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6,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소현 '질주'[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여자일반부 3,000M 결승 경기, 박소현(보)이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4:49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노아름 '레이스를 끌고 나간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여자일반부 3,000M 결승 경기, 노아름(흰)이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4:46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노도희-이은별 '지금이 승부처'[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여자일반부 3,000M 결승 경기, 노도희(빨)와 이은별(검)이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4:44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노도희 '먼저 결승선 통과'[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여자일반부 3,000M 결승 경기, 노도희(빨)가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4:43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숨 고르는 이정수[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남자일반부 3,000M 준결승 경기, 이정수(파)가 결승선을 통과한 후 숨을 고르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3:58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치열한 레이스[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남자일반부 3,000M 준결승 경기, 출전 선수들이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3:56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서이라-이정수 '페이스를 올려볼까'[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남자일반부 3,000M 준결승 경기, 서이라(흰)와 이정수(파)가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3:55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이정수 '나가볼까'[포토]

    [엑스포츠뉴스 의정부, 김한준 기자] 19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빙상경기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대회' 남자일반부 3,000M 준결승 경기, 이정수(파)가 역주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3.19 13:53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돌아온 심석희…"다시 태극마크 달고 싶다"

    올해 처음 열린 국내 쇼트트랙 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심석희(서울시청· 사진 )가 “다시 태극마크를 달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심석희는 19일 경기 의정부 실내 빙상장에서 개최된 제36회 회장배 전국 남녀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대회 여자 일반부 1000m에서 우승한 뒤 이같이 말했다. 지난 18일 1500m 경기에서 2위를 기록했지만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한 최민정(성남시청)의 실격 처리로 우승한 데 ...

    한국경제 | 2021.03.19 13:29 | 김봉구

  • thumbnail
    쇼트트랙 심석희 "태극마크 다시 달고 싶다…간절하고 그리워"

    "최대한 쉬는 날 반납하고 운동…경기력 더 끌어올릴 것" 올해 첫 국내 쇼트트랙 대회에서 2관왕에 오른 심석희(서울시청)가 다시 '태극마크'를 달고 싶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심석희는 19일 의정부 실내 빙상장에서 열린 제36회 회장배 전국 남녀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대회 여자 일반부 1,000m에서 우승한 뒤 취재진과 만나 "욕심이 난다"며 웃어 보였다. 다음 달 말에 열리는 2021-2022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을 앞둔 그는 "그동안 휴식도 ...

    한국경제 | 2021.03.19 12:55 | YONHAP