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41-6250 / 7,3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현수 아버지 "십자인대 끊어지지 않은 게 다행"

    "십자인대마저 끊어졌다면 선수생활도 끝낼 뻔 했는데 천만다행입니다" 갑작스런 무릎 슬개골 골절상으로 시즌을 접은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3.한국체대 졸업예정)의 아버지 안기원(51)씨는 끝내 참았던 눈물을 흘렸다. 안기원씨는 18일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중강당에서 가진 '안현수 수술경과 브리핑'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왼쪽 무릎 슬개골이 골절되고 후방십자인대가 부분 파열됐지만 수술이 잘됐다"며 "3개월 정도 치료하면 운동을 하는 데 지장이 ...

    연합뉴스 | 2008.01.18 00:00

  • 쇼트트랙 안현수, 훈련 중 무릎 골절…'시즌 아웃'

    세계 남자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2.성남시청)가 훈련 도중 왼쪽 무릎 슬개골 골절상을 당하면서 사실상 이번 시즌을 접게 됐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16일 "안현수가 이날 오후 태릉선수촌 빙상장에서 대표팀 훈련을 하던 중 넘어지면서 펜스에 무릎을 심하게 부딪혔다"며 "심한 통증을 호소해 인근 을지병원으로 급히 호송해 진단한 결과 왼쪽 무릎 슬개골 골절로 판명됐다"고 밝혔다. 안현수는 을지병원에서 응급치료를 받은 뒤 빙상연맹 박성인 회장의 주선에 ...

    연합뉴스 | 2008.01.16 00:00

  • [주니어쇼트트랙선수권] 김윤재.노아름, 남녀부 종합 1위

    남녀 쇼트트랙 '차세대 주자' 김윤재(동북고)와 노아름(세화여고)이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주니어 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나란히 5관왕에 오르면서 남녀부 개인종합 1위를 차지했다. 김윤재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볼자노에서 막을 내린 대회 남자 1,000m 결승에서 1분25초993으로 이한빈(한국체대.1분26초250)을 제치고 금메달을 따냈다. 김윤재는 이어 열린 남자 1,500m 슈퍼파이널에서도 2분27초579로 이정수(광...

    연합뉴스 | 2008.01.14 00:00

  • 한국형 틸팅열차, 시험운행 2만㎞ 돌파

    ...) 열차'의 시험 운행 거리가 2만㎞를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건교부는 지난 3월부터 오송기지에서 충북선을 대상으로 시험 운행을 시작했으며 2009년까지 10만㎞를 돌파한 뒤 2010년에 상용화할 예정이다. 틸팅열차란 쇼트트랙 선수가 곡선부에서 주행 속도를 높이기 위해 몸을 기울이는 원리와 같이 곡선 선로에서 차체를 안쪽으로 기울여 원심력을 극복할 수 있는 차량이다. 총 사업비 860억원이 투입된 한국형 틸팅열차는 기존 선로에 최고 시속 180㎞로 운행할 ...

    연합뉴스 | 2008.01.13 00:00

  • [세계주니어쇼트트랙] 김윤재.노아름 金 사냥

    한국 남녀 쇼트트랙의 기대주 김윤재(동북고)와 노아름(세화여고)이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주니어 쇼트트랙 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 쇼를 펼쳤다. 김윤재는 1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볼자노에서 치러진 대회 첫날 남자 1,500m 결승에서 2분25초121의 기록으로 이정수(광문고.2분25초247)를 간발의 차로 제치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김윤재와 이정수에 이어 이한빈(한국체대.2분26초377)이 동메달을 차지해 한국은 남자 1,500m에서 ...

    연합뉴스 | 2008.01.12 00:00

  •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 성남시청과 3년 계약

    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3관왕 안현수(22)가 역대 최고 계약금을 받고 성남시청에 입단한다. 안현수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IB스포츠는 11일 "내년 2월 한국체대를 졸업하는 안현수가 성남시청과 3년 계약을 체결하기로 했다"며 "성남시청에서 14일 계약식을 치를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현수는 계약금 2억원을 포함해 총 5억원 규모의 파격적인 계약을 맺으면서 역대 쇼트트랙 선수 가운데 최고 수준으로 실업팀에 안착하게 됐다. 안현수는 ...

    연합뉴스 | 2007.12.11 00:00

  • 쇼트트랙 팀워크를 보완해라‥ 金7개 휩쓸었지만 계주 실격

    한국의 남녀쇼트트랙대표팀이 2007~2008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월드컵 4차 대회에서 2관왕에 오른 안현수(한국체대) 성시백(연세대) 송경택(고양시청)의 활약을 앞세워 금메달 7개를 휩쓸었다. 쇼트트랙 대표팀은 3일 새벽(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빙상장에서 막을 내린 월드컵 4차대회 남녀 1500m 결승과 남자 5000m 계주에서 우승하면서 전날 따낸 금메달 4개를 합쳐 총 10개의 금메달 가운데 7개를 차지했다. 가장 먼저 ...

    한국경제 | 2007.12.03 00:00 | 김경수

  • [쇼트트랙월드컵] 한국, 금메달 7개 '휘몰이'

    남녀 쇼트트랙대표팀이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월드컵 4차 대회에서 나란히 2관왕에 오른 안현수(한국체대), 성시백(연세대), 송경택(고양시청)의 활약을 앞세워 금메달 7개를 휩쓸었다. 쇼트트랙 대표팀은 3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막을 내린 월드컵 4차 대회 남녀 1,500m 결승과 남자 5,000m 계주에서 우승하면서 전날 따낸 금메달 4개를 합쳐 총 10개의 금메달 가운데 7개를 차지했다. ...

    연합뉴스 | 2007.12.03 00:00

  • 쇼트트랙 전종목 우승 도전 ‥ 월드컵4차, 金4개 싹쓸이

    세계 최강 전력을 자랑하는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월드컵 4차 대회 이틀째 경기에서 금메달 4개를 휩쓸며 전 종목 우승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쇼트트랙 대표팀은 2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팔라벨라 빙상장에서 치러진 대회 남녀 1500m 1차 레이스 결승과 1000m 결승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하면서 금메달 4개를 따냈다. 여자대표팀 세대교체 주자 신새봄(광문고)은 1500m 1차 레이스 ...

    한국경제 | 2007.12.02 00:00 | 한은구

  • [쇼트트랙월드컵] 성시백 3관왕…한국 金 7개

    세계 최강 쇼트트랙 대표팀이 2007-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3차 대회에서 3관왕에 오른 성시백(연세대)의 활약을 앞세워 금메달 7개를 휩쓸었다. 성시백은 26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네덜란드 헤렌벤에서 끝난 쇼트트랙 월드컵 3차 대회 남자 5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41초974로 결승선을 통과, 프랑스와 루이 트렘블래이(캐나다. 42초039)를 0.065초 차로 따돌리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함께 결승에 오른 곽윤기(신목고)는 ...

    연합뉴스 | 2007.11.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