 14:02 | 편집국

  • 정일우│“나도 일지매도 혼란과 사건 속에 성장 중이다” -1

    ... 개인적인 것들을 많이 물으셨다. 요즘 어떻게 지내는지, 가족관계는 어떤지 하는 것들. 그 전까지 이윤정 감독의 을 준비하고 있었다고 들었다. 정일우: 계약을 한 건 아니었지만 일단 4개월 정도 계속 준비를 하고 있었다. 쇼트트랙 선수로 나올 예정이었기 때문에 하루 7시간씩 스케이트를 탔다. 하드 트레이닝이었겠다. 기록은 잘 나왔나? (웃음) 정일우: 링크를 한 바퀴 도는데 여자 국가대표 분들이 한 8초대 나온다면 나는 10초 초반대 정도가 나왔다. ...

    텐아시아 | 2009.03.16 15:22 | 편집국

  • 정일우│매화도 청춘도 눈을 뚫고 피어난다

    ... 반짝거림을 기억하고 기대하는 이들은 과도기에 선 그의 변신을 아쉬워했다. 그리고 1년이 훌쩍 더 흘렀다. 윤호도, 정일우도 서서히 잊히기에 충분한 시간이었지만 그는 조급해 하는 대신 공들여 작품을 준비했다. 이윤정 감독의 에 쇼트트랙 선수 역으로 잠정 캐스팅되자 4개월간 꼬박 빙판에 올랐고, 결국 대신 에 출연하게 되면서는 반 년이 넘는 사전제작 기간을 견뎌 냈다. “어린 나이에 갑자기 유명해져서 감당할 수 없을 만큼 인기가 있다가 그 거품이 사그라드는 걸 자기가 ...

    텐아시아 | 2009.03.16 15:22 | 편집국

  • LG전자, 쇼트트랙 세계선수권서 PDP TV 마케팅

    LG전자는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쇼트트랙 세계 선수권대회에서 PDP(플라즈마디스플레이) TV 마케팅을 펼쳤다고 9일 밝혔다.이 대회에서 LG전자는 경기장 출입구와 프레스센터에 10여대의 50인치 PDP TV를 설치했다.경기장 트랙에도 LG 브랜드 광고판을 설치해 브랜드 마케팅도 함께 실시했다.이창근 LG전자 오스트리아법인장은 “동계스포츠와 축구 등에 열광하는 현지 소비자들을 빠른 영상과 화질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가진 PDP TV로 공략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9.03.09 00:00 | 김현예

  • [쇼트트랙] 이호석 2관왕…개인종합 우승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 '맏형' 이호석(23.고양시청)이 2009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남자부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이호석은 9일(한국시간) 새벽 오스트리아 빈에서 치러진 대회 남자부 1,000m 결승에서 아폴로 안톤 오노(미국.1분33초262)와 치열한 접전을 펼친 끝에 1분33초060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해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호석은 연이어 치러진 3,000m 슈퍼파이널에도 출전해 4분50초114로 ...

    연합뉴스 | 2009.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