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11-6220 / 7,3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재현, '무릎팍'서 인생 풀스토리 대공개!

    ... 그리고 꿈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조재현의 고민은 인기를 모으고 있는 '연극 열전'이 끝까지 그 인기를 이어갈 수 있을지의 여부였던 것. 한편, 조재현은 이날 부유한 집안에서 성장한 성장기와 아버지와의 애틋한 부정, 그리고 쇼트트랙 선수로 활동 중인 아들 조수훈에 대한 풀스토리로 스태프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연기자 겸 연극 제작자 조재현의 인생 풀스토리는 오는 4월 2일 또는 9일 방영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

    한국경제 | 2008.03.26 00:00 | aile02

  • [세계피겨] '명품 김연아…인프라는 열악'

    ... 상황을 이겨내고 끝내 2년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동메달 획득이라는 값진 성과를 이뤄냈다. 피겨 전문가들이 지적하는 국내 피겨 인프라의 가장 큰 문제점은 전용링크가 없다는 점이다. 수도권 소재 실내 빙상장 10여곳은 아이스하키와 쇼트트랙, 피겨 선수들이 혼용해 사용하기 때문에 빙판 상태에 민감한 피겨 선수들에게 적합한 좋은 빙질을 제공하지 못하고 있다. 특히 대부분의 빙상장은 수익을 위해 오전과 오후 시간 대에는 일반인들을 위한 강습에 시간을 할애하고 선수들을 위한 ...

    연합뉴스 | 2008.03.21 00:00

  • 美 쇼트트렉 오노 "제주 투자사업 구상"

    '할리우드 액션'으로 유명한 미국의 쇼트트랙 대표인 아폴로 안톤 오노(26) 선수가 아이스레이싱 사업 구상차 제주도를 찾아 관심을 끌고 있다. 이달 초 강원도에서 열린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남자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한 오노 선수는 19일 스포츠마케팅 회사인 아이스더비 관계자 등과 함께 김태환 제주지사를 면담했다. "한국인 코치로부터 제주는 아름다운 섬이라는 얘기를 자주 들었고, 실제로 와 보니 매우 아름답다"고 ...

    연합뉴스 | 2008.03.19 00:00

  • thumbnail
    조재현 "드라마 종영후 후유증 심각해"

    ... 아쉬워하며 말해 출연진들을 폭호케 만들었다. 이어서 조재현은 "드라마에서 상반신 노출 후 CF가 물밀듯 들어올 것이라고 예상했는데 아직까지 잠잠하다"라며 안타까워하며 말해 다시한번 출연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조재현은 쇼트트랙 조수훈 선수가 자신의 아들이라고 공식적으로 밝히며 아들과의 문자 메시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최근 전국 동계체전에서 쇼트트랙 부문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조수훈선수에게 아버지 조재현은 길고 긴 축하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고 전했다. 워낙에 ...

    한국경제 | 2008.03.18 00:00 | saram001

  • 남녀 쇼트트랙, 세계팀선수권대회 동반우승 도전

    남녀 쇼트트랙 태극전사들이 오는 15일과 16일 중국 하얼빈에서 열리는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팀선수권대회에서 동반 우승에 도전한다. 최근 막을 내린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남녀 에이스 안현수(23.성남시청)와 진선유(20.단국대)가 출전하지 않고도 금메달 5개를 따내는 성과를 거둔 대표팀은 쉴 틈도 없이 이번 시즌 마지막 무대인 세계팀선수권대회 출전을 위해 11일 하얼빈행 비행기에 올랐다. 팀선수권대회는 2007-2008시즌 ...

    연합뉴스 | 2008.03.12 00:00

  • 쇼트트랙 남녀 계주 동반 金...세계선수권, 오노 개인종합 우승

    쇼트트랙 대표팀이 2008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녀 계주에서 동반 우승한 가운데 미국의 간판 아폴로 안톤 오노(26)와 중국 왕멍(23)이 남녀부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또 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 계주 금메달리스트 이호석(22·경희대)은 남자 1000m 경기에서 세계선수권대회 첫 금메달을 목에 걸면서 개인종합 준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남자 대표팀은 9일 강원도 강릉실내종합체육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마지막날 5000m ...

    한국경제 | 2008.03.10 00:00 | 김경수

  • thumbnail
    이호석, 세계쇼트트랙선수권 남자 1000m 금메달

    이호석이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자 1000m에서 금메달을 땄다. 이호석은 강원도 강릉시 교동 강릉실내종합체육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마지막날 남자 1000m 결승에서 1분26초462의 기록으로 미국의 안톤 오노와 송경택을 치고 이번 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다. 대회 첫날 1500m에서 금메달을 따낸 송경택은 어제 500m를 비롯해 오늘 1000m까지 이틀 연속 동메달을 따내면서 개인종합 우승에 바짝 다가섰다. 한편 ...

    한국경제 | 2008.03.09 00:00 | crispy

  • [세계쇼트트랙] 송경택, 500m 銅…오노 첫 금

    남자 쇼트트랙 '맏형' 송경택(25.고양시청)이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자 500m에서 귀중한 동메달을 따냈다. 송경택은 8일 강원도 강릉시 교동 강릉실내종합체육관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이틀째 남자 500m 결승에서 42초632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 아폴로 안톤 오노(미국.42초568)와 찰스 해멀린(42초625)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송경택은 전날 남자 1,5000m 우승 이후 이틀 연속 메달사냥에 ...

    연합뉴스 | 2008.03.08 00:00

  • 송경택, 세계쇼트트랙대회 첫날 美 오노 제치고 금메달 승전보!

    한국 쇼트트랙의 맏형 송경택(고양시청)이 2008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첫날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얻었다. 송경택은 7일 강원도 강릉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2008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18초916으로 미국의 아폴로 안톤 오노를 꺾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더욱이 오노는 2위로 들어왔지만 마지막 바퀴에서 이승훈(한국체대)과 몸 싸움을 벌이다 반칙을 해 실격패 처리돼 명성을 실추시켰다. ...

    한국경제 | 2008.03.07 00:00 | sin

  • [세계쇼트트랙선수권] '자봉'으로 나선 역대 메달리스트

    "후배들도 보고 예전에 함께 뛰었던 외국 친구들을 만나서 기분이 좋네요" 7일 오후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가 개막된 강원도 강릉시 교동 강릉실내종합체육관 빙상장 코치 박스에는 낯익은 얼굴 하나가 참가국 코치들과 다정스레 얘기꽃을 피우고 있었다. 반가운 얼굴의 주인공은 쇼트트랙 대표선수 출신 '1호 교수님'이자 19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과 1994년 릴레함메르 대회에서 연속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던 김기훈(41) ...

    연합뉴스 | 2008.03.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